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못웃기면맞는다
ID/PW 찾기 회원가입
저에게 행운을 빌어 주시기 바랍니다.
 
66
  3331
2021-05-08 08:00:06 (211.*.*.6)

 쌓여가는 빚을 감당하지 못 해 어제 날짜로 개인회생 신청했습니다.

아는 지인분 통하여 소개받은 변호사와 유선상담 후 1차 서류를 먼저 제출 했어요.

 

그 전까지 내 생활은 고통과 자책, 외로움 그 자체였습니다.

매일매일 전화오는 카드사와 대출업체로 부터의 빚독촉...

내일 아침이 오는게 두려워, 잠도 자지 않은 상태에서 출근하는게 일상이 되었으며

주변에 도움을 받고자 해도 다들 어렵거나 전화를 안 받고

어머니는 도대체 무슨일이냐 계속 물어봐도 괜찮다 하며 거짓말이 쌓여갔습니다.

멘탈이 버티지 못 해 무단결근까지 했었구요.

 

그래서 나 하나 때문에 어머니 포함하여 주변 사람들에게 너무 피해를 끼친 것 같아

안 좋은 선택을 할까 하여 유서까지 썼었습니다.

 

근데 무섭더군요.

 

살아있을때도 현실지옥에 살고 있었는데 죽은 후에도 지옥에 가면 어쩌나 무서웠습니다.

 

이렇게 우왕좌왕 하던 중 회사 대표님이 개인회생을 하라 조언을 해주었습니다.

수임료는 대주겠다 하시면서요.

 

아직 1차 서류만 제출한 상태이지만 넘어야 할 산들이 많은 걸로 알고 있습니다.

그래도 계속 발버둥 치며 살아가보려 하니 제발 이번 일이 잘 되길 빌어봅니다.

 

마지막으로, 어머니에게는 이제까지 이러저러한 일이 있었고 사실대로 전부 고백 했어요.

저에게 실망도 하셨고 걱정도 하시고 어머니 스스로 자책도 많이 하시더군요.

..........

 

글을 어떻게 마무리 할까 생각중인데 어머니 생각하니 눈시울이 붉어져서 더 이상 글을 못 쓰겠네요.

오늘 어버이 날인데 말입니다...

 

나중에 잘 되면 후기글 올리도록 하겠습니다. 

 

 

26
Comments
10
2021-05-08 08:05:11

개인파산, 회생 신청은 잘하신 선택입니다. 이 시기를 잘 지나시기를 바랍니다.

4
2021-05-08 08:08:11

힘내세요.. 앞으론 좋은일만 생기실 겁니다...

3
2021-05-08 08:17:30

감히 어떻게 개인의 감정을 짧은 글로 이해가 되며 위로가 되겠습니까만은....그래도 힘내시라고 말씀드리고 싶습니다. 힘내십시오. 이미 새로운 길로 가길 결심하신거니 다른것은 잊도록 노력하시고 현재 신청하신 일이 잘되도록 거기에 집중하시다보면 조금은 괴로움이 덜 하시지 않을까 합니다. 힘내시고 힘내십시오.
잘되시길 기도합니다.

4
2021-05-08 08:22:12

힘내세요. 의지가 있으시니 다 잘될겁니다.

3
2021-05-08 08:22:44

너무 염려하지 마시고 계속 근황 올려주세요.
사연이야 구구절절 하시겠지만 지금 그것 물어서 뭣하겠습니까?
큰 도움은 안되도 같이 속상해하고 아쉬워하다보면 언젠가 옛 얘기 하는 날이 오겠지요.

5
2021-05-08 08:28:53

어머니를 생각하시며
절대 나쁜 생각하지 마시고
힘내시길 응윈합니다.

5
2021-05-08 08:29:46

수임료를 대주신다는 분도 계시고 여기 DP 에서도 계속 성원하시는 분들이 많이 계실테니 힘 내세요. 얼마나 괴로우셨었어요? 행운을 빕니다. 응원합니다. 나머지 일들이 잘 풀려나가기를 기원합니다. 

3
Updated at 2021-05-08 09:57:05
뻔한 얘기지만 다 사람 마음먹기 달린 것 같아요. 의기소침하고 부정적인 생각이 더 일을 안 좋은 쪽으로 이끄는 것 같거든요. 하늘이 무너져도 솟아날 구멍은 있는 법이고 시간 지나 돌이켜보면 별것 아니었다는 생각이 들 때가 분명 오리라 생각합니다. 저도 쫄딱 망해서 사채 추심 압력도 받고 가스, 전기 다 끊겨보고 애 씻길 물도 없던 적 있지만 '잘 되겠지'란 희망과 의지의 끈은 놓지 않았던 것 같네요. 너무 걱정 마시고 힘내시길 바랍니다.
8
2021-05-08 08:37:43

저도 같은 상황이었습니다.
빚을 일부 탕감해주고 유보시켜주면
시간이 오래 걸리긴 하지만 희망이 있어요.
저는 신용유지를 위해 탕감은 안받고
장기분납 상환으로 방향을 잡아서
좀 힘이 들긴 하지만, 이런 제도가
없었다면 어찌됐을까를 생각해보면
참 고마운 생각이 듭니다.
원인이야 어찌되었든 제 잘못이니까요.
정신 바짝 차리시고 기운 잃지 마세요.
다시 시작할 수 있어요!

