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D/PW 찾기 회원가입
극장에서 상영 사고를 경험해보네요~
 
5
  2853
Updated at 2020-09-26 14:20:06


어제 정말 오랜만에 의정부 CGV로 테넷을 보러 갔습니다. IMAX로 테넷 상영이 이번주가 마지막일거 같아 코로나가 무섭긴하지만 보러갔어요.ㅎㅎ
오랜만에 극장을 가니 금요일 저녁인데도 정말 한산하더군요. 아무튼 간만에 팝콘도 사서먹으면서 기다리다(상영관에선 안먹었어요.ㅋㅋ) 상영관에 들어간 후 드디어 IMAX 로고가 나오며 영화가 시작되는데... 디즈니 로로가 나오는겁니다? 예고편인가했는데 분위기가 뮬란 시작 장면 같은거예요.. 뭐지? 상영관을 잘못 들어왔나? 하고 어리둥절 하고 있는 와중에 다른 관객들이 다 항의하러 나가고 저도 따라 나갔는데, 조금 있으니 관계자가 들어와서 잘못 틀었다고 죄송하다면서 연신 사과를 하더군요. 그리고 나서 제대로 상영을 했습니다. 저는 은근 영화표라도 한장 주려나 기대했지만... 끝나고 포스터 두장하고 필름컷 하나씩 나눠주더라고요.ㅋㅋ
뭐.. 살다보니 별 경험을 다하고 나쁘지는 않았어요.ㅎㅎ 아무튼 테넷은 코로나때문에 포기할까했는데, 안봤음 엄청 후회할뻔했습니다~
그럼 장황하고 재미없는 글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


34
Comments
1
Updated at 2020-09-26 14:18:37

에일리언:커버넌트 초반 10분 정도 소리가 안 나왔는데, 끝나고 나올 때 예매권 하나씩 주더라구요. 

WR
2020-09-26 14:22:22

상영사고가 은근 많은가보네요~

1
2020-09-26 14:20:18

예전에 서울극장에서 '식스센스'볼 때 10분간 영화가 끊긴 적이 있었네요...

사람들 항의하고, 난리났었는데...

죄송합니다...하고, 그냥 끝...

WR
2020-09-26 14:23:06

헐... 거긴 너무하네요..

3
2020-09-26 14:20:19

뮬란이 인버젼 되었네요....

WR
2020-09-26 14:23:23

ㅋㅋㅋ

1
2020-09-26 14:22:12

저는 다른거 틀어주는거 도중에 끊기는거 시작을 늦게 시작하는거 3가지 경험해봤습니다. ^^;;;

WR
2020-09-26 14:24:14

와~ 다채로운 경험을 하셨네요!

1
2020-09-26 14:58:04

..요까니거 난어일 은일 난어일 미이

WR
2020-09-26 16:24:37

인버젼 됐군요.ㅋㅋ

1
2020-09-26 16:06:12

전 노원롯시에서 소셜네트워크볼때 pc불법파일처럼 계속 지지직 거리더라구요 두번인가 그랬어요ㅜ 그래서 되감아서 같은부분 두번인가봤는데 한번 더그래서ㅋㅋ 사람들 항의하고 중간에 나가고 난리였는데 사과가 끝이더라구요 그뒤로 노원롯시는 거릅니다ㅋㅋ

WR
2020-09-26 16:25:57

거기 미도파 때도 별로였는데, 지금도 그닥인가보네요.

1
2020-09-26 16:27:56

예전 필름 상영 시절이 생각나네요. 비오는 듯한 필름 스크래치와 중간에 필름 이어붙인 부분 튀는것, 상영중간에 중단( 영사기사님 화장실 가신듯...) ㅎㅎ

WR
2020-09-26 16:58:51

예전에 대지극장에서 단테스피크 봤을때 생각나네요. 시작하자마자 소리가 안나서 원래 그런가? 그랬는데 음향사고였죠.ㅋ
그런데도 사과 한마디 없었는데 요즘 같으면 난리나겠죠?ㅎㅎ

1
2020-09-26 17:01:03

앗 대지극장이면 저도 그 근처 살아서 많이 갔더랬죠. ㅎㅎ 바로 대지 극장 뒷쪽.

WR
Updated at 2020-09-27 01:44:32




지금은 없어진 대지극장... 단테스피크 볼 때 딱 한번 가본거였는데, 음향사고가.ㅋㅋ
어찌보면 정감있고, 어찌보면 상당히 낙후된 극장이었어요. 전 그 이후로 건영옴니백화점에 있던 옴니시네마 많이 다녔는데, 지금은 CGV 중계로 바뀌었더군요. 없어졌을거라 생각했지만, CGV로나마 유지되고 있어서 감회가 새로웠습니다. 제 고딩 시절에 추억이 어린 장소거든요.ㅋㅋ

1
2020-09-26 21:58:12

1
2020-09-26 17:00:01

저도 cgv에서 다른 영화 보는데 사과 한마디 하고 그냥 환불할 사람 오라고 하더라구요

WR
2020-09-26 21:36:04

헐...사후 처리가 개판이네요..

