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D/PW 찾기 회원가입
아이디어가 빛났던 마네킨(1987)
 
4
  2362
Updated at 2021-01-20 22:35:28



이 영화는 우연히 당시 소극장에 늦게 마지막회로 봤던 영화인데 아이디어가 좋아서 잊혀지지 않는 영화입니다. 물론 스타쉽의 노래 좋은건 두말할 필요가 없고

백화점 디스플레이어가 자기가 관리하는 마네킨을 사랑하게 된다는 만화같은 이야기를 로맨틱 코미디로 가볍게 만든영화였습니다. 제작비도 얼마 들이지 않고 시대적으로 기억에 오래남길만한 작품이었습니다. 그 뒤 2편은 볼필요가 없고요.

사족 : 이 영화가 나왔던 시기에 국내는 소극장 붐이 일던 시절입니다. 지금의 멀티플렉스 전신인데( 그러니까 지금의 멀티~ 는 CJ의 영화산업에 뛰어든 시기부터라고 보시는게) 정말 소극장 많았습니다. 거기서 상영하는 영화는 대체로 이렇게 제작비가 많이 들지 않는 다소 자극적이면서 아이디어로 만든 영화들이 주로 였습니다.

사족 2 : 여기 남주 앤드류 맥카시가 2천년대 초반 부룩하이머 사단의 시리즈 E-ring에 고정으로 나오는걸 보고 놀랬던 적이 있습니다. 작품이 없다가 여기서 볼줄이야...


여기 오프닝에는 안나오는데 이 시리즈 역시 개인적으로는 무지 재밋게 봤던건데 1시즌 끝나고 엎어졌는지 시즌2를 안만들어 슬펐던 ㅠㅜ


님의 서명
삶의 마무리는 文史哲
20
Comments
1
2021-01-20 22:25:49 (211.*.*.228)

지금은 없어진 종로2가 오카방고 극장에서 봤네요..

1
2021-01-20 22:28:15

 

 

2021-01-21 00:19:16

연소자 관람불가일 거리가 있었나요? 없었던거 같은데...

2021-01-21 11:47:22

극장에서는 고교생관람가로 개봉했구요. 비디오로 나올때는 극장보다 등급이 높아지는 경우가 많았습니다. 인디아나 존스 시리즈도 비디오로는 빨간띠로 나왔습니다. 이유야 모르죠.

2021-01-20 22:32:56

앤드류 매카시,한때 좋아했었지요,반항끼와 장난끼가 다 보이는 얼굴형이어서.

3
2021-01-20 22:48:13

저 마네킨이 그 오랜 세월 뒤에 사만다 누님으로 뜰 줄은....^^

WR
2021-01-20 22:54:56

개인적으론 빅트러블에서 처음 보고 폴리스 아카데미에서 계속 뜨는걸 보고 관심있게 봤던 여배우입니다. 그런데 사만다 누님으로 나온건 안 봐지더라고요. ㅎㅎ폴리스 아카데미는 구텐버그와 주인공 레벨이었죠.

2021-01-20 23:02:49

지금 찾아보니 87년 10월에 개봉된 청불 영화네요.

고등학교 때 친구랑 둘이 크리스마스 때 극장에 가서 본 것 같은데 가위질 해서 입장이 됐었나 싶네요.

남영동에 성남극장으로 기억하는데 재개봉관이었으니 시기는 맞을 듯 하네요.

내용은 잘 모르겠고 여배우가 이뻤었다라는 기억만 있었는데 지금 보니 누군지 알겠네요. ^^

2021-01-20 23:18:24

마네킨 2편도 꽤 재미 있습니다

2021-01-20 23:23:36

여주랑 남주가 키스할때 남주 귀가 시뻘게지는게 인상에 남더라구요. 실제 연상인 누님배우에게 남주가 부끄부끄한 느낌이 ㅋㅋ

Updated at 2021-01-20 23:38:10

부산에도 개봉관이 아닌 준개봉관(?)이었던 혜성극장에서 개봉했고 봤었는데 그때도 영화보다 노래가 더 유명했었죠. 저도 재미있게 봤었고 역시나 2편은 볼필요가 없다는것도 같은 생각을...

2021-01-20 23:39:12

2편도 볼만하던데요? 코메디도 더 강화되었구요

2021-01-20 23:38:46

저 시대에 또 하나 유명했던 영화가 이너스페이스 이죠

지금은 거의 잊혀진 영화이지만요

2021-01-20 23:40:23

 참고로 올레TV에서는 마네킨 1편, 2편 둘 다 무료로 보실 수 있습니다

2021-01-20 23:51:46

1987년 10월 명동 코리아 극장 관람했습니다 ^^ 킴 캐트럴 누님 넘 예쁘고 매력적이었습니다. 

2021-01-21 00:00:13

저거 기발한 아이디어와 어설픈 특수효과로도 대박난 영화였죠 ㅎ

2021-01-21 00:14:20

1편을 재밌게 봐서 2편도 의무감으로 봤습니다.
1편과 주인공도 다르고 마네킨이 되는 설정도 다르지만 2가지는 동일하더군요.
조연 헐리우드와 스타쉽이 부른 주제가는 1편과 같았습니다.

2021-01-21 10:49:21

엄청 재밌게 봐서 1,2편 모두 두어번씩 더 봤었습니다. 저 누님이 그 누님인지 알게 된건 얼마 안됐고 처음볼땐 2편을 더 재밌게봤어요. 크리스티 스완슨이었나 여주도 제겐 더 인지도가 높았고요.

2021-01-21 10:50:16

그리스 신화 피그말리온의 현대판 리메이크라고 볼 수 있지요. 

2021-01-21 20:49:55

노래가 너무좋아서 기억하고 있는 영화네요 (영화를 본적은 없음 ;;) 

섹스앤더 시티 사만다가 나오는구나 진짜 예뻤네 하고 신기했던 ㅎㅎ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