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못웃기면맞는다
2
A/V‧하이파이
ID/PW 찾기 회원가입
조국. 윤미향. 추미애를 보고 무엇을 배우셨나요.
 
104
  3661
Updated at 2020-11-28 13:47:02


태극기 모독 을쉰이 아니라면 조국 윤미향 추미애에게 씌우려던 거짓 프레임을 보고 깨달아야 사람입니다. 표창장 하나로 어머니 아내. 아들 딸. 동생. 이혼한 제수씨 까지 추적해 여론 사냥을 했던 전대미문의 일은 민주국가에서는 있을 수 없는 일이었습니다.

윤미향은 또 어떻습니까? 한국정신대문제협의회에서 30년간 일을 했던 사람에게 가해진 여론 사냥도 어마 무시했습니다. 자택 구입한 비용 아이 유학 그리고 아버지에게 최저 임금에도 못 미치는 금액으로 관리하게 한 건을 마치 돈을 빼돌린 거처럼 온갖 프레임을 씌웠죠. 심지어 그의 동료였던 손영미 소장은 극단적 선택을 할만큼 여론의 악행은 끝이 없었습니다.

추미애 장관에게 가해진 조작도 대단했습니다. 아들 서씨가 무릎 수술 때문에 휴가 10일을 더한 것을 엄청난 비리라도 되는 양 얼마나 조리돌림 했습니까? 여기에 가담한 전직 장성과 당직 사병 참모 등의 거짓 프레임 또한 기가 막힌 일이었죠.

이 모든 논란의 배후엔 껌찰과 기더기 국짐당의 삼각 동맹이 조장하고 이끌며 증폭시켰지만 대부분이 무혐의로 입증되었습니다. 사실 말 같지도 않은 일이 대부분이었지만, 누구 하나 책임진 인간들이 없습니다. 심지어 사람이 죽었는데도 말입니다.

여기에 속았던 혹은 의심했던 사람이 있다면 깨우쳐야 사람입니다.


님의 서명
십리 호수에 서리는 하늘을 덥고
푸른 귀밑 머리에는 젊은 날의 근심이 어리네
외로운 달은 서로를 지키기를 원하니
원앙은 부러우나 신선은 부럽지 않네
33
Comments
9
2020-11-28 13:28:11

WR
2
2020-11-28 13:34:15

껍대기를 벗기면 사람입니다.

20
2020-11-28 13:29:25

여기 저기 게시판들 보면 팩트야 어떻든 서울대 물타기 글 가져와서 균형잡힌 시각 타령하시는 분들이 꽤 계시더군요

WR
4
2020-11-28 13:36:42

매일 출근하는 분들은 전 인정합니다.

32
2020-11-28 13:31:29

진심으로 가짜 뉴스에 속아서 의심했던 사람들이야 깨우칠수도 있지만, 현정부가 싫어 비난을 위해서 조국, 윤미향, 추미애를 이용한 사람들은 진실이 알려져도 변할리가 없을듯 싶어요. 그런 사람들에게는 부동산, 코로나, 라임, 공수처 등등 다 마찬가지요. 진실은 필요가 없고 그저 비난의 도구일뿐이죠.

WR
5
2020-11-28 13:36:12

그 정도면 정신에 문제가 있지 싶습니다. ㅡㅡ;

5
2020-11-28 14:18:39

몇몇놈들.....
여기에도 줄기차게 똥을 싸지르는 인간같지 않은 놈들 있잖아요!

19
2020-11-28 13:31:35

깨우쳐야 할 사람은 더 이상 남아 있지 않습니다..

다들 공범일 뿐.....

WR
4
2020-11-28 13:37:03

공범에 탁~!

4
2020-11-28 14:04:12

120% 동의합니다.
더 이상 깨달아야 하는 사람이 남아있지 않죠.
친일매국노들의 추종자이며 공범일뿐입니다.

10
2020-11-28 13:31:58

노무현대통령도 계시죠
제 동료는 노무현대통령 돌아가셨을때 비통하다며 문상까지 갔다왔는데, 지금은 조국교수,추장관 욕하고 다닙니다
아마 이성의 영역에 있는 사안이 아닐겁니다

WR
2
2020-11-28 13:38:54

몸에 불이 붙어야 뜨거운 줄 아는 어리석음이죠.

