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D/PW 찾기 회원가입
영화에 대한 기대감이 반감되는 도입부 유형
 
1
  3474
Updated at 2021-05-18 00:14:48

순전히 개인적인 일반화인데 

 

영화가 딱 시작하자마자 시커먼 스크린 한가득 텍스트가 주르륵 흐르면서 

기본 설정이나 배경 지식을 알려주는 영화들은 뭔가 시작하자마자 기대감이 확 떨어지는 느낌이 들더군요.

 

사극은 물론이고, SF영화들에서도 자주 볼수있는 도입부인데요.

 

활자읽기가 귀찮은것도 있지만 (--;)

이런 내용을 단순 텍스트가 아니라 좀 다른방식으로 흥미롭고 자연스럽게 전달할 생각이 안들었을까 생각이 들면서 

연출진들에 대한 신뢰가 좀 깨진다고 해야할지....

 

 (첨언하자면 외국영화의 경우, 우리는 화면에 흐르는 그 텍스트들을 온전하게 읽게 되는것도 아니죠.

외국어를 모르는 경우라면 한문장씩 끊어서 아래에 나오는 자막으로 읽게되는데 

그렇게 보다보니 순간적으로 지나간 앞 자막 내용이 기억이 안난다거나 앞뒤 연결을 놓치는 경우도 더러 있습니다. ㅜㅜ)  

 

 

 

 

물론 예외는 얼마든지 많습니다만.... ㅎㅎ

 

 

 

그리고 한가지 더 영화 시작하기전에 서로다른 제작사 배급사 소개 로고가 연속으로 서너개씩 나오는 영화도 왠지....--

 

 

저번주에 더 스파이를 봤는데 두가지 다 해당되는 영화였더군요.. (영화는 좋았어요. ^^;)

36
Comments
2021-05-17 22:11:23

'기타노 타케시'가 했던 말이던가요...

"시작한지 10분내로 관객의 눈을 사로잡아야 한다."

2021-05-17 22:12:49

예시로 바로 다크나이트가 생각나네요.

WR
2021-05-17 22:21:58

모든 영화가 꼭 이 법칙을 지켜야 한다...는 건 아니지만, 그래도 돈 주고 영화보러 온 관객으로서는 시작부분에서부터 기대감을 주는 영화가 좋죠

2021-05-17 22:13:11

저는 제목 뜨는 타이밍이 좀 어색하다 싶으면 실패확률이 높더군요.
물론 초반엔 기합 팍 주고선 진행될수록 용두사미인 경우도 있지만..

WR
Updated at 2021-05-17 22:24:20

아 맞습니다. 제목이 뭔 매가리 없는 부분에서 뜬금없이 픽 뜨거나 하면 영화가 좀 성의 없게 느껴지고...

2021-05-17 22:27:06

런닝타임과 제작비가 충분하면 찍을수 있을텐데..... 보통 세계관이 방대하거나 생소한 경우 자막을 써서 설명하고 시작하더군요

WR
2021-05-17 22:32:07

말씀처럼 세계관이 방대한 영화들은 영상으로 가볍게 설명하는거 보다, 텍스트만 써서 그 무슨 서사시 같은 묵직한 느낌을 주는면도 있는거 같은데, 아무영화나 그렇게하면 저같은 관객은 별로 안좋아해요. --;  ㅎㅎ

2021-05-17 22:37:05

반지의 제왕처럼 제작비 막 쓰면 영상으로 설명합니다 ㅎㅎ

보통 텍스트만 쓰는 경우는 제작비 부족이라.....

대안이 애니메이션이나 뉴스 기사처리죠 

아니면 캐릭터가 나와서 구구절절 설명하는

WR
2021-05-17 22:42:00

네 애니메이션으로 재밋게 설명하거나, 뉴스영상식으로 휙휙 설명해주는 영화들 좋아합니다. ㅎㅎ 

캐릭터들이 나와서 대화식으로 알려주는 영화들도 괜찮은데 가끔 설명캐 티가 심하게 나는경우가...

2021-05-17 22:27:58

포스터에 유명한 xxx영화 제작진! 이라 적어놓은영화도 높은 확률로 실패하죠

WR
2
2021-05-17 22:32:31

아 제작진 말고 감독 데려오라고 !!

2021-05-18 10:07:18

그런데 제작자가 스티븐 스필버그, 제임스 카메론, 크리스토퍼 놀란, 봉준호, 박찬욱, 나홍진처럼 이미 감독으로서 관객들의 신뢰감을 한 몸에 받은 사람이라면, 어쩌면 실제 연출을 한 감독보다도 더 신뢰를 받는 제작자일 터이니 이름을 넣는 것도 나쁘지는 않을 것이라 생각해요~ ㅎㅎ 

WR
2021-05-18 15:58:01

근데 어째 살면서 스티블 스필버그 제작, 제임스 카메론 제작 타이틀이 붙은 영화에도 몇번인가 속았던 기억이 있는 느낌이... ㅎㅎ ^^

2021-05-18 16:09:07

아, 하기사... 그 악명 높은 〈트랜센던스〉도 포스터에다가 〈다크 나이트〉 〈인셉션〉 크리스토퍼 놀란 제작이라는 문구를 붙여놓았더랬죠. ㅎㅎ 

1
Updated at 2021-05-17 22:43:56

그치만 <블레이드 러너> 같이 오프닝 자막으로 기대감을 고조시키는 영화들도 있죠. 케이스 바이 케이스라고 봅니다 ㅎㅎ 차라리 오프닝에서 자막으로 작정하고 요약 정리해주면 괜찮죠. 시도 때도 없이 설명하는 캐릭터가 등장하는 영화들이야말로 정말 최악 아닌가요?

