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
프라임차한잔
ID/PW 찾기 회원가입
휴가가 짧은데 부산 갈까 말까 고민입니다..
 
4
  1736
2020-07-13 17:48:51

인천과 서울에만 있기에는 왠지 속이 답답해서

여름휴가때 부산에 잠깐 내려갈까 고민되네요..

시장 좀 들러보고, 그냥 여러군데 다녀오고 싶네요..

그래서 오늘부터 호텔 알아보고 있는데, 갈지 말지는

미지수네요..

작년 초였으면 일본이나 대만 놀러갔을텐데, 아베의

진상짓에 일본은 패에스~, 차선책으로 대만을

생각을 했는데, 코로나로 금지...

결국 국내밖에 없는데, 코로나로 인해서 가는 것도

걱정되네요..

님의 서명
난 덕후가 아니다..
24
Comments
1
2020-07-13 17:50:36

거창한 휴가는 언감생심... 해운대, 광안리같은 곳 말고...

대변항 해안가의 포장마차에서 해산물 모듬, 전복죽이나 먹고 오면 좋겠는데 말입니다. 

WR
2020-07-13 19:01:49

해물은 못 먹어요.. 온리 고기와 야채만 먹습니다..

2020-07-13 17:52:19

가지마세요.

WR
2020-07-13 19:02:03

고민중....

1
2020-07-13 17:53:21

부산가서 그냥 지하철 타고다니시면서 거창한거 안먹어도 돼지국밥 밀면 정도만 드시고 다녀도 됩니다.

회 안사먹어도 자갈치 구석에 가서 돼지껍데기 볶은거 5000원에 소주 한병 드셔도 충분합니다.

뭐 기념품 필요하면 깡통시장가서 담배태우시면 면세담배 한보루사던지, 양주 싸게 한병 사오면 알찹니다.

WR
2020-07-13 19:02:54

오리지날 돼지국밥도 괜찮죠.. 땡기네요..

2020-07-13 17:57:12

숙소는 영도 대교 건너자마자 왼쪽에 나오는 봉래동 모텔촌 추천합니다.

거기서 영도 대교만 건너면 지하철 1호선 ....

그 왼쪽에 자갈치 , 그 맞은편에 광복동, 남포동입니다.

 

봉래동 주변에 모텔들이 많아 숙소 잡기 편하고 

부산 영도 대교 주변 항구 경관도 볼만합니다.

매일 오후 2시에 영도 대교를 올렸다가 내리는 도개식도 나름 볼만합니다.

 

WR
2020-07-13 19:03:59

감사합니다.. 가게 된다면 참고해야겠네요..

2
2020-07-13 17:58:23

휴지가 짧은데로 봤습니다
하 죄송합니다

WR
2020-07-13 19:04:21

휴지끈이 짧으신가봐요..

1
Updated at 2020-07-13 18:07:58

밤에 한잔하시고 아침일찍 기장 연화리 해녀촌의 조씨할매집에서 전복죽해물세트 먹고 웨이브온에서 몸을 뉘시는 코스 추천드립니다.

WR
2020-07-13 19:15:33

해물은 목 먹어요..

1
Updated at 2020-07-13 18:04:24

요즘같은 분위기엔 관광으로 가도 별로 안반길거 같은 분위기라.. 이번 여름은 깔끔하게 접으려구요.. 여름에 종일 마스크 써고 돌아다니는 것도 고역이고..

WR
2020-07-13 19:16:05

저도 접을려고 했다가 놀러나가고 싶어져서 알아보고 있습니다.

2020-07-14 03:56:08

집에만 계시나요? 지난주말 강릉중앙시장 갔더니 미어터지던데요? 영동지방 폭우 예보 있었습니다.

2020-07-13 18:13:39

돼지국밥 좋아하시면 동래인정시장 안의 재민국밥 가셔서 수육백반(수백) 드시면 제대로 국밥을 드실겁니다. 추천!

WR
2020-07-13 19:16:26

수백.. 땡깁니다

2020-07-13 18:15:24

붓산가도 맥도날드도 있고 롯데리아도 있고...

WR
2020-07-13 19:16:50

거기까지 가서 먹기에는.. 조오금 거시기하죠.

2020-07-13 18:35:11

 부산역 근처 호텔이 가격이 싸고 깨끗합니다. 자갈치도 몇분 안걸리고요 ^^

WR
2020-07-13 19:17:19

호텔 알아보니 부산역 근처에 괜찮은데 있더군요

2020-07-13 18:55:13

저는 작년에 두번 정말 짧게 다녀왔는데 좋았습니다

WR
2020-07-13 19:17:48

부럽습니다. 가볼까 하는 생각이 점점 강해지네요.

2020-07-13 22:43:08

휴가 생각은 안해봤는데 느낌이 예전보다 더 줄까봐 걱정?입니다. 갈데도 없는데 말이죠. ;;;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