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D/PW 찾기 회원가입

미투 가해자로 활동 중단했던 꿈의 제인 조현훈 감독 가명써서 드라마 작가로 복귀

 
5
  4220
Updated at 2021-09-28 02:39:17

 

9월 27일자 씨네21 기사 요약

 

1. [꿈의 제인]으로 호평 받은 조현훈 감독은 2018년 3월 성추행 가해자로 지목됐고 본인도 성추행 사실을 인정. 감독은 sns로 활동 중단하고 자숙과 반성의 시간을 갖겠다고 함. 성추행은 2013년 인디포럼 폐막식 후에 가진 뒤풀이에서 벌어짐. 

 

2. 9월 22일 수요일 첫 방영된 tvN 신작 [홈타운]의 작가 이름은 주진으로 조현훈이 3년만에 복귀하면서 만든 가명. [홈타운] 프로듀서도 주진이 조현훈이란 것을 인지하고 있었음. 

 

3. 취재 결과 피해자는 조현훈과 원만히 사과를 주고 받은 상황은 아님. 피해자는 조 감독의 사과 방식에 거부감을 보이며 전화번호를 차단했고 몇 년 지나 받은 이메일 사과도 활동 재개 목적이라 판단하여 사과를 받아주진 않은 상황. 

 

4. 조현훈은 미투 가해자로 지목된 뒤 감독조합에서 징계를 받았고 징계가 내려지기 전 감독조합 측에서 조 감독의 입장을 듣고자 연락했으나 연락 두절, 이후 어떤 대응도 없었음. 주진 작가가 알고보니 조현훈이란 사실에 연락을 취하고 있는 현재도 연락이 전혀 닿지 않음.

 

5. 조현훈은 [홈타운] 제작사를 거쳐 씨네21에 감독조합이 내린 3년간의 징계를 지켰다고 입장 표명.  그 징계의 구체적인 항목은 조합원 자격 정지.

10
Comments
8
2021-09-28 02:44:29

이 쓰레기 ㅅㄲ 그새 기어나왔대요? 뻔뻔한 것도 정도껏 해야지...

8
2021-09-28 07:27:55

가해자가 아닌 것으로 밝혀진 오달수는 왜 또 껴 넣은 걸까요

13
Updated at 2021-09-28 14:16:35

오달수가 가해자가 아니라고 밝혀진 적은 없습니다.
공소시효가 지나서 경찰에서 내사 종결한 겁니다.
이것을 무죄 받았다는 식으로 이야기하고 있죠.



오달수가 직접 인정한 것만으로 따져보면 이렇습니다.

처음 한 명의 여성으로부터 의혹에 제기되었을 때
(선배라는 지위를 이용해 여관방으로 끌고가서 원치않는 행위를 했다)
오달수는
"저를 둘러싸고 제기된 주장은 결코 사실이 아닙니다. 그런 행동은 하지 않았습니다."
라고 발표했죠.

그러다 연이은 폭로가 이어지자
(심지어 다른 피해자가 직접 방송에 나와서, 비슷한 일을 당했다 말했습니다)
"최근 일어난 일련에 일들은 모두 저의 잘못입니다. 많은 분들께 심려 끼쳐드린 점 진심을 다해 사과 드립니다. 저로 인해 과거에도, 현재도 상처를 입은 분들 모두에게 고개 숙여 죄송하다고 말씀 드립니다. 전부 제 탓이고 저의 책임입니다."
라고 발표했습니다.

그러다 한 달 뒤 그 말을 다시 뒤집었죠.
“다시 한번 두 여성분께 사과드립니다. 하지만 저 오달수가 강간범, 성폭행범은 아닙니다. 저는 그렇게 살지 않았습니다. 20대 치기 어린 시절, 저와의 관계 속에서 상처를 받은 여성분이 있다면 그 자체만으로 진심으로 사과를 드리고 싶고, 어린시절의 저를 꾸짖고 싶습니다. 하지만 제가 그 두분의 말씀으로 인해 ‘강간범’으로 평생을 살아야 한다면, 그것은 받아들일 수 없습니다.”

후배들을 여관방에 데리고 가서 모종의 일을 했던 것은 인정하지만,
당시 후배들이 그 관계에 동의했는지 안했는지 별 관심 없었단 소리입니다.
그 후배들은 연극을 그만두게 되었고요.
당시에는 그런 일이 많았겠죠.
얼굴 반반한 후배를 적당히 어르고 속이고 윽박질러 여관방에 데리고 가서, 한 번 하는 거죠.
여자분들의 증언으로는, 대사 연습을 한다는 핑계로 여관방으로 끌고가다시피 했다고 합니다.
(이밖에도 오달수가 여자 후배의 바지 속으로 갑자기 손을 집어넣고 함부로 휘저었다는 폭로도 있었습니다.)

무죄 판결을 받았다는 식으로 오달수는 주장하지만
공소시효가 지나 내사 종결한 겁니다.
법원까지 가지도 않았습니다.

오달수는 무혐의라 괜찮다면
지금 화제가 되고 있는 여러 학폭도
법원에서 대부분 무혐의가 나올 테니까
(역시 공소시효가 지났고 이렇다 할 진단서도 없습니다.)
괜찮다 말할 수 있는 거죠.
성폭행은 괜찮고 학폭은 안 된다 말할 수는 없습니다.
2021-09-28 22:08:03

아 그냥 수사 종결로 혐의없음으로 나온 거군요

 

Updated at 2021-09-29 10:24:07

오달수 측에서 무죄 판결 났다는 식으로 오해하기 딱 좋게 애매하게 말한게 잘못이죠.
우리가 무슨 잘못 있겠습니까.

3
2021-09-28 09:20:37

 아 홈타운 1,2회 재방으로 보고 3회부턴 본방사수하려고 대기중인데...

저런 놈이 작가였다니 실망이네요.

1
2021-09-28 11:53:01

에휴… 원만히 해결도 못한 상태에서 기어나오다니;;;

2021-09-28 13:01:01

아.. 1,2화 너무 재밌게 봤는데 이런거였다니..

진짜 망설여지네요........................................

2021-09-28 13:05:09

다른 프로는 전혀 안보고 '갯마을 차차차'만 재미있게 보고 있어 다행인 건가요...

2
2021-09-28 15:38:30

이건 고용한 pd측도 책임을 못피하겠네요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