1
프라임차한잔
ID/PW 찾기 회원가입
영화이야기 
할리우드에서 놀라운 점
 
1
  2336
Updated at 2017-01-10 21:48:39

영화를 본격적으로 좋아하게 되면서 놀라웠던 점 중의 하나가

할리우드 영화 캐스팅 비화를 보면 영화사나 제작사에서 출연 요청을 하는 게 아니라

무슨무슨 배역을 두고 배우들이 프로듀서나 감독 앞에서 오디션을 보더군요.

우리나라는 조연은 모르겠는데 유명 배우들은 보통 제작사나 감독이 대본을 보여주면

대본검토 후 감독이나 제작사협의를 거쳐서 출연하는게 보통인데 말이죠.

그것도 엑스트라 조연 주연 할 것 없이 레오나르도 디카프리오, 제이크 질렌할, 라이언 고슬링, 로버트 다우니 주니어 등등

여배우들도 제니퍼 로렌스 앤 해서웨이 등등 그야말로 특급스타들도 출연 제안을 받는게 아니라

공평하게 오디션을 보고 그 배역에 맞아야지만 출연시키는 것은 놀랍더군요.

우리나라는 연기경력 전무해도 인기 많은 아이돌그룹 멤버가 무임승차로 캐스팅되는 경우도 많은데 말이죠.

오디션 현장에서 특급스타들이 오디션보려고 줄서서 기다리는 걸 상상만 해도 웃음이 나오네요ㅋㅋ

이런 스타들도 오디션을 보고 캐스팅되는게 할리우드 시스템 중의 하나인가요??

아님 다른 나라들도 그런데 우리나라만 그런건지 궁금해지네요.


19
Comments
1
2017-01-10 21:13:14

다크나이트 라이즈 켓우먼 오디션이 상당했던걸로 ^^

2
2017-01-10 21:21:40

그게 보편적이라면(하긴 로버트 드니로도 성공한 후에도 오디션 떨어졌다고 하셨으니) 미국의 좋은 점 중 하나겠네요.

2017-01-11 12:00:10

로버트 드니로 하니까 생각나는게 마돈나가 카지노의 샤론 스톤이 했던 여주인공에 그렇게 욕심이 나서 로버트 드니로 앞에서 오디션을 봤는데 탈락했었죠. 마돈나 전기집에 나오는 사실.

10
Updated at 2017-01-10 21:41:58

특급 배우들의 경우 제작진들이 역할에 적합하다 싶은 배우 몇명을 순위로 정하고 

가장 먼저 1순위 배우에게 오디션 본다는 조건으로 제안해서 그가 승락하면 오디션 해본 후 

결과가 무난하면 캐스팅 완료고 끝내 거절하면 다음 순위 배우한테 제안하고 하는 식으로 진행하는 거지 

개런티가 수천만 달러씩 하는 특급 배우들을 무명 배우들처럼 줄 세워 놓을리는 없죠.. -_- 

WR
2017-01-10 21:30:44

아 그렇군요... 항상 캐스팅 비화를 보면 무슨 역을 두고 A와 B가 오디션을 봤는데 A가 낙점되고 대신 B는 다른 역할의 오디션을 제안받았다 이런 류의 스토리들을 많이 봐서

2017-01-10 21:49:24

그건 배우 두명 이상이 그 역할에 관심을 보여 오디션에 참가했는데 한명이 낙점되고 

다른 한명은 최종 탈락했지만 제작진에서 그 또한 괜찮게 봐서 추후 다른 역할을 제안했다거나 

하는 뜻의 이야기겠죠. ^^

1
2017-01-11 01:18:45

탑급 배우면 허락하면 끝이고 그냥 오디션이 없습니다. 브래드 피트 톰 행크스 정도급 배우들이 오디션을 볼 리가... 헐리웃이나 한국이나 탑급배우가 갑이지 제작자는 을이지요. 탑배우는 극소수이고 기획은 수천 수만이니 대부분 영화는 배우 잡으라고 혈안이고 탑배우면 고르는 입장입니다.

2017-01-11 02:37:26

브래트 피트 급이면 오디션이 아니라 아마 자기가 그냥 제작을 해버리는 레벨일 것 같아요 ㅎㅎㅎ 역으로 제작사 세워서 피디하고 감독을 자르는 역광관시전 가능한 몇 안되는 배우일 듯.

