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D/PW 찾기 회원가입
4월 15일 선거와 4월 16일 세월호 6주기.
 
15
  1026
Updated at 2020-03-27 13:20:07

 

 

26일 오전 서울 서초구 법원삼거리에서 '검찰 세월호 특별수사단의 성역 없는 수사 촉구

기자회견'이 열리고 있다 - 출처 / 연합뉴스.

 

 


 

 

2014년 4월 16일 세월호가 전복되어 침몰하기 시작 합니다.
4월 17일 세월호는 완전 침몰 하였습니다.
세월호는 사고후 3년동안 인양을 하지않고 바다속에 수장되어 있었습니다.
17년 3월 10일 박근혜가 파면 됩니다 파면 12일 후 3월 22일 인양을 시작 합니다. 

 

우리는 세월호 사건을 알고 있지만 동시에 아무것도 모르고 있습니다.

4월 15일 선거 다음날이 4월 16일 세월호의 6주기가 되는 날 입니다.

아이들에게 보여주고 싶습니다 우리가 아직 너희들을 잊지 않고 있다고 말이죠.

그리고 너희의 부모님들이 더 이상 울지 않게 해주겠다고 말해주고 싶습니다

선거에서 민주진영이 과반을 넘기면 세월호 전면 재수사의 길을 열어 줄수 있을까요.

7
Comments
2020-03-26 12:43:39

10반 담임선생님은 후유증이 심하시겠네요. 에고...

2
2020-03-26 12:45:56

180명 되면 좋겠습니다.

국회의원 180명(2/3)이 의결하면 황교안이 봉인시킨 세월호 관련 기록들을 봉인해제 시킬 수 있습니다. 

2020-03-26 12:46:58

4.16을 하루 앞 둔

4.15 총선에서

악의 무리들 심판하는 것은

당연한 일이죠!!

3
2020-03-26 12:49:53

 지금도 생생하게 기억하고 있습니다. '세월호'라는 이름만 들어도 가슴이 먹먹해집니다. 평범한 보통 시민이 이럴진대, 자식을 황망하게 보낸 부모의 마음을 어찌 헤아릴까요. 아이들을 위해 투표하러 가자고 동기 밴드에 글을 올렸던 때가 엊그제 같은데, 시간은 참 빠르네요. 

1
2020-03-26 12:54:44

잊지 않습니다. 죽어도 잊지 않습니다..

4
Updated at 2020-03-26 13:01:48

지난 총선, 안산 유권자 선택에 경악했던 충격이 떠오릅니다. 부디 이번엔 현명한 선택을 쫌!

2020-03-26 14:00:48

음... 아... 배가 눕는 사진을 보니 다시 마음이 송곳에 찔린듯이 아프네요.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