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D/PW 찾기 회원가입
하지 말아야할것...그것을 했네요
 
8
  4033
Updated at 2021-01-16 12:17:29 (106.*.*.163)

헤어진 사람에게 전화를 걸었습니다....

헤어졌다가 잠깐 재회를 하고 또 만났지만 오래가지 못하더군요.

똑같은 문제로....

목요일 밤 술 마시고 왜 그랬는지 전화를 했습니다.

절대 그런적 없고 그렇게 하지 않겠다는 다짐 이였는데 말이죠.

내일 전화 하자고 한 그녀...

토요일 전화를 걸어 그녀와 이야기를 나누었습니다.

그녀의 대답은 확실했습니다.

"힘들다...내가 당신을 만나면 우린 다 힘들다"

"같은 문제로 또 그럴것이고....."

이글을 쓰면서도 어제의 그녀의 말들이 또 비수가 되어 찌르네요....

처음 이별했을때 만큼 힘이 드네요.

하지 말아야 할 그것을 한 제 자신의 자괴감이 너무 크네요

또렸하고 무겁게 이야기 했던 그녀의 목소리와 말들을 생각하면 정말 엄청난 심연에 빠지듯 합니다.

신경정신과 에서 처방 받은 약을 먹었는데도.....

받아들여야 하고 이겨내야 하는 것은 분명히 제몫 이기에 어떻게 이 고통을 이겨낼지 두렵네요.

시간이 약 이라고 하지만...그 시간이 1분 1초가 절 괴롭히네요......

이별의 고통....아픔....신이 내린 형벌중 가장 혹독한것 같습니다.

매일을 술로 살고 있습니다.....

괴롭습니다. 

38
Comments
2
2021-01-16 11:41:21

이성과 감정이 따로 노는게 인간이죠.

어찌 되었건 시간은 흐르고 지금의 감정은 무뎌지게 마련입니다.

괜찮을거예요..

WR
2021-01-16 12:18:34 (106.*.*.163)

좋은 말씀 감사 드립니다.

이성과 감정....

3
2021-01-16 11:44:51

 새로운 사람 만나면 금방 잊혀집니다.

WR
2021-01-16 12:20:01 (106.*.*.163)

일단은 이 슬픔을 다 걷어내고 누구를 만나야 할듯 합니다.

Updated at 2021-01-16 17:20:01

네, 또 새로운사람의 매력에 빠지다보면  훨씬 덜할겁니다. 생각도 잘안나게되고 점점 잊혀지는거죠..  안만나시고 자꾸 지나간것 생각하고 이랬었지 저랬었지 추억하시면  더 힘들어질뿐입니다.  냉정하게 생각하면 이제 님의 손을 떠나간 사람입니다.  다른남자의 여자란 얘기죠.

 

그리고 정말 만약에 그분하고 다시 잘해보고 싶다면 님은 이 구렁에서 벗어나야 됩니다.  잘사는 모습, 건강하게 좋게 유지해야 또 기회가 오는것이죠. 

 

영화 커뮤니티니  봄날은 간다에도 나오잖아요.

여자들은 헤어지고 마음떠났는데 자꾸 그러면 오히려 더 환상 깨지고 냉정해지고 얄짤없어집니다..   어린애들  ' 야 너 나랑 사귈래 우리1일! ' 처럼 사귀고 꺠지고 사귀고 깨지고 그런나이도 아니기떄매..  다시잡는거 좋지않습니다.. 된다고해도 금방 헤어지구요.  100%는 아니지만 거의 그렇더군요. 

1
2021-01-16 11:45:22

힘내시길 원래 지나간 인연은 다 쓰리고 뼈 아프더라고요...잊고 새시작을 하는것도 인생의 크나큰 배움중 하나라고 생각합니다. 연락한 것은 실수이지 잘못이 아니고요. 다시 반복하지 않으시면 됩니다. 스스로 어떻게 하는게 본인에게 도움이 될지 늘 생각하다보면 언젠가 극복하는 날이 있겠죠...힘내세요!

WR
2021-01-16 13:09:08 (106.*.*.163)
연락한 것은 실수이지 잘못이 아니고요. 다시 반복하지 않으시면 됩니다 라는 말씀 잊지않겠습니다.

감사합니다.

1
2021-01-16 11:46:58

지금은..

이별 중이라 그럴 겁니다.

이 또한 지나가리라.. 하는 마음으로

잘 버티시길 바랍니다.

토닥토닥.

WR
2021-01-16 13:09:31 (106.*.*.163)

명심하고 또 기억하겠습니다.

고맙습니다.

1
2021-01-16 11:50:57

 힘내세요 세상의 여자가 그여성 하나밖에 있는건 아니잖아요. 화이팅입니다.

WR
1
2021-01-16 13:10:42 (106.*.*.163)

온통 그녀의 생각뿐...

삶의 전부였던 그녀가 곁에 없으니...그 고통이 정말.......

