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D/PW 찾기 회원가입

[인천국제] 50년 전으로 시간 여행을 떠나는 골프장!

 
9
  3068
2021-07-20 16:33:26

클럽 하우스 로비인지

할아버지 댁 거실인지 모를 인테리어.


라커룸 입구도 고색창연.


라커룸 아닙니다. 락카실입니다.


이런 분위기엔 레드 카펫 깔려 있어줘야죠.


아무나 복제할 수 없는 핸드메이드 라커 키.


사우나 없습니다. 목욕실 있습니다.


곳곳엔 염전 기구와 장비들이 놓여 있고.


역시나 클럽 레스토랑인지 

할아버지 댁 식당인지 헷갈리는.


캐디 평가함도 어찌나 멋스러운지요.

요즘 세대는 읽지도 못할 勤務評價函(근무평가함).


카트는 2인용 로드스터입니다.

배터리 충전 걱정 없는 1人力.


남녀 티 그라운드 구별도

천하대장군, 지하여장군으로.


모든 티잉 그라운드 옆엔

편안한 대기 의자 넷.


OB 나면 죽었다고 하죠.

묘비 같은 OB 특설티.


해저드 특설티는 노란색입니다.


그늘집 인기 메뉴는 미숫가루고요.


목 마르면 셀프 펌프.


시간 여행을 떠나는 칸트리클럽.


그래서 50년 넘은 세월이 만든

조경이 너무나 멋진 구장.


여기는 '인천국제칸트리클럽'입니다.

자세한 라운드 후기는 곧 올릴게요. ^^



33
Comments
2021-07-20 17:00:14

옛날 골프장들도 리모델링이니 뭐니 해서 다 새로 고치는데 여전히 옛날 모습을 간직하다니 대단하네요 저 카트 진짜 오랜만에 봅니다 예전에 군 체력단련장 가면 직접 끄는 하나짜리 카트 많이 썼는데

WR
2021-07-20 18:41:31

여긴 정말 아~무 것도 손대지 않았더군요. ㅋ

2021-07-20 17:01:08

와! 20년전에 가봤던 그때 그대로네요.

변한게 하나도 없어요.

심지어 조경수 나무도 안자란것 같아요. 그때도 저렇게 아름들이 나무들이 엄청 많았거든요.

정말 대단하네요.

요즘같은 세상에 이렇게 엤것을 그대로 고집하는것도 쉽지 않을텐데 대단하네요.

잼있는건 제가 그때도 지금 스님같은 생각을 했었다는겁니다. ㅎㅎㅎ

암튼 그당시에도 명문이라고 들어갈때 느낌이 엄청 무겁고, 고지식하고 그랬던 기억이 생생하네요. ^^

웬지 이런 곳이 몇군데는 유지되었으면 하는 바램도 드네요.

WR
2021-07-20 18:41:53

이 더위에 반바지 못 입게 하는 곤조!!!! ㅋㅋ

1
2021-07-20 17:23:28

이런 골프장도 있었군요. 

클럽이 아니라 구락부네요. 

WR
2021-07-20 18:42:19

인터내쇼날 구락부입니다. ㅋㅋ

2021-07-20 17:26:15

그래도 전 이렇게 옛날 구장이 조아요 나무도 울창하구

WR
2021-07-20 18:42:39

봄가을에 좋을 거 같아요. 여름엔 너무 더워서... ^^

2021-07-20 17:38:18

골프장이 아니라 박물관 같네요 ㅎㅎ 잘봤습니다~^^

WR
2021-07-20 18:42:56

옛날 옛적에... 이런 박물관 같죠. ㅋㅋ

2021-07-20 18:28:18

와우~ 이런 곳은 도대체 어떻게 갈수 있는건가요.... 

세월이 뭍어나는 그런 곳이군요.

WR
2021-07-20 18:43:19

회원제라 사실 기회가 잘 없긴 하죠. ^^

2021-07-20 18:41:58

현대사박물관 같네요
타임머신타고 과거로 쑝~~

WR
2021-07-20 18:43:31

ㅎㅎ 즐거운 경험이었습니다.

2021-07-20 22:06:34

 여기는 역사적으로 보존 가치가 있는거 아닐까요?  한국에 이런 골프장이 몇개 남아 있을까요.

꼭 가보고 싶은 구장입니다. 

WR
2021-07-21 00:02:07

ㅎㅎㅎ 신기한 구장이긴 합니다.

2021-07-21 11:19:15

 충주에 있는 군 체력단련장이 이런 분위기였던 거 같습니다. 저는 이런구장 아주 좋더군요. ^^

 

묘비 같은 OB 특설티.~ 졸면 죽는겁니다. ㅋ

WR
2021-07-21 16:48:28

ㅋㅋㅋ OB티가 무서워요.

2021-07-21 11:45:04

와 여기는..
반바지 샌들 착용하면 안되긴 하겠네요ㅎ

조상님에 대한 예의 수준ㅎ

WR
2021-07-21 16:48:45

반바지 라운드도 안되더군요. 이 여름에 긴 바지... -.-

2021-07-21 15:44:17

 한번 가보고 싶은 느낌이 파파파팍 드는데요~~

WR
1
2021-07-21 16:48:56

ㅋㅋ 더운 여름에 말고 가을에 가셔요.

Updated at 2021-07-22 01:49:57

중국 천진에도 공항 근처에 국제CC 있는데 일본 자금으로 지었다고 하더라구요. 인천 국제CC와 전체적인 느낌 비슷합니다. 샤워실의 엔틱한 느낌마저도. 내가 실력이 늘었나?라는 생각이 들게 하는 구장인데. 인천 것이 조금 더 페어웨이가 넓은 듯 해요. 전장도 좀 더 긴 것 같고. 중국에서는 1인용 카트 2개를 캐디 한명이 끌고 다닙니다.

WR
2021-07-22 08:55:39

역시 중국은 인건비가 싸니... ^^

2021-07-22 17:37:30
2021-07-22 16:38:58

컨셉인줄 알았는데.. 

본래 그대로라니

놀랍네요. 

 

 
WR
2021-07-22 16:40:25

50년 동안 안 변하고 그대로... ^^

2021-07-22 17:30:47

캐디언니들 리어카도 바뀐지도 몇년 안되었데요. 그전에는 캐디 4명이 메고다녔다드라고요

WR
2021-07-22 18:43:08

1인 1캐디였다고 들었습니다. ^^

2021-07-23 12:14:34

여기 5월에 가봤는데 골프장 관리라던지 상태는 좋습니다. 

전장도 꽤 긴 편이구요.

 

그런데 캐디의 소몰이가 너무 심합니다. 

카트를 안타서 밀려서 그러는거 같기는 한데 심해도 너무 심해서 다시는 가고 싶지 않았습니다.

회원제인데 이럴 수가 있나 하는 생각이 들 정도더군요.

 

7시 정도 시작해서 전반 8시 50분에 끝났는데 늦었다고 커피 리필도 못하게 하더군요.

동반자가 너무 열받아서 소리 고래고래 지르고 캐디 바꿔달라는데 캐디가 없어서 못 바꿔준다더라구요.

 

저도 저희가 실제 플레이가 늦어서 그러면 이해라도 하겠는데 커피 리필 못하게 하는 골프장은 처음봤네요. 

WR
2021-07-27 18:51:33

헐... 그건 좀 심한데요. 요즘 골프장이 갑이에요. -.-

2021-07-27 12:59:11

멋지네요
바꾸지말고 그대로 갔으면 좋겠습니다

WR
2021-07-27 18:51:45

ㅎㅎ 매력 넘치더라구요.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