1
2020-09-26 17:52:31

전 시카리오 자막이 안나왔는데 영화표 두장 줬던거 같아요. 옛날 강남 메가박스.

WR
2020-09-26 21:37:03

자막 안나와서 정말 당황하셨겠어요...

1
2020-09-26 18:53:17

예전에 용산 롯데로 곡성보러갔는데 엽기적인 그녀 2가 상영되었던 경험이 한번있었습니다.

그때는 곡성으로 바로 상영이 어려웠는지 환불 + 예매권 나눠줬었네요. 

 

다행히 비슷한 시간대에 용산 CGV에 곡성 자리가 나서 바로 관람갔었습니다 ㅎㅎ

WR
2020-09-26 21:41:26

얼떨결에 엽2 본 관객들도 꽤 됐겠네요.ㅋ
저도 지금은 없어진 의정부 극장에서 태극기 휘날리며 보러갔는데 패션 오브 크라이스트가 상영되서 당황했지만 그냥 봤어요. 더 웃기는건 항의하는 관객이 하나 없었고, 극장에서도 사과 한마디 안 하더군요. 의정부 3류 극장이라 그런지 예전 대지극장이랑 다를바가 없었어요.ㅋㅋ

1
Updated at 2020-09-26 21:22:17

한국은 잘모르겠는데... 일본의 toho계열 극장가면 영화 시작할때 구석에 직원 한명이 꼭 있다가 영화 시작하면 쪼르르 사라져서 뭔가했는데, 트는 영화가 맞는지 영상이나 사운드가 정상인지 확인하고나서 퇴장하는것 같더군요
(이게 일본극장의 일반적인 문화는 아니고 toho계열 극장에서만 봤습니다)

WR
1
2020-09-26 21:42:14

오~ 철저한 서비스 정신 본받을만하네요.ㅎㅎ

1
2020-09-27 10:17:15

부산 서면도 거의 직원이 시작쯤 들어와있다가 나가곤 그랬어요 코로나이후론 직원이 줄어서 그런걸 못봤죠 엊그젠 테넷기다리는데 계속 광고가 소리는 나는데 화면이 안나와서 기다리다가 비상시 대피로 안내가 시작되는데도 안나와서 급하게 뻐져나와 직원 찾으니 광고시엔 화면 안켠다고 하더라구요...

극장 프로젝터도 램프 시간 아낀다고 하는건지...ㅎ

WR
2020-09-27 10:33:41

코로나가 많은것을 바꿔놓네요. 생각해보니 극장 직원도 정말 많이 줄었더라고요. 손님도 없긴했지만 직원 혼자서 매점이랑 매표소 동시에 보는데 안쓰러워보였습니다.

1
2020-09-26 21:40:52

두 포스터 모두 탐나네여. 판교나 왕십리는 소진이라던데..

WR
2020-09-26 21:43:41

개봉한지 한달이나 되서 포스터는 포기했었는데, 의정부 cgv에 손님이 꽤 없긴 했나봐요.ㅋㅋ

1
2020-09-26 23:10:04

영사 사고가 전국 전체관수로 따지면 꽤 될거예요~ 내가 볼 때 걸리는 일이 거의 없어서 그렇죠. ㅎㅎ

전 좀 꿀이었던 적이 한번 있었는데 메가박스에서 했던 시사회였는데 영화 중간부터 사운드가 안나왔습니다. 그런데 안고쳐져서 후반에 영화를 껐습니다. 그리고 나올 때 1인당 예매권 2매씩 줬습니다. 

물론 제가 정말 기다리고 기대하던 영화였다면 첫관람 때 그런 사고를 당하면 예매권 2장이어도 기분이 안풀렸을 것 같습니다. 그런데 이건 어쨌든 돈 안들어간 시사회였고... 결정적으로 영화가 진짜 별로였거든요. 그래서인지 표 2장 받고 득템~ 하면서 나왔던 기억이 나네요.

WR
2020-09-26 23:50:13

재미없는 영화 계속 보는것도 고역인데.ㅋㅋ 예매권도 2장이나 받고 정말 득템하셨네요~

1
2020-09-27 00:04:32

옛날엔 필름롤이 나눠져 있어 늦게 전달되면
하얀 스크린 보며 기다리기도 했죠. ㅎㅎ

WR
Updated at 2020-09-27 00:52:11

전 약간 늦은 고딩때인 90년대말부터 극장에 다녔거든요.경험해본적이 없는 일이라 마치 옛날 얘기 듣는 기분이네요.ㅋㅋ

2020-09-28 20:19:39

저도 한번 있었네요. 조승우나오는 영화 '명당' 보러가서 15분가량 잘 보고 있는데 갑자기 영화가 꺼지더니 "죄송합니다 영화를 잘못 상영했습니다" 알고보니 그 영화는 같은시기 개봉했던 안시성...ㅋㅋ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