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신작 업다운
ID/PW 찾기 회원가입
김봉현 2차 폭로 주요사항들,,,검사들 술접대 확인사살,,,윤대진 5,000만원전달,,,윤석렬 감찰무마,,,친절한 조선일보,,,등등
 
67
  4711
Updated at 2020-10-21 23:52:35


옛 대우조선해양 수사팀이라고 해서 해당 검사들을 지목하기 편해다고,,,두명은 사진으로도 확실한데 한명은 사진상으로 80%정도의 확신이라 특정을 안했다고,,,대면하면 바로 특정할듯,,

술자리에서《검사들  자기 소개법》
"쟤는 사람 잡을 때  눈도 안감고 산채로 포를 뜬다"

,,,,,,,,,,,,,,,,,,,,,,,,,,,,,,,

윤대진은 윤대진의형 지인을 통해 전달,,,경찰의 3차에 걸친 영장청구를 기각하다가 4차에 영장청구,,,수사하던 경찰들 너무 이례적이라고,,,

,,,,,,,,,,,,,,,,,,,,,,,,,,,

윤가는 백두산호랑이,,,
윤석렬이 자기 휘하 수사팀원에 대한 감찰에 '야, 감찰은 조직을 깨라고 하는게 아니고 지키라고 있는거야' 시전,,,,결국 무혐의,,,
조직을 지키는 장수라고 검찰내 신망이 두텁다고,,,
,,,,,,,,,,,,,,,,,,,,,,,,,,,

술접대 맴버들은 대우조선해양 수사팀원들이었음,,,그당시 특수부 수사팀은 조선일보가 친철하게도 실명과 사진을 기록해 놨음,,,
법무부장관은 정치인이 하면 안된다 시전하던 정희도 검사도 사진에 나옴,,,얄팍하기는,,,ㅋ
,,,,,,,,,,,,,,,,,,,,,,,,,,

검찰이 도주를 하라고 코치도하고 도주하면서 들키지 않는 방법까지 가르쳐줌,,,,덕분에 5개월간 잠수를 잘 타게 되었다고,,,

,,,,,,,,,,,,,,,,,,,,,,,,,,,,,,

검찰은 해체후 재건하는게 나을듯 싶은데,,,


13
Comments
2
2020-10-21 23:38:24

 

7
2020-10-21 23:39:15

 합법적인 조폭양아치 집단이네요.

18
2020-10-21 23:41:11

저런 검사들이 노무현 대통령에게 면박주고 결국 돌아가시게 만들고 조국 장관 끌어 내리고 유시민 까지 건들다가 실패하다 또 먹이 찾고 있다가 지금 갑자기 자기집에 불나서 난리군요  

공수처 죽어라 반대하고 자빠졌었는데 이번기회에 검찰 민낯이 다 들어나서 꼭 검찰 개혁이 완성되면 좋겠습니다.!!!

21
Updated at 2020-10-21 23:41:53

ㅆㅂ

그냥 동네 양아치 ㅅㄲ 들이네요

학교 다닐 때는양아치 근처에도 안 가 봤을 것들이 검찰 들어가더니 딱 양아치 흉내를 내는 모양이군요

학창시절 그 양아치들 하던 짓이 부러웠던 모냥

ㅄ 들

부러워하고 흉내낼 게 따로 있지


2
Updated at 2020-10-21 23:56:03

진실은 묻히고.
거짓은 널뛰기하는 집단?
언제쯤 맑은하늘에 밝은 햇빛보면서
크게 숨들이마시며 살아볼 날이 올까요.

2
2020-10-21 23:44:11

곳간 속에 쥐들이 드글드글 했던 것이네요.

2
2020-10-21 23:50:42

내일 윤청장 감사에 나온다는데 더 재밌어 지겠네요

100% 모르쇠로 일관하며 격노 시전하겠지만. 

6
2020-10-21 23:56:29

중범죄자들보더 더 못되고 더런 짓은
다하면서 더런 돈에 술까지 얻어처먹고
와... 욕 나온다 진짜...

2
2020-10-22 00:02:09

어떻게 해서든 어그로 끌고 싶은 사람 

강기정은 안 믿고 이번것은 믿냐 라고 울면서 이야기하던데 ㅎㅎ

2020-10-22 01:20:21

 국정감사에 나와서 저걸 다 부인하면....

나중에 위증죄 추가되는 거 아닌가?????

2020-10-22 01:21:14

검사와 술 한번 먹어보면 감이 팍 오죠..

 

많이 달라요. 달라도.. 여러 가치관이.

3
2020-10-22 03:22:08

아 감찰은 비리를 밝히는게 이니라, 비리덮밥을 덮는거였군요 ㅋ.아 정말 이 개야아치들한테 걸리면 멸문지화에 이르겠군요 ㅋ. 이게 사실이라면, 정말 인류역사에 길이남을 양아치 조직이 자랑스런 우리조국에 저리 버젓이 있었다니 ㅋ

2020-10-22 07:35:39

쯩있는 조폭인데 쯩없는 조폭보다 더 비열하고 나라에 끼치는 악영향이 더 크죠.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