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D/PW 찾기 회원가입
아이언 시타하고 와서..
 
2
  1650
Updated at 2020-10-26 15:49:43

먼저 전 키176에 체중79 정도고..이제 반백살되었습니다.
제 아이언이 캘러 X22 로..십년전에 샀던건데, 본격적으로 친건 최근 삼사년 정도입니다. 알고보니 아이언샤프트가 유니플렉스라서 110그램 정도고, 무거운거라고들 하네요. 요즘 아이언 대비 로프트가 좀 누워있어서 거리도 덜나오는 거로 이해하고 있었는데. 샤프트도 영향을 준거같더군요.
마침 동기 부여(?)도 할겸 샵에 가서 시타를 했었습니다. 캘러웨이 매버릭, 브릿지스톤, 야마하, 투어스테이지 였구요. 샤프트는 일반적인 NS Pro Neo 950R 로 했습니다. 타이틀 T200은 시타채가 없어서 경험못해봤구요.
시타 결과는 7번 아이언 기준으로 기존 X22 가 150m 였는데, 캘러 매버릭, 야마하 는 165m는 편하게 나오더군요. 브릿지스톤은 잘안맞고, 투어스테이지는 탄도가 좀더 높구요.
야마하보다는 캘러 매버릭이 좀더 느낌이 좋아서 일단 샵에 예약해놓은 상태입니다.재고가 없다고하네요.
작년 어느 순간부터 지금 아이언이 좀 버겁다는 느낌이었는데..나이먹으면서 샤프트 영향도 많이 받았나싶네요. 그동안 로프트 탓만 했으니..ㅜㅜ
시타후, 어제 오늘 좀 허탈한 기분에 적다보니 좀 길어졌네요..ㅎ..여하튼 아이언 교체후 더 즐겁게 란딩할수 있길 바랄뿐입니다


9
Comments
2020-10-26 20:27:03

보통 7번 아이언 로프트가 28-30 정도입니다 X22 구모델은 31이었다고 나오네요 야마하 인프레스 중 UD+2를 제가 썼는데 7번 로프트가 26이었어요 160미터 나가는게 당연합니다 매버릭은 30도인거같네요

WR
2020-10-26 20:40:31

매버릭 7번 아이언은 27도입니다. 매버릭 맥스가 30도구요. 로프트 차이에 따른 거리 증가는 맞는데, 현재 사용하는 채가 점점 버거워지더군요. 샤프트 차이로 위안하고 있습니다 ㅎ

2020-10-27 08:29:38

헉 7번이 원래 34도 아닌가요?
요새는 아이언이 다 이렇게 나오나요?

WR
2020-10-27 09:17:44

그렇더라구요.시타함하시지요.

2020-10-27 16:21:05

머슬백은 아직 34도를 유지하는 브랜드도 많이 있어요 그런데 캐비티 제품들의 7번은 예전 머슬백의 6번이나 5번 로프트죠

WR
2020-10-27 18:03:07

예 그렇더라구요.힘도 부치고하니 편하게 멀리 쉽게 즐길수 있는 채에 더 눈길이가네요..흑흑..

Updated at 2020-10-26 20:45:01

40대 중반인데 전 단조가 맞습니다
샤프트에 비해 헤드가 상대적으로 무거운
것도 안맞더라구요ㅎ
지금 쓰는 게 NS PRO 87 젝시오 포지드인데
샤프트랑 헤드의 무게가 일체 같은데
외려 떨어뜨리는
느낌은 더 잘 옵니다*.*

WR
2020-10-26 20:47:55

자기한테 맞는 클럽이 있는거지요. 저도 시타하기전에는 잘몰랐거든요. 메이커마다 느낌이 각각 다르더라구요. 느낌 오는 채로 가는거지요..모

1
2020-10-26 20:49:19

맞습니다
클럽은 죄가 없습니다
다만 자기한테 맞는 클럽이 아닐 뿐ㅎ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