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D/PW 찾기 회원가입

[차한잔]  담배 꽁초 를 버리는 사람 한테 한마디 했습니다

 
42
  4831
Updated at 2022-01-17 07:23:29


데이타 요금제를 4기가로 업그레이드 하니 글쓰기가 자유로워 지네요
새벽5시에 출근하여 한강에서 운동하기 위해 사무실문을 열고 나오는데 앞서가던 사람이 피는 담배 연기가 마스크를 뚫고 기관지로 들어옵니다
,헉,
사주경계를 하지 못한 제 미스 라고 생각 하고 빠른 걸음으로 반대편 대각선으로 길을 건너가면서 힐끔 처다보니 검지로 불똥을 멋있게 날리더니 꽁초를 길바닥에 던집니다
그냥 가야 하는데 한마디 합니다
"꽁초를 버리면 안되잖아욨 길거리에다 !!!"
귀마개 를 했기에 목소리는 엄청 컸을 겁니다 사단장께 경례 하듯이 ,

30대 초반의 녀석은 힐끔 쳐다보더니
뒤돌아 서서 버려진 꽁초를 줍더군요

이미 엎지러진물 어깨를 좌악 펴고
보무도 당당히 한강 공원 쪽으로 발길을 재촉 했습니다
"까불고 있어"
"지금은 비록 쪼그라들었지만 신검당시 187 이였어 "
담배꽁초도 그렇고,
내입안에 있는 침은 그냥 삼키면되는데 왜? 길거리애 밷는지
자신의 침이 더럽다고 생각하면 다른 사람 들은 깨끗 하다고 생각 하는지
,
날씨가 춥다고 하는데 바람이 없으니 견딜만 하네요
오늘도 안전 운전 하시기 바랍니다


님의 서명
비에 젖은 건빵으로 식사를 하더라도
감사한 마음으로 즐거워 하자
23
Comments
5
2022-01-17 07:37:42
2
2022-01-17 07:50:52

유지태씨만큼 키 크신 분이 말하니 깨갱한걸까요? 아무튼 멋지십니다.

3
Updated at 2022-01-17 07:53:07

 요즘 길 나가면 5미터 마다 길빵하는 사람있더군요 .... 예전에도 이렇게 많았나 하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2
2022-01-17 07:59:04

꽁초도 침뱉는 것도 버릇이더라구요.

세살버릇 여든까지 간다고...큰일 치기전에 고치기 힘들죠.

3
2022-01-17 08:02:11

사실 우리 거리가 담배꽁초만 없어도 엄청 꺠끗할 거에요

3
2022-01-17 08:09:48
3
2022-01-17 08:12:08

제가 그랬으면 바로 상대가 욕했을 듯.
가끔 저도 덩치있고, 무서운 모습이고 싶네요. 일침 가하고 싶어도 시비 생길까 참는 상황일때요ㅎ

2
2022-01-17 08:17:54

2
2022-01-17 08:20:09

멋지십니다.

5
2022-01-17 08:24:48

담배 피는 사람 대부분이 몰래 꽁초를 버리지요.

아니라고 일부라고 항변하는 사람이 있을지 모르겠지만....

코로나 이전 시절...

회사에서 2달에 한번 정화활동이라고 회사근처 길가를 띠두르고 간단한 청소를 하고는 했습니다.

이때 길가에 낮은 가로수라고 해야 하나 빽빽하게 낮은 나무가 심어져 있는데 그아래에 정말 상상을 초월하는 꽁초들이 있더군요. 30분동안 둘이서 10L 쓰레기봉지 1/3을 꽁초로 채웠던 적이 있습니다.

4
2022-01-17 09:28:30

담배사자마자 비닐 뜯고 은박종이 찢어서 바로 길에다 버리는 것도요. 아니라고 항변하는 사람 있을지 모르지만 편의점 앞에서 너무나 흔한 모습입니다.

2
2022-01-17 08:44:37

잘하셨고 그래도 항상 조심하세요~
세상은 넓고 또라이는 많아서 스스로 방어 잘 해야 합니다.

2
2022-01-17 09:07:28

습관적으로 버리는 사람 많죠. 일본사람들이 쓰는 휴대용 재떨이 같은거 홍보용으로라도 좀 많이 나눠주면 좋겠어요.

2
2022-01-17 09:29:51

저도 담배 피는 사람이지만 ,

꽁초 버릴데 없으면 담배갑에 넣어다니다 휴지통 보이면 꺼내서 버립니다.

내가 핀 담배인데 내 몸에, 내 옷에 담배 냄새 베기는건 감내해야죠.

 

비싼 돈 주고 살때는 물에 젖을라 땅에 떨어질라 고이 보관하다

불 붙혀 필때는 맛 있게 빨아들이다가 

다 피고나면 아무데나 내던져서는 안되죠.

 

담배 살때 , 필때 그 마음처럼 꽁초도 소중하게 생각해서

버려야할 곳에 버리는게 애연가의 마음이라 봅니다. 

 

4
2022-01-17 10:08:21

예전 사무실 주차장에 온갖 사람들이 몰려와서 흡연을 해댔는데, 그 중에서도 특히 20대 애들은 남녀를 불문하고 한모금 빨고 침 한번 찍, 또 한모금 빨고 침 한번 찍... 걔네들 앉은 자리는 항상 주변이 한강이에요.
하도 드러워서 몇번 잔소리를 했습니다.
"아니, 아저씨. 거 왜 담배 피면서 그렇게 침을 뱉어놔요? 드러워서 못보겠잖아요. 이 건물에 사는 사람들 생각을 해야지, 남의 건물에 와서 그렇게 침을 뱉어놓으면 어떻게 해요?"

3
2022-01-17 10:15:51

신호대기중에 담배를 끄지도 않고 창밖으로 버리는 행동은 

참으로 이해가 안되더군요.

2
2022-01-17 10:16:38

 이기적인 사람들. 훌륭한 행동하셔서 추천 눌러드립니다. 아주 잘하셨습니다.

2
2022-01-17 10:16:49

 아파트 출입구 앞에 와서 담배 피는 사람이 있어요. 저희 집 위층인데 엘리베이터 타고 가면서 마스크 안쓰고 출입문 앞에 벤치를 둬서 거기서 꼭 피워요. 보다 못해 no smoking이라고 벤치에 붙였는데 아랑곳 하지 않더군요.

2
2022-01-17 10:42:47

 잘 하셨습니다!

 

그래도 그 사람도 찔끔해서 줏어갔다니 다행이네요.

2
2022-01-17 12:21:09

훌륭하십니다.

WR
1
2022-01-17 12:52:13

댓글 감사합니다

 근무시간 전에 글을 올렸더니 , 일일이 댓글을 달아드리지 못했네요 

앞으로는 일과후에 편하게  글을 써야 좋을것 같습니다 

 

1
2022-01-17 14:44:15

잘 하셨습니다, 요즘 현장에선 아무 소리 못하고 인터넷에서만 흉 보는 젊은 사람들이 많은데...

WR
2022-01-17 14:49:01

그나마 시비로 번지지 않고 끝나서 다행 입니다 

아마  50대60 대 였으면  시비 붙었을겁니다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