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프라임차한잔
2
못웃기면맞는다
ID/PW 찾기 회원가입
자전거는 아무도 안 피하네요.
 
4
  3280
Updated at 2020-10-27 03:34:31

새벽에 깨었는데 잠 안오네요.

자전거로 출퇴근합니다.
한강 자전거길 좋아요. 좋다보니 자전거 길에서 런닝하는 분 많습니다. 옆에 보행자 도로 있어도 자전거길로 뛰네요.
사람만 그런게 아니라 짐승들도 그러네요.
비둘기는 거의 충돌 직전까지 가야 피합니다.
오늘 늦게 퇴근해서 한적한 도로 달리고 숨돌리면서 달빛 구경하다가 고라니 치일 뻔했습니다. 놀란 가슴 진정하고 살살타고 집으로 왔어요.
로드킬은 아니어도 자전거의 충격량을 생각한다면 중상입을 수 있는데 안 피하네요. 충돌 직전 소리를 지르니 그때야 달아납니다.

사람이건 짐승이건 자전거를 만만히 본다고 생각이 드는데요, 사고나면 중상이 많아요. 저 같은 경우 타다가 사고로 안와 골절로 수술했었습니다.

요즘 같이 해가 짧아져서 밤이 긴데 한강에서 개 데리고 보행자 도로가 아닌 자전거 도로로 산책하시는 분도 더러 있는데 정말 위험합니다. 야간에는 목줄이 눈에 잘 안들어 오는데 거기에 길게 잡고 있는 것을 보면 정말... 이런 분들 보면 입마개 하는 것 본적이 없어요.
반려동물 산책 에티켓, 도로 주행 질서는 생명과 안전을 위한 것이니 많이 주의해야할 필요가 있습니다.

작년에는 농수로 위에 뱀 많이 봤는데 기온이 내려가서인지 뱀은 안 보이네요.

잠 안와서 끄적였는데 다시 취침하러갑니다. ㅎㅎ


19
Comments
2
Updated at 2020-10-27 04:16:17

한강 자전거길에서 러닝 문제로 장원씨가 서울시인가 어딘가 문의했더니 자전거 보다 러닝하는 사람이 우선이더라고요.

7
Updated at 2020-10-27 05:05:30

한강변 자전거 도로가 자전거 전용 도로가 아니라 보행자 겸용도로라서 그렇습니다. 모든 경우 사람 즉 보행자 우선이니까요.

2020-10-27 05:48:12

많은 동물들이 자동차를 보고 피하기보다 소리나 불빛에 먼저 반응합니다. 자전거는 비교적 소리가 작으니 반응이 느린건 어쩔 수 없죠.

WR
2020-10-27 06:42:38

불빛 상관 없어 보입니다. 잡아먹을 듯이 소리질러야 도망가네요. 작년에는 너구리에게 위협 받은 적도 있어요. 멈추고 돌 던지니 피하네요.

4
2020-10-27 06:25:17

사람>자전거>전동보드>오토바이>차

6
2020-10-27 06:32:47

전 아직까지 자전거에 벨을 달지 않고 있습니다. 

달리면서 전방에 비키라고 신호를 보내기 보다는 제가 속도를 줄이는 게 서로 안전하기도 하고 

모든 운전자들이 그렇겠지만 달리다보면 더 쌩쌩 달리고 싶은 심리를 나름 억제해 주거든요 ㅎㅎ

근데 말씀대로 비둘기는 좀 심하더군요. 주행중 공도에서 자동차에 눌린 시체들을 심심치 않게 봐온터라 

'저 색히들은 깔려죽는 한이 있어도 먼저 안 피하는구나' 그냥 포기하고 제가 피해서 갑니다 ㅎ

2
2020-10-27 07:16:25

안 피하는 거는 좋은데

 

1. 자전거 도로로 걸어다니는 사람

2. 그렇담 피해서 가면 될텐데 자전거 도로/인도 반반 걸쳐 걸어가면서 안 비켜주는 사람

 

...은 진짜 스트레스 엄청 주더군요. 

1
2020-10-27 07:52:13

- 사람이 어떤 길에서건 우선적으로 보호받아야 하는 건 맞지만

 

- 자전거 도로에서 작정하고 뛰면 안되는거죠

 

- 안와골절 많이 힘드셨겠습니다... 저는 피부만 찢어지는 가벼운(?) 수준이었음에도 PTSD가....

8
Updated at 2020-10-27 09:30:52

잘못 아셨네요. 

보행자 겸용입니다. 

그냥 위험해서 옆 보행로로 빠져서 다닙니다. 

주말 새벽 보시면 마라톤 동호회에서 떼로 다닙니다.

그리고 무슨 레이싱도 아니고 제발 천천히 좀 다녔으면..

빨리 간다고 멋있다고 착각 좀 안했으면..

마지막으로 제일 꼴보기 싫은게 음악좀 크게 틀고 가지 맙시다.

뭐 본인 조심 차원에서 그런 사람도 있는듯 한데..짜증나요. 극혐..

2020-10-27 08:15:28

비둘기의 경우 속도를 보고 피하는게 아니라 거리를 보고 피한다고 하더군요.
빠르건 느리건 일정 거리가 아니면..
그래서 로드킬이..ㅜㅜ

2
2020-10-27 08:29:31

 자전거 타는 입장에서 정말 위험합니다. 낙차 조심하세요. 자전거에서 떨어지면 마땅히 보호장치가 없어 바로 골절로 이어지더군요. 저도 쇄골 부러져서 수술했습니다. 좀 위험하다 싶으면 속도를 줄이는게 최곱니다. 

애완견 목줄도 정말 조심해야 할 대상이죠. 전 어린아이나 자전거 초보로 보이는 사람이 앞에 있으면 아주 조심합니다. 어디로 방향전환을 할 지 알수가 없어요

2020-10-27 08:36:00

한강 잔차길이 의외로 위험합니다.

일단 사람 특히 어린아이들도 너무 많고 아무래도 아이들은 의외의 행동을 하기도 하는지라....

Updated at 2020-10-27 09:00:48

며칠전에 닭둘기 쳤습니다... 피해가려니까 피하는 쪽으로 푸드득...... ㅡㅡ 날개죽지를 친거 같은데 뒤돌아보진 않았습니다... ㅡㅡ...

3
2020-10-27 09:13:51

왜 안피하지 하지마시고 무조건 방어운전 하셔야되요.안그러면 본인만 다치고 또는 가해자됩니다.

2020-10-27 10:12:00

자전거는 조용하니까요

Updated at 2020-10-27 10:22:09

한강 자전거도로에 고라니가 있나요?

제가 라이딩 경력이 미천해서 그런지 고라니는... ㅋㅋㅋ

정말 사람이고 짐승이고 간에 자전거는 잘 안피하고 자전거 도로 자체를 인식 못하는 분들이 종종 있습니다.

1~2달 전에 가까운 거리에서 아무 생각없이 도로로 내려온 분과 살짝 접촉한 적이 있습니다.

자전거 도로라는 사실을 아예 생각 못하시더군요.

자전거 초보인 저도 빠를땐 순간 시속 40km 까지 나오는데...

자전거라도 쉽게 보시면 안됩니다.

2020-10-27 11:23:49

고라니는 아직 만난적 없지만 뱀 은 몇마리 마주한적 있습니다 -_-;;

2020-10-27 10:27:25

걸어다닐때도 비둘기는 코앞에 발 와도 안 비켜줘요. 

요즘은 참새도 슬슬 안 피하더라고요.

2020-10-27 10:33:14

고라니는 인지능력이 좀 떨어지고 어리버리해서 확실히 알려줘야 도망가요.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