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
LP‧CD
ID/PW 찾기 회원가입
6월1일자 장도리
 
85
  4065
2020-06-01 14:19:09


 

 | http://news.khan.co.kr/…

 

박순찬화백의 장도리 입니다. 미통당 여러분들 양심에 찔리는것 없나? 카악 퇘~

6
Comments
31
2020-06-01 14:21:11

사실여부를 떠나서  조선일보가 앞장서는거 보면 뭔가가 있지요. 

차라리 똥으로 된장을 만든다고 믿을랍니다.

WR
5
2020-06-01 14:30:43

사실 얼마전 37년 절친과 윤미향의원 문제로 논쟁중이었는데, 그친구가 조선일보 기사중 일부는 믿는다고 해서 충격을 받았었어요. 원래는 진보쪽이었는데 안철수가 대선 나오고 부터 점점 흑화돼가는것 같아서 안타까워 미치겠더라구요.

3
Updated at 2020-06-01 15:01:45

거참 그건 좀 이상하게 미쳤네요, 정치적 신념이 사람따라 가다니. 중궈니? ㅡㅡ;

WR
1
2020-06-01 15:07:05

이미 빛바랜 안철수의 정치 신념을 지지한다고 그러네요. 안철수가 대통령이 되었으면 잘했을거라고. 자기스스로 확정편향된것을 인정하면서도 고칠려고 하지 않네요. 37년동안 지내면서도 욕한번 안하던 사이였는데 지난 대선과 이번 총선에서 갈등의 골이 점점 깊어만 갑니다. 노무현대통령도 지지하던 놈인데 어휴.

1
2020-06-01 15:51:55

평소 정부 비판 하면서 일본하고는 사이 좋게 지내라 할머님에게 돈으로 배상 해주면 더 좋지 

라고 이야기 하던 사람이 갑자기 위안부 할머니를 위해 투사가 된 사람들 처럼 

글쓰는 사람들도  똑 같은 부류라고 생각합니다 

WR
2020-06-01 19:17:11

늘 문정부 반대하는 것들이 언제부터 저런 분들을 위했다고, 가증스러운 짓을 하는게  디피에도 많이 보이더군요.

 
12:32
5
620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