잘 이겨내보겠습니다. 

2021-01-16 14:12:27

다른 여자 만나거나 어떤 다른 몰입일을 찾는것도 좋은거 같애요. 엉뚱한 생각은 하지마세요. 힘내세요.

1
2021-01-16 11:51:28

인생을 살아가면서 누구나 한 두번은 거쳐야 하는 관문이라고 생각하세요.

당장이야 고통이겠지만 나이들어 회상해보면 별거 아닙니다. 유치하게 느껴지기도 합니다.

훌훌털고 일어나시기 바랍니다.

WR
2021-01-16 13:11:14 (106.*.*.163)

좋은 말씀 감사 드립니다.

1
Updated at 2021-01-16 11:54:59

같은 문제로 인한 고통보다 함께 있음으로 인한 기쁨이 더 크다고 모두 느끼신다면 연결되실 수 도 있겠지요
의외로 비슷한 고민속에 관계를 정리하시는 분들 많더군요
그저 위로 드립니다 시간이 완전한 치료제는 아니지만 그래도 도움이 됩니다

WR
2021-01-16 13:12:21 (106.*.*.163)

만났을때는 한곳을 바라봤는데....

헤어지고 나니....바라볼 곳이 없는 현실이.....

좋은 말씀 감사 드립니다.

3
Updated at 2021-01-16 12:01:35

60을 훌쩍 넘은 자의 조언아닌 조언입니다. 20대 초에 만나 헤어진 그녀. 백수의 자격지심까지 겹쳐진지라 정말 죽을 것같더군요. 매일을 술로 지새고ᆞᆢ6개월 후 서서히 잊혀지더군요. 분노는 어느덧 창조적 에너지로 바뀌어 열공해 남 알아주는 대학도 가고ᆞᆢ핵심은 시간이 지나면 돼요. 술 먹고 전화하지 마시고ᆞᆢ 일상의 생활을 절대 놓치지 마세요. 전 지금 손자까지 봤지만ᆢ포항 출신 S여대를 나온 이** 할머니. 40년도 더 지난 지금 어찌 변했나ᆞᆢ보고 싶긴 하네요. As time goes by

WR
2021-01-16 13:13:13 (106.*.*.163)

시간을 잘 흘려 보내겠습니다.

해주신 말씀 명심하며 삶에 보태겠습니다.

감사합니다.

1
2021-01-16 12:00:30

아 저도 겪어봐서 그 힘듦을 잘 압니다. ㅠ

오래 지나서 지금은 흐믓하게 이야기 할 정도가 되었지만, 

너무너무 힘들죠. 

 

정말이지 어느정도 잊혀지기에는 만난 햇수정도가 흘러야 되더라구요.

오래 만났을수록 더 오래가는......

 

그때까진 정말 몸 잘 추스리시면서 버티시길 응원합니다.


WR
2021-01-16 13:13:42 (106.*.*.163)

좋으신 말씀과 위로 감사 드립니다.

1
2021-01-16 12:13:25

GOD가 부릅니다.
보통날...

WR
2021-01-16 13:14:16 (106.*.*.163)

웬지 슬플것 같네요...

어떤 노래인지 듣기가 겁이 납니다.

Updated at 2021-01-16 12:16:06 (222.*.*.229)

이런 경험을 해봐야 나에게 더 잘 맞는, 더 좋은 사람 찾으실 수 있습니다.

그리고 같은 실수 안할 수 있는거구요. 힘내세요~!

일단은 바빠지세요. 그래야 덜 생각납니다.

WR
2021-01-16 13:14:48 (106.*.*.163)

운동도 더 열심히 하고 제 자신을 찾아보겠습니다.

 

1
2021-01-16 12:16:03

이별은 시간이 지나면 잊혀지지만, 망가진 몸은 회복이 어렵습니다.

건강 잘 챙기시길...

WR
2021-01-16 13:15:32 (106.*.*.163)

술을 줄여야 하는데....

그게 잘 되지 않네요...

해주신 말씀 기억하며 실천해보겠습니다.

고맙습니다.

1
2021-01-16 12:42:06

정말 일반적으로 하는 말들이 왜 나오는지 알겠더군요
첫째 시간이 지나면 많이 무뎌집니다.
둘째 다른 사람을 만나면 잊혀지거나 생각 나더라도
지금 같은 고통은 없습니다.
세상에 이성은 많아도 당장은 그 여성분 하나밖에 안보이겠지만 지금은 말그대로 눈에 뭐가 씌인거구요
사람들을 만나고 사회생활을 하다보면 천천히 벗겨질겁니다.
힘내세요 어쩌면 님께서 지금의 고통을 이겨내고
밝고 건강해진 모습을 본다면 상대방 분의 생각도 달라질 수 있습니다.
재회를 했다고 하셨으니 다시 재회의
기회가 있을 수도 있습니다.
그때는 님의 생각이 달라질 수도 있고요
한번 헤어지면 다시 만나도 헤어진 다지만
뼈를 깍는 고통으로 노력하고 수정 하면 못할 것도 없습니다.
이별의 고통을 잘 버티고 이겨내시기 바랍니다.

