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프라임차한잔
ID/PW 찾기 회원가입
신문에 실렸던 얘기
 
4
  1550
2021-04-21 13:30:11


아까 어떤 글을 보다가 예전 신문을 찾아볼 수 있는 리플을 보고 문득 84년도에 신문에 글짓기가 실렸던 기억이 떠올랐습니다.

내 친구 병극이라는 글이었는데 지금보니 당시 담임이 하나님이어쩌고 사족을 붙여놨었네요.

아무튼 소년한국일보 84년도 것을 찾다가 그냥 전화를해봤습니다.
인터넷으로 검색할 수 있는 것은 없고 직접와서 실제 신문을 뒤져볼 수 있다더군요. 알겠다고 일단 끊으려했는데 찾아보겠다고 이름 학교 등등 물어봐서 알려줬습니다.
근데 한 시간도 안되서 사진찍어서 보내주네요.
37년전 신문을 찾을 줄은 몰랐는데 반가워서 올려봅니다.

이름을 하얀 점으로 지운게 제가 쓴 건데 1학년때라 유치하긴합니다.


6
Comments
1
2021-04-21 13:34:52

아이들의 글은 좋은데 심사평이 버렸네요. ㅎㅎ

WR
2021-04-21 16:11:21

기억은 안나지만 그냥 신문에 나왔다~했던 것만 생각납니다.

2021-04-21 14:15:34

 감회가 새로우시겠어요.  저는 제 기억이 맞다면 소년한국일보의 어린이 기자를 해서 제가 기사를 써서 올린 적이 있었습니다. 그것도 이렇게 남아있을 수도 있겠네요.  신기합니다.

WR
2021-04-21 16:11:56

네. 샴페인님도 한 번 찾아보세요~

Updated at 2021-04-21 16:58:04

 와~ 찾아준 직원도 감사하네요.

소년한국일보 재미있게 보았던 기억이 나는데 제가 당시 아이스꼬다님 글을 읽었을지도 모르겠군요. 솔직히 만화만 열심히 보긴 했습니다. ^^

WR
2021-04-21 17:35:53

네 고맙더라고요. 진짜 금방 찾아줘서요.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