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프라임차한잔
2
프라임차한잔
ID/PW 찾기 회원가입
[후기] 사우스 케이프(South Cape)
 
1
6
  1798
Updated at 2019-11-12 21:01:30


안녕하세요
스카티카메론 카페에도 올렸지만, 남해에 있는 사우스케이프 라운딩 다녀왔습니다~^^

명불허전이란 말이 제격입니다. 어느하나 소홀함이 없는 골프장입니다. 일단 시야가 너무 좋고, 답답함이 없이 푸른 남해바다와 파란 페어웨이가 전부랄까요~~!! KPGA 데상트 매치플레이챔피언십이 열려서 더 유명해지기도 했다는데, 솔직히 돈이 아깝지 않았습니다. 동남아를 갈까 여길 갈까 고민했었는데, 좋은 선택 이었습니다. 골프장 난이도는 조금 어려운 편입니다. 바다 건너 티샷도 있고 특히 바다라 바람이 있어 조금 심하게 불면 더 어려워진다고 합니다. 물론 거리가 멀어서 당일은 힘들고, 저희는 아난티 남해 18홀 숙박+ 사우스케이프 18홀 패키지로 돌았는데, 아난티 남해는 소감이 별로 없습니다. 그냥저런 스카이72 클래식코스 느낌 그 이상 그이하도 아닙니다.

기회가 되면 다시 한번 꼭 가고 싶을 정도입니다~^^
오디오쟁이라 스타트하우스 커피숍에 있는 거대한 웨스턴 일렉트릭 스피커에서 나오는 푸치니오페라 토스카에 나오는 '별은 빛나건만'은 압권이었습니다. 퍼팅그린에서 오페라 아리아를 들으면서 연습하는 신기한 경험이었습니다~^^

사진 몇장 올립니다~~^^


37
Comments
1
2019-11-12 14:21:17

와우! 정말 사진만봐도 그 클래스가 느꺼지네요. 바람이 핸디겠지만 이런데서 함 플레이 해보고 싶네요.

WR
1
2019-11-12 14:33:33

정말 좋더군요~~^^

1
2019-11-12 14:27:03

여기 정말 최고죠. 정식 개장하기 직전에 지인 초대로 갔다왔는데...

지금도 잊을 수가 없습니다. 말씀처럼 남해힐튼은 뭐 그저 그렇고요. ㅎㅎ

WR
1
2019-11-12 14:34:36

제가 가본 골프장중에서 단연 최고였습니다~~^^

1
2019-11-12 14:55:12

여기 정말 가보고 싶습니다. 한국 출장갈때 어떻게든 가보고 싶은데 지인들이 시간을 못내네요.

WR
1
2019-11-12 15:05:29

한번쯤 가볼만한 곳입니다~^^

1
2019-11-12 15:02:48

클카 회원이시군요. ㅎㅎㅎ 저도 얼마전에 가입해서 활동하고 있습니다. 거의 월례회 위주로 나가고 있어요.

반갑습니다. 

사우스케이프 ... 전 언제쯤 가볼수 있을려나 모르겠어요.^^

WR
1
2019-11-12 15:06:49

클카 눈팅 회원입니다~~^^
반갑습니다~

1
2019-11-12 15:19:10

 정말 가보고싶은곳이네요....내년엔..꼭 가봐야지..

WR
1
2019-11-12 15:49:58

절대 실망하지 않으실겁니다~~^^

1
2019-11-12 16:01:56

 우리나라도 이런 멋진 골프장들이 더 많아지길 기원해 봅니다...티샷을 꼭 해보고 싶네요...^^

WR
1
2019-11-12 16:06:04

정말 이런곳을 명문이라 불러야 할 것 같네요~^^
그린피만 좀 더 저렴하다면 금상첨화겠지요~

1
2019-11-12 16:11:51

저도 벼르고 벼르다 저번달에 다녀왔네요.

돈이 문제가 아니라, 내년에 가족들과 함께 와야겠다 싶었어요.....

WR
1
2019-11-12 16:42:34

다녀오셨군요~~^^
숙박만 하시는분도 많더군요

1
2019-11-12 16:52:55

의류브랜드 '타임' 전 회장이 지었다는 그 곳이군요.

 

남해 힐튼도 한때는 괜찮았는데 시간이 많이 지나서 얼마전에 가보니 객실도 개보수하고 있던데... 그 정도로 차이가 나는가 보네요.

 

꼭 한 번 가보고 싶습니다.

