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D/PW 찾기 회원가입
저도 디퓨저를 달아보았습니닷
 
3
  1633
Updated at 2020-07-05 00:28:31

얼마전 모 카페에서 공구한 디퓨저입니다...

마치 스티로폼 같은데... 스티로폼보다는 단단하고 더 무겁네요.

4개가 한조인데 뒤에 두개 천정 센터에 하나 그리고 하나를 프론트 뒷쪽에 놓으려니 TV때문에...

TV뒷쪽으로 달아봤자 별 의미도 없을듯 하고...

천정에 그냥 현재 자리 뒤로 마저 달아버릴까 생각중입니다.

효과는 제가 워낙에 막귀라... ㅠㅠ 근데 이거 달면 보정 프로그램 다시 돌려줘야 하나요?

 

원래 원목 디퓨저 자작품이 중간에 있어 양쪽으로 달아주고...

천정에 쑥 들어간 부분이 센터가 아니라서 결국 저렇게 전등 옆자리가 센터라 거기 하나...

남는건 저 천정에 붙은곳 뒤로(소파방향) 더 달아주든가 TV뒤로 가든가 일단 들어보고...

오늘은 늦었으니 일욜을 즐겁게 보내야겠습니다.

뭔가... 달라졌을라나... ㅠㅠ 

스티로폼 돈주고 사왔다고 등짝맞을뻔 했는데 생크림 케익으로 때웠슴다 ㅠㅠ

 

8
Comments
Updated at 2020-07-05 00:30:50

네. 저도 오늘 택배받았네요.
저는 방두개를 터서 방음공사해서
전용 시어터룸겸 음악감상실 만들때 쓸려고
한세트 구입했는데 한세트 더 구입할까 생각중입니다.
자작 원목기둥 디퓨저판 만들려했는데
외국사이트어서 설계도면 받아뒀는데 엄두가 안나네요.
모든 데이터상으로 디퓨저효과는 확실히 나타나니 효과는 반드시 있겠지요?
외국 스펀지 흡음판 구입처도 알아놨네요^^

WR
2020-07-05 09:23:09

저도 적당한 베이스트랩이 필요한데 이건 무조건 두께가 있어서 고민중입니다.

공구를 또 할지는 모르겠네요. 그런데 너무 흰색이라 이건 그냥 나 스티로폼이야 하는듯 해서 ㅠㅠ

베이지나 검은색은 도색이 되서 좀 덜할것 같은데 말이죠 ㅠㅠ

2020-07-05 06:31:16

무게가 꽤 나갈것같은데 천장에 어떻게 붙이셨어요?

WR
2020-07-05 09:24:52

무게는 아마도 약 300그램 정도 되는듯 하구요. 가볍습니다. 제품에 찍찍이가 포함되어 있어 찍찍이 테이프를 본체와 벽에 붙히고 매달려 있는 방식입니다^^

2020-07-05 09:51:14

벽에 천장에 덕지덕지~
테러수준입니다.
등짝이 문제가 아니었군요 이것은~

WR
2020-07-05 13:10:46

더 좋은 소리를 찾고자... ㅋㅋㅋ

근데 문제는 뭐가 바꿨는지 잘 모르... 막귀니 그런가 합니다 ㅎ

풍선님도 뭐가바뀌는지 요즘은 잘 모르시면 나이가 들었다는 반증이 아닐까..

2020-07-06 15:46:35

그러게요 천장과 벽에 덕지덕지 붙어 있네요 등짝 스메쉬의 각이 많이 나와보입니다.

이런건 꽉막힌 밀실 전용룸 등의 메아리 울리는 방에서는 효과가 있는것 같은데....

 

솔직히 이마저도 가득이나 나이먹고 가청대역 떨어져가기 시작하는 막귀는 얼마나 느낄수가 있을지 의문이고....

거실과 같이 한쪽이 뻥 뚤려있는 장소에서 막귀로서 얼마나 효과를 체감할 수가 있는지 좀 궁금하네요

은지아범님의 선구자로서의 좋은리뷰 기대 합니다.

WR
2020-07-06 16:18:21

솔직히... 저 나무들이 디퓨저 역할을 더 잘하고 있다고 생각이 됩니다 ㅠㅠ

그래도 혹시나 해서 한번 달아 봤습니다 ㅠㅠ

한쪽이 유리문(베란다) 한쪽은 주방쪽으로 뚫려있는 전형적인 구조라서... 뭐 구조가 그래도

전면 스피커가 안쪽으로 약 20도씩 중앙으로 틀어져 있는 상태라 뒷면 디퓨저를 통해서

스탠딩 웨이브가 좀 줄어들지 않을까...

그리고 천정도 좀 난반사를 통해 정위감과 스테이징이 넓어지지 않을까 기대합니다...

어제 잠시 들어본 바로는 스테이징이 확실이 좀 더 넓어진것 같은 느낌이 드네요...

대편성에서 오른쪽 스피커에서 들리던 팀파니 소리가 오른쪽 스피커 위치를 벗어나서

한참 오른쪽에서 들려서 엇 하고 고개를 돌려보기도 했습니다. 좀 더 들어보고 후기를 올려보겠습니다...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