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D/PW 찾기 회원가입
톰과 제리. 그놈의 뉴욕병....
 
2
  3309
2021-02-25 21:50:23

게을러터진 할리우드 각본가들이 (주로 속편 만들때) 자주써먹는 레파토리 중 하나 같습니다.

 

주인공들의 뜬금포 뉴욕 대소동기 ...

 

지금이 무려 2021년이고 몇년만의 오리지널 극장판인데 아직도 대도시 우당탕쿵탕이라니 

 

톰과 제리로 해볼만한 스토리가 그렇게도 없나 싶네요. 

 

(영화 시작과 동시에 뉴욕 비둘기들의 갱스터 랩과 함께 타이틀 로고가 뜨는데서 부터 싸한 기운이 느껴졌구요. --)  

 

 

배우들이 열심히 노력은 하고있지만, 아무래도 톰과 제리가 대사가 없는 캐릭터들이라서 그런건지 실사 인물들과 유기적으로 호흡한다는 느낌이 부족해서 좀 아쉬웠습니다. 

그리고 연출의 문제인지 뭐가 문제인지 그 우당탕쿵탕도 특유의 찰진 느낌이 덜 하고요. 로저래빗이 정말 선녀죠.  

 

 

그래도 건질만한건 러닝타임을 대부분을 차지하는 힛걸의 호텔 유니폼 모습이 이쁘다.... 정도 ㅎㅎ

 

별로 설득력 있는 타이밍에 전달되진 않았지만 작품의 교훈은 나름 시의적절하다....

중간중간 PC주의에 대한 비아냥 처럼 보이는 부분들은 좀 웃겼다....

  

3D 상영의 수혜라도 받았으면 더 재밌게 볼 수 있었을 작품같은데, 이것도 원더우먼2 처럼 나중에 3D블루레이로 나올수 있으려나 모르겠네요.  

 

 

생각해보면 톰과 제리 장편물은 하나같이 죄다 이런식이고 뭐 제대로 된게 없는 듯... 

톰과제리 첫번째 극장판은 무려 톰과 제리에 성우 대사와 뮤지컬씬을 넣고 소공녀 스토리에 덮어씌운 묘한 작품이었죠. -_- 

15
Comments
Updated at 2021-02-25 22:15:48

누가 로저 래빗을 모함했나에 비하면

좀 못 한 영화인가 보죠?

저는 어제 보려고 했는데 결국 못 봤습니다

WR
1
2021-02-25 22:25:17

톰과제리는 전형적인 가족영화라 일단 타겟층이 좀 다르고, 재미로서 뭐가 더 낫다 아니다 비교가 좀 그렇지만 실사와 카툰이 잘 섞였다는 느낌은 옛날 로저래빗쪽이 더 좋은거 같습니다.  

2021-02-25 22:35:50

성공한 뮤지션이 되겠다고 뉴욕으로 막 상경한 톰에게 제리놈이 하는짓을 보고 당장 세스코를 부르고 싶어지는걸 보니 나도 나이를 먹었구나 싶더군요.

WR
Updated at 2021-02-25 23:18:19

맹인 키보디스트 구라를 치는 톰에게 응분의 댓가를 치르게 한거라고 볼수는 있는데, 영화 시작부터 저렇게 얄미움 스탯을 쌓게끔 해야되는지, 오프닝 힙합 비둘기 때문에 짜증나던차에 뭔가 불편함이 배로 들더군요. --; 

3
Updated at 2021-02-25 22:55:03

전 번역이 엄청 맘에 안들더군요.

1. 열정 만수르
(제발 흘러가는 유행어 좀 쓰지 않았으면...)

2. 카툭
(대사는 인스타그램이라고 하는데, 카톡이라고 못쓰고 카툭이라고 자막나옴. 그럴꺼면 그냥 SNS라고 하던지...)

3. 졸라맨
(언제적 졸라맨인지... 전체관람가인데 10세 이하는 커녕, 10대, 20대초반도 모르는 졸라맨을...)

Updated at 2021-02-25 22:57:55

워너 영화라서 그분의 작품(!)이죠...
더빙판은 어떨지 봐야 겠네요...

아, 2번은 원래 대사가 인스타북(인스타그램+페이스북)입니다. 원문이 패러디라고 카”툭”이라고 한거 같은데 그냥 그대로 써도 알아먹을텐데 말이죠...

2021-02-25 22:53:41

아마도 그렇겠죠??
엔딩크레딧까지 다봤는데, 번역이 누구인지 나오지 않더군요.

WR
Updated at 2021-02-25 23:17:23

저는 카툭은 괜찮았는데

열정만수르 졸라맨은 정말 두눈을 의심했습니다. -_-

오마이갓을 그대로 오마이갓이라고 번역하질않나....

 

더빙판이 따로 개봉하는거다 보니, 자막판은 약간 나이가 있는 관람객 성향으로 번역을 했다든지.... 근데 그렇게 섬세하게 작업했을리가 없죠. -_- 

2021-02-25 23:28:30

영화가 생각보다 재미가 떨어진다... 생각했을 즈음, 열정 만수르, 카툭, 졸라맨이 쏟아지니 순간 나가고 싶어지더군요.

2021-02-26 10:16:41 (175.*.*.187)

티키토크라고 합니다.아마 틱톡을얘기한거 같은데 아마 발음이 비슷해서 카툭으로 표현한듯 합니다.

2021-02-25 23:23:06

대한민국 한정으로 톰과 제리 재미의 90%이상은 송도순 성우의 나레이션인데말이죠.

WR
2021-02-25 23:41:10

옛날 MBC만화동산(루니툰) 같은거 송도순 해설 없는 버전으로 보면 그렇게 허전할수가 없더라구요 ㅎㅎ

1
2021-02-25 23:54:31

"불쌍한 우리 제~~~~리~~~"

어릴때도 이게 참 이상했습니다. 뭐가 불쌍하다는거지?

2021-02-26 07:07:04 (1.*.*.33)

아무래도 실사랑 합친건 좀 아닌듯 합니다

2021-02-26 08:06:25

그놈의 뉴욕병...

이걸로 모든 평이 마무리되네요. ^^;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