WR
1
2019-11-12 17:50:20

그런것 같습니다~의류업계에 계시던분인데, 사재 털어서 최고급으로 만들었다는~~^^
아난티 남해와는 급이 다르더군요~

1
2019-11-12 18:29:44

누구나 한번 가보고싶어하는 골프장이죠 퍼블릭 그린피 최고 기록을 갖고 있고...

WR
1
2019-11-12 18:35:22

주말그린피가 아마 37만원인가 그렇지요??ㅋ
어마어마 합니다~ㅜㅜ

1
2019-11-12 20:37:37

 웨스턴이라... 그게 더 듣고 싶네요

WR
1
Updated at 2019-11-12 21:02:28

듣기로는 억대가 넘는 시스템이라고 들었습니다.직원에게 시스템 구경 좀 하자고했더니 안에있는 기기들을 보여주더군요. 언듯 보기에 cd는 에소테릭 dac와 cdt가 보이는듯했고,턴테이블도 있고 앰프는 진공관 모노모노였는데 자세히 보지는 못했습니다~ 벽면에서 울리는 웨스턴의 소리는 좋더군요~~^^

1
Updated at 2019-11-14 15:42:26

누가 웨스턴 스피커 배꼽을 눌러놨죠?? ㅎㅎ 그 비싼거를 배꼽을 눌러 놓다니.....
CDP와 DAC은 에소테릭이 맞구요..모델명은 기억이 안나네요... 나머지 진공관 앰프는 다 예전 극장식 시스템에 쓰던 제품 같아 보였습니다. 
여기는 전반 라운딩후, 꼭 식당에서 20분씩 머무는 바람에 그때 막걸리와 죽방멸치를 먹다, 후반을 망쳐요...
여기 숙소가 과하게 좋습니다. 경치도 좋고,  작년 올해 회사일로 두번 갔었는데,  올해는 비가 많이 와서, 전반만 치고 말았습니다. 
스타트 옆쪽 음악 듣는곳의 명칭이 Music library  라고 써있더군요....
식당의 시스템 도 스위스제 FM accustic 제품이에요...이 제품의 소리도 아주 좋습니다. 물론 가격도 상당하구요...

WR
1
2019-11-13 11:07:10

자주 다니시는군요~부럽네요~^^
하여간 최고를 고집하는 분위기였습니다~

1
2019-11-13 00:25:33

 오 멋있네요

늦은 가을에 저 파릇파릇함을 볼수 있다니..

WR
1
2019-11-13 01:47:04

2주전 풍경입니다~ 하지만 양잔디라서 지금도 푸르겠네요~~^^

1
2019-11-13 09:12:24

 사우스케이프를 왕복하는 리무진버스를 제공해준다고 해서,,  언제 휴가를 내고  선수를 모아서 갈수있을까 항상 생각하는 곳입니다...  저리 멀리가면 2박3일동안 3번은 라운드 하고 와야죳.^^

WR
1
2019-11-13 11:08:33

그러게요~~ㅎㅎ
그런 시간이나 경제적으로 여유가 있어야겠네요~^^
꿈꾸는 삶입니다.

1
2019-11-13 10:05:10

 사진으로도 이리 멋진데 실제로 보면 정말 헉소리 나겠네요. 언제 한 번 가볼 수 있을지^^

WR
1
2019-11-13 11:09:37

좋은거를 좋다고밖에 말할수밖에 없더군요~^^
정말 좋습니다.

2019-11-13 10:29:42 (211.*.*.42)

거기 숙소 침대가 덕시아나침대인데 3천만원짜리입니다 ^^

WR
1
2019-11-13 11:10:08

그런가요??
숙박은 못했네요~~^^

1
2019-11-13 10:52:42

 올 4월에 1박2일로 36홀 돌았는데, 정말 최고였습니다. 클럽하우스에서 먹은 햄버거는 인생 햄버거! ㅎㅎ

꼭 한번 다시 가고 싶네요. 

WR
1
2019-11-13 11:10:40

경험하셨군요~~ㅎ

1
1
2019-11-13 11:04:14

점심시간에 로또사러갑니다~~~~

후기를 볼 때마다 가고 싶은 마음만 굴똑...ㅠ 

WR
1
2019-11-13 11:11:12

조만간 가보실수 있을겁니다~~^^

1
2019-11-13 11:51:09

정말 가보고 싶은 곳이네요
내년에는 꼭 가야겠습니다

WR
1
2019-11-13 12:06:20

한번쯤 경험해 볼만한 곳입니다~~^^

1
2019-11-15 09:22:11

이번 겨울에 시간이 될지 ... 사진과 후기보니 더 가고 싶네요...^^ 잘봤습니다.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