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D/PW 찾기 회원가입
이 여배우 기억하시나요?
 
1
  4302
2021-04-18 20:29:24

 

1967년도 영화지만 우리나라엔 70년인가 71년도에 수입되어 크게 흥행한 홍콩영화 스잔나(珊珊) 입니다.

주연을 맡은  리칭(李菁) 이 너무 예쁘고 가련해서 당시 중,고딩 남학생들을 몸부림치게 만들었다능..

뭐 홍콩까지 헤엄을 쳐서라도 가서 만나고 싶다며 해운대 앞바다로 달려간 미친놈들도(내 친구) 있었답니다. 

위키피디아를 검색해보니 안타깝게도 암투병중에 3년전에 69세를 일기로 고독사 했더군요. (시신이 죽은 뒤 며칠 뒤 경찰이 발견). 

위 영상에서 보시다시피 배우지만 노래도 수준급으로 잘하고 해서 한시대를 풍미했지만 말년은 쓸쓸했나봅니다.  

한 때 굉장히 좋아했던 팬으로서 늦었지만 명복을 빌어 봅니다.  ㅜ.ㅜ

8
Comments
2021-04-18 20:54:50

 1970년대에 사랑의 스잔나 라는 영화도 있지 않았던가요? 진추하 영화였던가.....

2021-04-18 21:17:44

저도 사랑의 스잔나 진추하 생각 했네요.
중고딩 때. 졸업 노래랑 원써머나잇 정말 좋아했었는데요. ㅋ

2021-04-18 21:07:57

'철수무정'도 기억나고 한예총에 추모영화제 했었지요

1
Updated at 2021-04-18 21:49:40

세상에 이영활 ㅎㅎ 대단하시네요.
저에겐 사연이 참 많은 영화 입니다. 어릴적 동네에 화교 친구가 있어, 같이 크면서 스잔나 영화 이야기를 많이 하고 컷는데, 혹시 양리칭 버전은 두번째 스잔나가 아닌지요? 최초 수입판 역시 저역시 궁민학교시절이라 주인공이 암으로 죽는것과 좋은 주제가가 인상깊었던게 기억에 남고, 80년대 초인가 영리칭 버전을 옛추억 때문에 저 혼자 부산에서 다시 봤습니다. 초기 버전 보다는 못하지만 초기영화 기억도 많이 없어 그러저럭 봤던 기억이 있습니다. 이 스잔나 주제가가 국내 가수 정훈희 였나요? 번안으로 불렀던 기억이 있는데... 주제가가 참 애절하고 우울하죠. 어린 마음에 암이라는 병이 무섭다는걸 처음 알게 해준 영화였습니다. 저희 외 할머니도 위암으로 돌아가셨던터라... 어릴적 화교 친구네 집에 가면 친구 어머니가 중국 원어 노래를 많이 틀고 감상하시곤 했는데 그때 LP자켓하며 이쁜 가수 얼굴이 아직도 지워지지 않습니다. 내 어릴적 친구는 연락이 닿지 않는데 어디서 무얼하는지 ㅠㅜ 지금 생각하니 화교에 대한 차별이 많았던 기억이 있습니다. 박통때였는데 수시로 경찰서 가서 거주지 신고도 하고 그러더라고요. 이 친구는 저와 같이 궁민학교만 같이 다니고 중학교는 전라도 광주에 있는 학교로 전학 가는 바람에 헤어지고 말았습니다.

정훈희의 번안곡 을 어릴적 무진장 들어었습니다. 속칭 다방이라는걸 집에서 했었는데 다방 홀에 전축 옆에 지금 생각하니 LP판이 무진장 있었던 기억이 있습니다. 이 노래도 그때 많이 들었던것 같습니다.



영화는 전형적인 신파극입니다. 그러나 70년대에 시대적 유행작품으로 심금을 울렸던 영화였습니다.

Updated at 2021-04-18 23:43:37

리칭의 스잔나가 원조(?)이고...

그 이후 한국 홍콩 합작으로 해서...진추하 주연의 '사랑의 스잔나'가 만들어졌죠...

Updated at 2021-04-18 21:51:25

 리칭이 주연한 영화 중 '반혼녀'라는 한중합작영화도 있었지요.

 

귀신영화이지만 리칭이 너무 예뻐게 나와 

수십 년 전에 보았지만

지금도 잊을 수 없는 영화입니다.

  

2
Updated at 2021-04-19 09:36:51

기억나는점 몇가지

 1)  리칭의 스잔나가 원조임,   주인공이름이 한자 이름 산산이고 영어이름 스잔나(Susahha)임

   - 사랑의 스잔나는  주인공이름이 추하  영어이름 chelsia 임

2)  진추하  사랑의 스잔나에서는 스잔나라는 이름이 안나옴

3) 리칭 본명은  이국영(李國瑛) 

4) 관지림 아버지 관산씨가   조연 나옴

5) 고등학생이  밤에  캬바레에 가서 논다는것이  나름 충격적이었음

6)  정훈희씨도 불렀던   청춘무곡은 원래 신장위구르 민요엿다고함

 

저도  리칭씨 사망기사를 봤엇는데  마음이 너무 무겁더군요

RIP 리칭

2021-04-19 13:09:06

아... 영게였구나...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