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
블루레이‧DVD
ID/PW 찾기 회원가입

영화 경주를 방금 봤습니다.

 
2
  1035
Updated at 2021-10-22 22:48:51

저는 영화를 깊게 볼 눈도 없고 그냥 지식도 없습니다.

재미와 감동 정도를 느낄 수 있는 머리가 있을뿐입니다.

디피에 고수님들 마냥 평을 할 능력은 더더구나 없습니다.

 

방금 경주란 영화를 봤습니다.

멍하네요.

이게 뭐지 싶었습니다.

신민아배우의 연기가 이리 깊었나. 그리고 고급진 에로틱함이랄지.

뭔지잘 모르겠는데 무지 설레네요.

박해일은 이런 역은 우리나라 최고 같습니다

뭔가 있어보이는 찌질함이라고 해야할까요.

그럼에도 밉지 않은.

 

거기에 무슨 조연단역들이...

이사람이 왜 이역을 맡아?

왜 이씬에 이분이.

뭐니뭐니 해도 초반에 형으로 나온 배우님.

최근 오징어게임에 밉상 구슬치기맨도 나오고요.

 

아주 얘깃꺼리 많은 영화네요.

왓챠로 tv에서 봤는데 4k로 아주 죽여주는 화질로 봤네여.

기회 되신는 분들은 꼭 보시길.


7
Comments
1
Updated at 2021-10-22 23:50:54 (223.*.*.184)

근데 경주에서 기존영화같지않은 독특함이 보여서 좋았다면 그 독특한요소는 모두다 철저히 홍상수영화 벤치마킹하서 나온 산물이라...원조 홍상수쪽이 억울하죠

3
2021-10-23 01:58:40

장율감독이
상수를 벤치마킹한거라는건
혼자만 그렇게 생각하세요
그런류의 영화들은 만습니다
그런식이면
상수가 억울할 이유가 뭔가요?
상수팬이신가본데
익명달고 이런식으로
글쓰시면 상수가 빛나나바요...
좀 자중하세요

2021-10-23 08:43:26 (218.*.*.147)

장률 감독이 무슨 무명 신인 감독도 아니고… 연출력으로는 웬만한 국내 상업영화 감독보다 훨신 뛰어난 분입니다.

2021-10-23 00:07:18

이영화보고
경주가서 신민아찻집에 갔었죠^^
박해일앉았던자리에 앉아 주인께
아는체하며 몆가지 물어본기억이나네요
그중.
특이했던게 일본인들이 찾아온다는거
였네요

2021-10-23 01:47:00

 저도 5~6년 전, 그 찻집 그 벽그림 보러 갔던 기억이 나네요! 

2021-10-23 02:40:24

좋은 영화였습니다.

2021-10-23 17:29:18

예전에 극장에서 매우 재미있게 감상했는데
넷플릭스에도 있어 다시 볼까 생각중이네요.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