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프라임차한잔
2
프라임차한잔
ID/PW 찾기 회원가입
쥬만지 시리즈 중 제일 좋아하는 것은..
 
  1263
2021-02-23 23:23:32

1995년의 쥬만지도 재밌었고, 2017년의 쥬만지 새로운 세계도 재밌었지만, 제가 제일 좋아하는 것은 가장 최근에 나온 쥬만지 넥스트 레벨입니다.

 

쥬만지 넥스트 레벨을 넷플릭스로 보고 있는데....

 

드웨인 존슨이 대니 드 비토의 능글능글함을 연기하는 맛이 아주 제 맛이구요...

 

대니 글로버 특유의 느릿느릿한 말투를 케빈 하트가 아주 예술적으로 표현하더라구요...

 

쿵푸팬더가 현실에서 돌아다니는 잭 블랙의 연기야 뭐 말할 것도 없구요..

 

어벤져스에서 삭발한 머리로 미모가 80%는 깎였던 카렌 길런도 미모와 함께 액션도 뿜뿜하시고...

 

영화 내용적으로도 한번 쥬만지에 도전했던 경험이 있는 캐릭터들이 또 쥬만지에 뛰어들어서 전의 경험과 비교하는 것도 아주 잘 살렸습니다.

 

아직 안 보신 분이 있으시면 넷플릭스에 있으니 한번 감상해 보시길 추천드립니다.

16
Comments
2
2021-02-23 23:56:32

95년 주만지는 재미있었고 지금봐도 재미있구요 

17년작는 기대보다는 실망이지만 그럭저럭  볼만했는데..

최신작 쥬만지는 17년작의 자기복제라 그런지 몇몇장면 빼고는 지루했습니다,...이건 블루레이 구입했지만

재시청 안할것 같습니다.

WR
2021-02-24 11:01:59

아쉽게도 제 생각과는 반대시군요..

1
2021-02-24 06:25:06

17년작은 보면서도 내가 이걸 왜 보고 있어야 하나...??? 하는 생각이 들 정도더군요...


결정적으로...전편에서 그 죽을 고생을 했으면서도...주인공(?)이 왜 그 짓을 했는지 도대체 이해가 안 돼서...

1
2021-02-24 10:11:04

잠깐 착각했던게...가장 실망스러웠던게...17년작이 아니라...

 

17년작의 속편이었던...최근작이었군요...

WR
2021-02-24 10:58:08

무적이라고 할 수 있는 닥터 브레이브스톤의 능력을 한번 경험했다면 현실도피를 하고 싶은 상황의 스펜서가 다시 쥬만지로 들어가는 게 저는 이해가 가기는 합니다.

 

생각해보면 앨런(로빈 윌리암스)처럼 아무 능력없는 일반인으로 쥬만지 속 정글에서 몇십년을 있었던 게 더 대단하긴 하네요...

1
2021-02-24 08:17:54

17년작은 마지막이 너무 감동적이지 않나요?
예상 가능했지만.. 전 95년,17년작까지는 아주 좋았어요. 넥스트레벨은 보다가 졸려서...

WR
2021-02-24 11:02:27

저는 마지막 대니 드 비토의 강렬한 눈빛 장면도 꽤 인상깊었는데...

2
2021-02-24 08:23:33

갠적으론 95,17 둘 다 좋았고 넥스트 레벨은 17년작의 억지스런 자기복제라 별로였어요 .

WR
2021-02-24 11:05:33

전작의 주연배우들만 그대로 나왔다면 말씀하신 느낌을 저도 받았을텐데 저에게는 할아버지 둘의 참가가 좀 다르게 느껴졌습니다.

 

할아버지들이 게임 상의 젊은 몸을 갖게 된 후 보인 반응(허리를 돌려보거나 몸을 움직여보는 것..)이 많이 와닿았거든요..

 

제가 나이 들어서 일거라고 생각합니다.

1
2021-02-24 10:26:08

배우들이 연기를 잘해서 매력은 있는데 전반적으로 고 로비윌리엄스가 출연한 쥬만지가 더 내러티브적으로 와다았돈고ㅠ같습니다

WR
2021-02-24 10:58:59

제가 보드게임보다는 전자오락을 더 좋아해서 더 재미있게 와닿았는지도 모르겠습니다.

1
2021-02-24 13:13:34

한국어더빙 기준으로 한다면...2017년작이 최고입니다. 그냥 원작초월 더빙입니다.

넷플에서 2017년 쥬만지 새로운세계...한국어더빙은 꼭 필수로 보셨으면 합니다~

더빙보고 나서 원작은 그냥 평이하더군요.

넥스트레벨이 더빙이 없어서 좀 많이 실망했습니다 ㅠ.ㅠ

WR
2021-02-24 14:02:49

넵 꼭 보겠습니다.

 

추천감사합니다.

1
2021-02-24 16:09:55

오리지널과 17년작이 훌륭했고 넥스트 레벨은 좀 많이 무리수였습니다.

복제를 복제해서 열화된 버전을 다시 복제한 느낌..

명배우들 출연은 반가웠지만 지루하기 짝이 없더라고요..

 

2021-02-24 19:53:56

제 인생 첫 극장영화가 쥬만지였죠 95년 쥬만지의 살아있는 둥둥거림이 지금껏 영화를 좋아하게 만든 것 같아요 

2021-02-25 15:59:42

 유일한 단점은 아콰피나죠.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