WR
2021-01-16 13:17:14 (106.*.*.163)

저를 단련 시키고 배워나가는 과정이라고 생각하며 지내야겠지요...

불현듯 엄습하는 감정의 파도들이 사실은 많이 두렵습니다.

함께 했던 그 많은것들에 대한 추억들이 이젠 두려움으로 곁에서 멤도네요...

이겨내보겠습니다. 

2021-01-16 13:24:46

결국 무덤덤해 지게 될 겁니다.
본인을 위해서 조금 이기적이 되시기 바랍니다.
저도 매일 같이 퇴근하고 소주 두병 정도에 있으면 귤 하나로 몇일을 보냈는데 몸은 둘째치고 내가 이런다고 누구하나 알아주지 않는다 생각했고
나를 위해 조금 이기적으로 생각하기로 했습니다
안주를 조금더 잘 준비하기 시작했고 점점 술을 줄였습니다. 그러면서 스스로 마음을 달랬던거 같아요
하루 빨리 스스로 만든 지옥에서 벗어나시기 바라며
글을 읽고 옛날 생각이 나서 댓글을 달았습니다.
믿으세요 정말 지금의 시간은 지나갑니다.
그걸 믿고 현재를 버티시기 바랍니다

1
2021-01-16 12:50:53

시간이 해결해주지 못하는 사람도 있습니다. 죽을 만큼 아픈게 죽지 않을만큼 아픈정도로요.마음 다잡지 않으면 그냥 그렇게 살아가는 겁니다.

WR
2021-01-16 13:18:08 (106.*.*.163)

무뎌져갔으면 합니다.

하루빨리....

받아들여야 하고....

좋은 말씀 고맙습니다.

1
2021-01-16 13:00:14

나와 연분이 약하다고 생각하고 열심히 일을 하거나 공부를 하면 거기에 맞는 사람이 나타납니다.

WR
2021-01-16 13:21:46 (106.*.*.163)

운동도 열심히 할것이고...저를 발전 시키는 시간 이라고 생각하겠습니다.

언제 찾아올지 모를 이별의 고통....그게 제일 힘들지만요...

고맙습니다.

2021-01-16 13:50:13

일반적인 결별한 커플을 봤을 때  

오늘 통화이후 익명님 번호 상대방이 

수신차단 했을 꺼 같네요.

 

대다수가 결별이후 SNS계정 청소하고

상대 ID, 카톡, 전화 차단 하는데

 

현재까지 안한걸로 봐선

큰실수 하셨네요. 

 

이번주내로 상대분이 모든 본인의 

상태 알만한 건 차단 할듯 해보입니다.

2021-01-16 14:05:52 (175.*.*.140)

 방법이 없습니다. 새로운 사람을 만나거나, 확빠질만한 취미를 찾거나.. 일단 주변에 솔로인것과 외롭다는걸 많이 알리셔서 소개팅이라도 하시면서, 활동을 하셔요~ 전 그렇게 했던것 같습니다.

2021-01-16 14:12:57

잊어야 다시 만납니다 잊는 것도 노력이에요 누군들 그런 경험이 없을까요 슬기롭게 대처해서 성장하는 기회로 삼으십시오 삶은 미래에 있습니다

1
2021-01-16 15:23:20

여성에게는 술먹고 힘들다고 전화하는거 아닙니다.
많은 사람들이 정말 듣고싶은 말은
'이렇게 어려운 환경에 있지만 달 해내고 있다. 앞으로 계획은 어쩌구 저쩌구...긍정적이고 희망적인 계획과 그녀자신을 책임질 수 있는 희망-이루기 어려운 미래일지라도'을 듣기 원합니다.
왜냐하면 자기의 미래를 맡겨야 할 사람을 선택햐야 하거든요.

2021-01-16 15:28:18

저는 십수년 만난 연인의 환승이별에 진지하게 죽을 마음도 먹었던지라, 시간이 해결해준다는게 진실이라도 사람에 따라 꽤 오래 아플 수 있다 봅니다. 제 경우 환승이별임을 뒤늦게 알아 이전에는 자책감 같은거로 자존감이 바닥 쳤는데 상대의 배신이라 생각하니 오히려 마음은 덜 아프네요. 나는 할 만큼했다 상대가 나쁜거다 이런 마음이 되서요ㅎ
저는 여기에 한단계 더 골치 아픈 문제가 들어가서 참 골아픈데 완벽히 전 처럼 돌아가긴 시간도 아픔도 너무 길고 커서 불가능할거라 생각하지만 어떻게든 살아는 봐야겠죠. 나쁜 사람 땜에 죽는건 좀 억울하겠더라구요.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