4
Updated at 2020-11-28 13:33:28

저는 인간대 인간, 인격대 인격으로 이해하는걸 접고
스포츠에서 상대편팀 소속 맡은 포지션이 다른 선수다~

라는 쪽으로 접근하고 있습니다.
그래야 인간에 대한 실망도 덜하고 스트레스도 덜받더군요.

WR
1
2020-11-28 13:40:40

다 그렇지는 않지만 7할은 저들의 주특기라고 보는데, 스포츠 상대팀은 현명한 생각 같습니다.

10
2020-11-28 13:36:16

지금 추미애 혼자 목숨걸고 검새들하고 싸우고 있는데 거들지는 못해도 재만 뿌리지 말았으면 합니다

WR
2
2020-11-28 13:41:32

어디가나 모지리가 있듯이 민주당에도 있지요.

5
2020-11-28 13:37:20

욕하는 넘들에게 사실의 작은 조각만 들이대도 어물거리며 딴청을 합니다.
그리곤 또 다른 껀수를 찾아 헤매죠.

WR
2020-11-28 13:41:59

주특기범들의 특성이죠. ^^

6
2020-11-28 13:39:13

계속 속으면 지능이 모자란거고
알면서도 그러는건 양심이 모자란 거죠

WR
1
2020-11-28 13:43:07

둘을 다 갖춘 특성인들이 서식하죠.

4
2020-11-28 13:39:27

배운 건 없고요
검언짐들 아직도 찢말쥭 못해서 승질날 뿐입니다

WR
1
2020-11-28 13:43:40

억!

9
2020-11-28 13:41:24

각자 보고 싶은 쪽으로 보기 쉬운 이슈들이죠.

객관적으로 보는게 중요할텐데,
태극기 부대가 아니라면...'이쪽이 상식이다' 식으로 말씀하시니...

성급한 결론이라는..또 한쪽에 치우친 의견이란 기분이 드는군요.

7
Updated at 2020-11-28 13:49:41

전 이모든사태가 확증편향으로 마녀사냥하는 짐승들하고의 싸움이라봅니다.그들에게 팩트는 중요하지 않다는걸 작년 조국장관수사때 처절히 목격했거든요.

WR
3
2020-11-28 13:59:34

오래 보고 있으면 토할 거 같다는 생각이 들죠.

4
2020-11-28 13:56:13

그렇게 멍청한 사람은 없겠죠. 설마. 노무현과 그 사상이 본인에게 손해가 오니까 싫어서 '일부러' 그러는 것입니다.

WR
1
2020-11-28 13:58:21

단 한 명이라도 생각해본다면 그것으로 충분합니다. ^^

1
2020-11-28 13:59:40

고것은 100% 공감합니다.

5
2020-11-28 13:58:12

나중에 유죄판결 나면 판사들 적폐취급하는 수순이겠군요ㅎ

4
2020-11-28 14:18:50

법은 최소한의 도덕입니다. 옳고 그른걸 이야기할 사람됨은 최소한 갖추는게 여야나 모두에게 필요한 거 아닌가 생각해 봅니다.

1
Updated at 2020-11-28 14:44:18

깨우쳐야할 사람이 깨우친 사람들에게 훈수를 놓으시는 군요 ^^ 

엠비의 유일한 치적...?

문재인의 유일한 실수...?

부끄러운 글이네요. 하기사 눈먼 자들의 세상인 디피에선 눈뜬 자가 병신인 법이죠

5
2020-11-28 14:47:14
지난 대선, 지방선거, 총선 결과를 보고,
우리 국민이 바보는 아니었구나 안심도했고 감탄도 했습니다.
인론과 인터넷에서 뭐라고 떠들든 나부터 흔들리지 말고 정신 똑바로 차리자는 생각듭니다.

이번 다스뵈이다를 보고, 추미애장관님이 진정 강한 사람이라고 느꼈습니다.
예의있고 주변이야기는 듣지만, 법에 명시된 바를 흔들림없이 밀고가느 모습이
너무 존경스럽습니다.

저는 누구를 존경한 적 없었는데 요즘은 진정 존경스럽고 배우고 따라하고 싶은 분이 너무 많네요.
문재인대통령, 추미애장관, 조국전장관....김어준총수..등등
모두 진정 강한 사람은 어떤 사람인지 알게해주시더군요.
6
2020-11-28 15:04:00

 한 번은 누구나 속을 수 있지만, 두 번 속으면 바보, 세 번 속으면 더이상 피해자가 아닌 공범입니다.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