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D/PW 찾기 회원가입

[스포무] 더 라스트 듀얼 감상기

 
13
  1951
Updated at 2021-10-22 14:07:46

'실화를 바탕으로 한 스콧옹의 역사물? 아 이건 봐야지, 근데 러닝타임이 2시간 반이네... 

2시간의 긴 드라마를 참고보면 마지막 30분 결투 장면은 어마어마할테니 그것 하나만으로도 극장에서 볼 만한 가치가 있을거야'

 

라는 제 예상을 완전히 뒤엎어버렸습니다.

 

약간의 과장을 보태면 그 반대였다고 볼 수 도 있겠습니다.

 

물론 '라스트 듀얼'의 그 긴장감과 스펙터클한 연출, 처절한 싸움은 딱 예상한 만큼 좋았지만

 

그보다도 2시간여동안 펼쳐지는, 세 주인공의 각기 다른 입장에서 보여주는 듀얼에 이르기까지의 서사가 

 

너무나도 흥미진진하여 오히려 듀얼은 까맣게 잊고 있을 정도였습니다.

 

그래서 대체 진실이 뭔데! 라는 호기심과 배우들의 열연을 보다보니 시간가는줄 모르고 몰입해서 봤습니다.

 

지루할 틈이 없었습니다.

 

첫 챕터가 구멍이 송송 난것처럼 휙휙 전개되길래 뭔가 싶었는데, 

 

이후 챕터들에서 그 구멍들이 메워지면서 진실들이 하나씩 드러나는게 어찌나 재미있었는지.

 

더 자세하게 얘기하고 싶지만 그렇게 되면 스포라 말 못하는게 아쉬울 따름입니다.

 

제일 좋아하는 스콧옹의 영화는 '감독판 킹덤 오브 헤븐' 이었는데, 오늘부로 이 영화로 바뀌었습니다.

 

곧 개봉할 하우스 오브 구찌도 매우 기대됩니다.

 

평점: 9/10

 

 

11
Comments
3
2021-10-22 14:10:00

혹평이 올라왔어서 포기할 까 했는데

이 평을 보니 또 귀가 팔랑거리네요.

WR
1
2021-10-22 14:14:42

전 기대가 없는 상태로 봐서 그런가 놓쳤으면 정말 아쉬웠을 영화였어요

11
2021-10-22 14:48:04

정말 감탄하면서 보고왔는데 디피 와보니 혹평밖에
없어서 아쉬웠습니다. 제게는 단비같은 글이네요.
반복된다지만 그 반복되는 챕터 속의 미묘한 뉘앙스의 변화들이 제게는 제일 즐거우면서도 신할한 부분이었습니다.

WR
1
2021-10-22 15:11:57

마지막 문장에 완전 공감합니다!

1
2021-10-22 15:23:19

맞아요. 배우들이 미묘하게 다른 연기를 하고 있죠. 

중세 시대극 안 좋아하는데 너무 재미있게 관람했습니다.

1
2021-10-22 16:25:34

목요일에 보려다 못 보고 내일 보러 갑니다. 대충 어떤 걸 기대하고 봐야할지 감이 오네요. 기대됩니다

2
2021-10-22 16:59:27

저도 극장에서 보고 굉장히 만족스러웠는데

이곳에 보니 혹평이 워낙 많아서... 아-나도 모르는 사이에 내 영화보는 눈이 개이상해 졌구나~ 싶었습니다ㅎㅎ

1
2021-10-22 17:54:01

저도 세명의 시선에서 본 시간 순서가 너무 흥미진진하더군요

1
2021-10-22 18:23:18

영화의재미나 후기보다는 스콧감독 그 하나만으로 선택되는영화로 생각됩니다.
강추...

1
2021-10-22 20:42:46
- 본 게시물은 읽기 전 주의를 요하는 게시물로서 내용이 가려져 있습니다.
- 아래 주의문구를 확인하신 후 버튼을 클릭하시면 게시물을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스포일러가 포함되어 있습니다.
1
2021-10-22 23:02:00

저도 아직 관람전이지만.. 언제부터인지 영화의 흥행 기준이 화려한 전투 장면, 풍성한 볼거리가 중요한 기준이 된 것 같습니다. 물론 무시 못할 요소이지만 스토리,생각할 거리도 중요하다고 생각합니다. 망설이고 있었는데 한번 봐야 겠네요.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