WR
2021-05-17 22:44:10

블레이드런너, 터미네이터... 케바케 천지죠 ^^;

(블레이드러너 2049도 텍스트 주르륵이라 좀 실망했는데 속편이라 봐줌)

2021-05-17 23:30:04

가끔 배경음악으로도 듣기도 하는 마성의 브금

2021-05-17 23:38:27

 비슷한 말로 시작 10분 끝 10분만 좋으면 된다는 말과 엔딩을 말아먹으면 앞부분이 아무리 좋아봐야 관객은 다 까먹는다는 말도 있죠.

WR
2021-05-17 23:48:42

영화가 전체적으로 구려도(...) 부분부분 좋은 요소들이 있으면 최대한 좋은 감상으로 기억하는 편인데 엔딩을 완전 말아먹어 버리면 답 없죠.... 

 

예전에 "일본 TV애니는 첫3화, 끝3화에만 퀄리티에 힘 빡! 법칙에 의거해서 만든다"...고 들은 기억이 나네요 ㅎㅎ 
1
2021-05-17 23:39:17

저는 많은 경우지만 우리영화 볼때 제작투자 누구누구 나오는게 영화 시작할때 참 김새게 되더군요. 그사람들이 투자해서 영화 나온건 맞는데 왜 이게 앞에... 하는 느낌이 있어요.

WR
Updated at 2021-05-17 23:59:24

이게 참 그래요... 돈 대줬으니 영화 맨앞에 올려주는게 일종의 관례? 존중...인가 본데 물론 이해는 되지만

저 투자자들은 영화 시작전에 본인들 이름이 주욱 뜨는것에 정말로 대접받는 느낌이라든지, 만족감을 느끼는 걸까...  어딜가나 물주가 왕이지만 괜히 좀 속물스럽다는 생각도 좀 들고, 만약 투자한 영화가 기대와 달리 똥작으로 나왔으면 오히려 더 껄끄러운거 아닌가 싶기도 하고...  

2021-05-18 02:29:05

감독들이 그런걸 참 싫어하는데 어쩔 수 없죠.

감독은 자기가 그려놓은 비주얼과 흐름이 있는데 시작부터 투자자 이름이 주렁주렁 막 달려 나오면 그림 망가지잖습니까? 그런데 투자자들이 요구하니 이름은 맨앞에 올려줘야 겠고......어쩔 수 없는 거죠.

2021-05-17 23:40:06

딱 스타워즈랑 블레이드 러너가 생각났습니다 ^^;;
3~5분 시퀀스여도 좋으니 텍스트보다는 요약된 그래픽이 좋죠^^

WR
2021-05-18 00:00:47

텍스트라도 간단한 영상이나 이미지랑 같이 보여주면 쏙쏙 영화 분위기 파악도 잘되고 좋던데 말이죠.

2021-05-18 00:09:20

그런 유형의 명작들이 있어서 좀 그렇지만
어느정도 공감입니다

WR
Updated at 2021-05-18 07:23:46

이런 유형의 명작들이 많기는 합니다. 

근데 생각해보면 상당수가 고전들이고... 최신 영화들은 좀 다른 연출 방법을 모색해줬으면.... ^^

1
2021-05-18 02:12:28

이런 케이스로 최악은 단연 인랑이었습니다.

WR
2021-05-18 07:23:19

한국판 인랑 말씀하시는거면 그래도 막 비쥬얼 넣어서 열심히 설명해줘서 기억에는 남아있습니다. ㅎㅎ

1
2021-05-18 09:06:21

전 묘하게도 텐센트 알리바바가 딱 뜨는 순간 기대치가 나락으로 떨어지더라구요

WR
2021-05-18 15:50:30

텐센트 알리바바 로고와 함께 다른 제작사 로고들도 연속으로 뜨고 중국인 배우까지 캐스팅이 돼있다면.... --

2021-05-18 10:44:08

근데 또 판타지나 사이언스픽션 영화에서 도입부 설명 없이 바로 들어가버리면 모르고 보는 입장에서는 감이 잘 안 잡히기도 하죠. 딱 예시로 생각나는 게 넷플릭스 [위쳐]...

WR
2021-05-18 15:52:47

위쳐는 안봤습니다만 혹시 의도된게 아닐까요? 이야기를 계속 보면서 시청자가 자연스럽게 알게하는 뭐 그런거... 이런걸 받아들이기 쉽게 만드는것도 제작진 능력이긴 할건데 ^^;;

2021-05-18 19:42:48

의도야 그렇긴 한데 그 방면에 대한 시청자 반응이 좀 안좋았습니다. 세계관 몰랐던 저도 막막했고요.

위에 댓글 중에 블레이드 러너 2049 정도가 적절히 타협한 케이스가 아닐까 싶어요. 도입부 설명이 있지만 아주 간단명료한 편이고 미래 세계관 묘사를 설명충 캐릭터 없이도 자연스럽게 녹여낸듯?

근데 이렇게 비교하고 보니 위쳐는 흥행 성공하고 블레이드 러너 2는 실패했네요ㅋㅋㅋ;;;

2021-05-18 12:11:48 (211.*.*.65)

 

개인적으로 좋아하는 텍스트 오프닝입니다.  고 숀 코너리 옹의 목소리가 인상적이지요.

WR
Updated at 2021-05-18 15:54:38

이런 묵직한 보이스로 흘러나오는 문자와 나레이션이라면 감히 마다할수 없죠. ㅎㅎ

2021-05-18 16:06:14

정독^^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