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D/PW 찾기 회원가입
뜻밖의 ... 낮은 데로 임하소서.
 
1
  852
Updated at 2020-10-31 06:58:28


부디 높은 곳은 아니기를.
님의 서명
십리 호수에 서리는 하늘을 덥고
푸른 귀밑 머리에는 젊은 날의 근심이 어리네
외로운 달은 서로를 지키기를 원하니
원앙은 부러우나 신선은 부럽지 않네
NO
Comments
아직까지 남겨진 코멘트가 없습니다. 님의 글에 코멘트를 남겨주세요!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