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프라임차한잔
ID/PW 찾기 회원가입
허접한 호접란
 
4
  575
2021-01-24 22:09:41

몇년전 버려진 호접란을 주워와 키우고 있습니다.

 

어느 아파트 지하를 임대해 호접란을 재배해 판매를 하고

안팔린 찌끄래기를 버리고 판매자가 이사를 가서

주워와 여기 저기 주변에 나눠주기도하고 일부는

키우기 시작을 했습니다.

 

다행히 잘 자라주어 매년 꽃을 보여 줍니다.

꽃은 그리 이쁘지는 앟은데 오래피기도하고

한번 꽃이 피고 떨어지고나서 꽃대를 그냥 두면

다시 꽃봉오리가 생겨 2차 개회도 하더군요.

 

 

 

 

 

 

 

 

 

 

님의 서명
- 처절하게 혼자 놀기
- 잡초처럼 강하게 꽃처럼 아름다운 삶
- 인생 삽질중 오늘 뭐하지?
NO
Comments
아직까지 남겨진 코멘트가 없습니다. 님의 글에 코멘트를 남겨주세요!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