3
2021-05-08 08:49:40

결정 잘 하셨습니다. 인생이 항상 나쁘지는 않습니다. 좋은  날이 반드시 옵니다. 

보다 긍정적 생각을 가지기 위해 바깥 햇살 맞으며 자주 산책 하십시오.  

사장님의 배려가 정말 감사하네요. 주위에 응원하는 분들이 있으니 얼마나 다행입니까 ?

힘내십시오. 

2
2021-05-08 08:52:25

힘내세요. 잘 해결되길 기원하겠습니다.

6
2021-05-08 08:53:51

힘내세요.

저도 군대도 가기전에 어린놈이 사업한다고 깝데다가 한 일년 잘해먹고 그 다음에 살짝 사기당해서
돈 좀 날려보고 그 뒤엔 제 마음까지 망가져서
많은 분들한테 민폐도 끼치고 완전 실폐하고 망하니 여친이 제일 먼저 떠나고 몇년 동안 매일 술만먹다가 여기에서 술이나 한잔 얻어먹자고 여기 정모에 한번 나왔다가 뭔가 새로운 세상을 본듯한 기분이 들면서 하루에 알바 3개씩도 해보면서 지낼 힘이 되었던거 같습니다.

너무 지나간 일들에 연연하지 마시고 털어내시고
일어나시면 그래도 지금 순간 보다는 좀더 행복한 날이 올껍니다.

부모님께 자식 먼저 보낸 아픔은 절대 드리지
마세요! 힘내세요!!!

3
2021-05-08 09:02:43

 개인회생 신청 잘하셨네요. 분명 승인될꺼고 나중에 내가 그랬었지 라고 회상하는 때가 올겁니다. 조금만 견디세요 곧 터널 끝입니다.

3
Updated at 2021-05-08 09:18:55

옳은 결정하셨고 이렇게 글로 남겨주셔서 감사합니다.

힘든 일이나 어려운 결정할 일이 있을 때 이렇게 익명으로 응어리를 풀거나 혼나면서 잘 극복해 나가시기 바랍니다.

잘 해결되고 잘 풀릴거예요.

3
2021-05-08 09:24:21

마음 고생 심했겠어요.

정말 최악인 사람들은 회생,파산 신청도 할 돈도 없고, 지인들도 다 떠난 사람들입니다.

그런 사람들이 결국엔 극단적인 선택을 하더군요.

거기에 비하면 주변에 좋은 사람들 많으신거 같으니 좋은결과 있을겁니다.

힘내세요~ 다시 시작하면 됩니다 ^^ 

WR
2021-05-08 09:25:21 (211.*.*.6)

댓글 올려주신 분들 너무나 감사 드립니다.

힘이 빠질때 마다 다시 한번 댓글 읽어보면 절로 힘이 생길 것 같습니다.

3
2021-05-08 09:30:53

진심으로 앞으로 행운만이 깃들기를 바랄께요.그동안 마음 고생 많이 하셨어요.

2
2021-05-08 09:39:06

힘내세요
곧 크게 웃을일이 생길겁니다!

2
2021-05-08 10:23:06

좋은선택 하셨습니다. 나쁜생각 하지마시고. 좋은날이 올거라 생각하시고 힘내세요!!

2
2021-05-08 10:26:36 (112.*.*.101)

자살하면, 많은 이들에게 그는 ‘자살한 사람’으로 기억됩니다. 이래서 저래서 좋았던 사람이라는 이미지 위로 자살이라는 껍데기가 덮이는 거죠..
부디 힘내시고 견디시길 바랍니다.

2
2021-05-08 10:34:04

얼마나 힘드셨을지.....ㅠ.ㅠ 다시 올라가기 위한 계단을 한걸음 올라가셨다고 생각합니다...........

시간이 지나서 그때 위로 많이 받고 다시 힘을 내서 잘되었다는 글을 남기시길 바라겠습니다...

1
2021-05-08 12:26:39

힘내세요.

1
2021-05-08 12:29:51

화이팅입니다.
살다보면 감당할 수없는 일이 몇번 옵니다.
그럴때면 내려놓는것도 한 방법입니다.
그래서 법으로도 파산이나 회생이라는 제도가 있는거죠.
잘되실겁니다!

4
2021-05-08 13:10:46

결혼하고 얼마안지나 쫄딱 망했는데 남편이 친구한테 사기까지 당해서 집에 빨간 딱지가 붙고 채무 독촉전화에 딱 죽고만 싶었던 적이 있습니다.
남편은 막노동부터 시작하고 저도 작은회사에 취직해서 남편은 개인파산 저는 개인회생을 신청했었지요. 변호사비도 없어서 그거 모은다고 몇년이 걸렸어요. 콱 죽어버릴까 하다가 아들 눈망울이 너무 초롱초롱해서 나 죽으면 저거 어떻게 되나 참고 살아보자 했지요.벌써 10년도 전 얘기네요. 살다보면 반드시 좋은날 옵니다. 죽긴 왜 죽어요. 어머니도 계신데 힘내시고 좋은 결과 있기를 기원합니다.

1
2021-05-08 16:45:03

인생의 한 고비..잘 이겨내실겁니다.

나중에 내가 그땐 그랬었지..하고 웃으실 그 날까지 화이팅입니다!!

1
2021-05-09 01:04:25

꼭 살아남으시고
반드시 성공하셔서
빛 다 갚으시길 빕니다.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