2017-01-11 22:03:51

브래드 피트 이미 '플랜 비'라는 제작사 갖고 있잖아요? '월드 워 Z' 거기서 만들었을텐데...

2
Updated at 2017-01-11 09:00:49

배우가 제작자라서 거의 전권을 쥐다시피 하는 경우나 흥행에 끼칠 영향력이 막강해서 

배우 이름을 전면에 걸만한 경우가 그런 것이고 그냥 배우로만 참여하는 작품이나 본인이 

역할에 욕심을 내서 참여하고자 하는 경우라면 네임드 급 배우들도 경우에 따라 오디션 보는 

경우도 있습니다. 제작 과정 서플들 보면 실제 꽤 유명한 배우임에도 원해서 오디션 봤다는 

내용도 심심찮게 볼수 있고요. 

사실 이건 프로젝트마다 경우가 다르기 때문에 오디션이 있다 없다 단정할 수는 없는 

사항입니다.

 

1
Updated at 2017-01-11 01:01:13

유명배우들은 오디션 보지 않습니다. 만나서 협의하는 미팅은 하겠습니다만.... 연기 오디션은 유명 배우면 없는 것은 국내와 같습니다. 탑급배우면제일 중요한 부분이라 감독보다 위고 아예 제작자라 감독 데려오고 자르는 경우도 많습니다.

1
Updated at 2017-01-11 02:25:35

영화마다 케바케입니다
아예 각본부터 특정 배우를 염두하는 경우도 있고
시장 큰 만큼 경우의 수도 많아요
우리나라도 마찬가지구요 나라로 묶어서 말하긴 너무 일반화가 될듯요

2017-01-11 08:27:32

철저히 갑/을관계에 따라서 결정되겠죠...

탑배우라면 대부분 갑의 위치인 경우가 많고, 제작사측에서 감독 선정보다 먼저 배우를 선정하는 경우도 많습니다. 본문에 말하신 제니퍼 로렌스도 지금은 오디션 보러다니진 않습니다.  제작사나 감독과 협의하여 프로젝트 초기 부터 관여하거나 일부 제작에도 참여합니다.  

2017-01-11 09:49:18

그 오디션이라는게 우리가 생각하는 신인배우 오디션하고는 다르죠.

2017-01-11 11:57:36

비비안 리도 바람과 함께 사라지다 출연 후인데도 레베카 오디션을 봤죠. 유튜브 찾으면 비비안 리 레베카 오디션 영상 나올겁니다. 전에 임수정이 우리도 헐리우드처럼 인지도 있는 기성배우라도 오디션을 봤으면 좋겠다고 한적이 있었죠. 배우들 입장에선 오히려 오디션 보는게 배우로서 빌전될 수 닜는 기회일텐데...

2017-01-11 12:03:14

최근의 유명배우 오디션 탈락으로 기억에 남는 작품은 밀레니엄. 스칼렛 요한슨이 오디션에 루니 마라가 한 배역에 도전했다가 떨어졌죠.

2017-01-11 12:06:47

드림걸즈 비하인드 영상 보면 비욘세가 의상, 머리, 화장 등 철저히 준비해서 드림걸즈 노래부르는 동영상을 찍어 오디션용으로 제출한걸 볼 수 있습니다. 비욘세는 가수니까 규모있는 영화 오디션에 참여하는게 당연하다고 볼 수도 있지만 당시 비욘세가 드림걸즈가 첫 영화도 아니었고 솔로앨범도 대성공했던 뒤라서 오디션 겸용 사전미팅도 아닌 그 정도 준비를 갖춘 오디션 자료를 준비했다는게 의외였어요.

WR
2017-01-11 12:28:56

그렇군요... 오디션이라는 개념이 우리나라와는 많이 다르군요. 뭔가 오해아닌 오해가 있었던거 같습니다. 알려주셔서 고마워요!

2017-01-11 13:38:31

우리나라 오디션도 감독이 갑의 위치면 미국처럼 저런식으로 하지 않나요?

 
   글쓰기
검색 대상
띄어쓰기 시 조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