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D/PW 찾기 회원가입
김소현-김유정-김새론, 영화 속 어린이 모습
 
2
  2277
Updated at 2020-07-16 18:20:15

김소현(파괴된 사나이)

 

김유정(해운대)

 

김새론(아저씨)

 

아역배우 출신 여배우 3명인데, '2000~2010년대 여자 아역배우 트로이카'로 불렸습니다.

위 중 김유정이 데뷔가 가장 빠른데, '해운대' 이전에도 '내 생애 가장 아름다운 일주일'과 '추격자'에도 나왔습니다.

 

김소현과 김유정은 2012년도에 유명해지기 시작했습니다.

이 둘이 '해를 품은 달'에 아역으로 같이 출연했는데, 당시엔 김유정이 더 인기가 높았죠.

그 이후에 김소현은 트위터에 올린 사진 덕에 인기가 높아졌고, '보고 싶다'에 아역으로 나옵니다.

근데 이 둘 사이에 여진구가 있었습니다.

'해를 품은 달'에서 김유정과 김소현이 여진구를 사이에 두고 삼각관계를 형성시켰고, '보고 싶다'에서 김소현이 여진구의 상대역으로 나왔습니다.

연말 시상삭에서 보여준 이 셋의 삼각관계 퍼포먼스가 화제였죠.

더구나 이 둘은 음악 프로그램의 MC로도 활약합니다.

그러다 보니 당시 이 둘은 라이벌 구도로 보이기도 했습니다.

 

김새론은 2010년에 '아저씨'로 이름이 알려지게 되는데, 그녀의 영화 이력을 보면 대부분 청불입니다.

그러다 보니 그녀는 청불 전문 아역배우로 불리기도 했습니다.

그녀한테 두 여동생이 있는데, 동생들도 역시 미모가 출중합니다.

 

이 세 아역배우는 1~2년 전에 성인이 되었는데, 아주 잘 자라줘서 고마울 따름입니다.

7
Comments
1
2020-07-16 18:29:12

잘 자라줬죠 셋다 .

그래도 제겐 유정이 뽀시래기 시절이 제일 이뻐요. ㅎ

 

 

 

Updated at 2020-07-16 18:48:44

이제 이나영 남편 소환하면 되나요? ^^
일 좀 해라..

2020-07-16 19:26:13

유정님 어릴때 정말 이쁘고 귀여웠죠
물론 지금도 ㅠ

2020-07-16 19:27:56

김유정 김소현이 같은 소속사였던 시절이 있었죠.

김유정이 주인공 아역으로 많이 나오고, 김소현은 악역 아역으로 나오던 시절인데 같은 회사라서 둘이 같이 나오는 경우가 많았죠.

어떤 아침 방송에서 촬영장 비하인드였는지 아니면 방송 코너로 따로 여행가는 내용이었는지는 기억이 안나는데요.

어쨌든 둘이 같이 나왔는데 김소현이 자기 이름을 한자로 모른다니까 어떻게 자기 이름을 못쓰냐고 김유정이 쪽주던(?) 장면이 인상깊게 남아있습니다.

2020-07-17 01:11:27

김유정 아주 어릴때, 5-6살쯤? 길에서 또래 남자아이랑 CF찍는걸 본적이 있는데

쪼끄만 아이가 분위기가 ㅎㄷㄷㄷ 하더군요. 남자아이가 너무 평범해보이더라는

그때 인상적이라 계속 눈여겨보고있는데 아주 잘자랐네요. 

2020-07-17 12:33:39

 김소현은 완전 그대로 자랐고

김유정은 조금 변한것 같고

김새론도 거의 그대로인데. 약간...

2020-07-17 14:19:40

뭐시 중헌디~뭐시 

이 친구 기대합니다. 

 
20-08-03
 
318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