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D/PW 찾기 회원가입
2021년을 여는 한국영화의 힘 -세자매- 스포 ( x )
 
2
  1548
2021-01-28 09:21:23

 

 

다른지만 하나의 아픔을 가진 세자매 이야기 인데 감독의 연출이 희미하게 작위적인 부분이 있지만...

배우들의 연기로 이를 상쇄시킵니다.

대사를 하고 있는게 아니라 그냥 우리의 평범한 일상 같이 말이죠.

김선영 배우는 정말 볼때마다 놀랍네요.

잔잔하게 흐르는듯 보이지만 예리하고 날카롭게 시선을 관객에게 전달 시킵니다.

극장에서 바보같이 눈믈을 흘렸네요.

2021년 극장에서 본 첫번째 영화 "세자매"

추천 드리는 작품 입니다.

감독이 김선영 배우의 남편이자 작년에 개봉한 "팡파레" 에서 청부업자 역할을 한 이승원씨가 감독을 했네요.

그리고 박화영 의 주연을 맡았던 김가희씨 한국영화 욕 에서는 당연 탑클래스급 이라고 생각이 됩니다.

양준익 감독과 더불어....^^

 

님의 서명
당신은 테러범을 쏠때 어떤 느낌을 가지시나요? "반동 입니다"
-미 해병대 저격수의 인터뷰중-
5
Comments
1
2021-01-28 09:34:32
- 본 게시물은 읽기 전 주의를 요하는 게시물로서 내용이 가려져 있습니다.
- 아래 주의문구를 확인하신 후 버튼을 클릭하시면 게시물을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스포일러가 포함되어 있습니다.
2021-01-28 09:41:16

아래 여러 리뷰를 참조하면 호불호가 엄청 있는듯 하네요.

동갑내기 김선영 배우때문이라도 보고 싶은데..고민 좀..

 

2021-01-28 13:37:07

솔직히... 각본은 맘에 안 들었어요.
캐릭터들을 지나치게 작위적으로
나락에 빠트려서 공감이 안 갑니다.
그런데 순전히 배우들이
그들의 힘으로 끌어올리더군요. ^^

2021-01-28 20:12:47

메시지도 좋고, 

배우들의 연기도 최고였어요.

마지막 노래도 

위로를 주네요.

강추합니다.

2021-01-29 02:04:14

찬송가 솔로 장면에서 문소리 연기는 정말 압권이었죠. 오아시스 이후로 문소리 커리어 중 최고 연기라고 봅니다. 연기만 본다면 올해 이보다 뛰어난 작품이 나올 수 있을까 싶네요. 김선영과 장윤주도 훌륭했구요.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