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D/PW 찾기 회원가입

[영게]  감독별 가장 좋아하는 영화 100편

 
7
  1558
2022-01-18 15:50:51

감독별 가장 좋아하는 영화 100편을 재미삼아 공개합니다.

유일하게 본 어느 감독 작품이 포함되었으니

이 점 양해해 주시면 정말 감사드립니다.

 

 

 

 

J.J. 에이브럼스 - 수퍼 에이트(2011)

 

 

 

  

가렛 에드워즈 - 로그 원: 스타워즈 스토리(2016)

 

 

 

 

강윤성 - 범죄도시(2017)

 

 

 

 

강제규 - 쉬리(1999)

 

 

 

 

기예르모 델 토로 - 퍼시픽 림(2013)

 

 

 

 

김기영 - 하녀(1960)

 

 

 

 

김태균 - 화산고(2001)

 

 

 

 

닉 파크 & 스티브 박스 - 월레스와 그로밋: 거대토끼의 저주(2005)

 

 

 

 

데이비드 레이치 - 데드풀 2(2018)

 

 

 

 

데이비드 린 - 닥터 지바고(1965)

 

 

 

 

데이비드 예이츠 - 신비한 동물들과 그들을 찾을 수 있는 곳(2016)

 

 

 

 

데이비드 주커 - 총알탄 사나이(1988)

 

 

 

 

데이비드 핀처 - 맹크(2020)

 

 

 

 

돈 블루스 - 공룡시대(1988)

 

 

 

 

드니 빌뇌브 - 듄(2021)

 

 

 

 

라이언 존슨 - 나이브스 아웃(2019)

 

 

 

 

로만 폴란스키 - 피아니스트(2002)

 

 

 

 

로버트 와이즈 - 사운드 오브 뮤직(1965)

 

 

 

 

론 하워드 - 아폴로 13(1995)

 

 

 

 

롭 라이너 - 스탠 바이 미(1986)

 

 

 

 

리들리 스콧 - 블레이드 러너(1982)

 

 

 

 

리처드 도너 - 리썰 웨폰 4(1998)

 

 

 

 

리처드 마퀀드 - 스타워즈: 제다이의 귀환(1983)

 

 

 

 

마이클 도허티 - 고지라: 괴수들의 왕(2019)

 

 

 

 

마이클 커티즈 - 카사블랑카(1942)

 

 

 

 

마츠오카 죠우지 - 속 심야식당(2016)

 

 

 

 

마틴 스코세이지 - 좋은 친구들(1990)

 

 

 

 

맷 리브스 - 클로버필드(2008)

 

 

 

 

멜 브룩스 - 스페이스볼스(1987)

 

 

 

 

미야자키 하야오 - 모노노케 히메(1997)

 

 

 

 

미카엘 하네케 - 하얀 리본(2009)

 

 

 

 

박종원 - 우리들의 일그러진 영웅(1992)

 

 

 

 

박찬욱 - 아가씨(2016)

 

 

 

 

박훈정 - 신세계(2012)

 

 

 

 

봉준호 - 살인의 추억(2003)

 

 

 

 

브라이언 싱어 - 엑스맨: 데이즈 오브 퓨처 패스트(2014)

 

 

 

 

빅터 플레밍 - 바람과 함께 사라지다(1939)

 

 

 

 

샘 멘데스 - 1917(2019)

 

 

 

 

서극 - 황비홍 3: 사왕쟁패(1992)

 

 

 

 

세르지오 레오네 - 원스 어폰 어 타임 인 아메리카(1984)

 

 

 

 

스탠리 도넌 & 진 켈리 - 사랑은 비를 타고(1952)

 

 

 

 

스탠리 큐브릭 - 2001: 스페이스 오디세이(1968)

 

 

 

 

스티븐 스필버그 - 쥬라기 공원(1993)

 

 

 

 

안노 히데아키 & 히구치 신지 - 신 고지라(2016)

 

 

 

 

안드레 외브레달 - 트롤 헌터(2010)

 

 

 

 

안소니 루소 & 조 루소 - 어벤저스: 엔드게임(2019)

 

 

 

 

알렉스 프로야스 - 다크 시티(1998)

 

 

 

 

알폰소 쿠아론 - 로마(2018)

 

 

 

 

알프레드 히치콕 - 싸이코(1960)

 

 

 

 

애덤 윈가드 - 고지라 VS. 콩(2021)

 

 

 

 

양우석 - 강철비(2017)

 

 

 

 

어빈 케쉬너 - 스타워즈: 제국의 역습(1980)

 

 

 

 

에드거 라이트 - 세상의 끝(2013)

 

 

 

 

연상호 - 부산행(2016)

 

 

 

 

오손 웰즈 - 시민 케인(1941)

 

 

 

 

오즈 야스지로 - 동경 이야기(1953)

 

 

 

 

올리버 히르쉬비겔 - 몰락(2004)

 

 

 

 

왕가위 - 중경삼림(1994)

 

 

 

 

웨스 앤더슨 - 그랜드 부다페스트 호텔(2014)

 

 

 

 

유진위 - 서유기: 선리기연(1995)

 

 

 

 

유현목 - 장마(1979)

 

 

 

 

이창동 - 박하사탕(1999)

 

 

 

 

이타미 주조 - 탐포포(1985)

 

 

 

 

임권택 - 축제(1996)

 

 

 

 

임상수 - 그때 그 사람들(2004)

 

 

 

 

잉마르 베리만 - 제7의 봉인(1957)

 

 

 

 

장예모 - 영웅(2002)

 

 

 

 

장준환 - 1987(2017)

 

 

 

 

제임스 건 - 가디언즈 오브 더 갤럭시(2014)

 

 

 

 

제임스 카메론 - 터미네이터 2: 심판의 날(1991)

 

 

 

 

조던-복트 로버츠 - 콩: 해골섬(2017)

 

 

 

 

조엘 코엔 & 에단 코엔 - 파고(1996)

 

 

 

 

조지 A. 로메로 - 시체들의 새벽(1978)

 

 

 

 

조지 로이 힐 - 스팅(1973)

 

 

 

 

조지 루카스 - 스타워즈: 새로운 희망(1977)

 

 

 

 

조지 밀러 - 매드 맥스: 퓨리 로드(2015)

 

 

 

 

존 맥티어난 - 프레데터(1987)

 

 

 

 

존 바담 - 토요일 밤의 열기(1977)

 

 

 

 

존 포드 - 역마차(1939)

 

 

 

 

주성치 - 쿵푸허슬(2004)

 

 

 

 

주세페 토르나토레 - 시네마 천국(1988)

 

 

 

 

찰리 채플린 - 모던 타임즈(1936)

 

 

 

 

첸 카이거 - 패왕별희(1993)

 

 

 

 

카네코 슈스케 - 가메라: 대괴수 공중결전(1995)

 

 

 

 

코레에다 히로카즈 - 어느 가족(2018)

 

 

 

 

쿠로사와 아키라 - 카게무샤(1980)

 

 

 

 

쿠엔틴 타란티노 - 인글로리어스 바스터즈(2009)

 

 

 

 

크리스토퍼 놀란 - 다크 나이트(2008)

 

 

 

 

타이카 와이티티 - 조조 래빗(2019)

 

 

 

 

팀 버튼 - 배트맨(1989)

 

 

 

 

페르난도 메이렐레스 - 두 교황(2019)

 

 

 

 

프랜시스 포드 코폴라 - 지옥의 묵시록(1979)

 

 

 

 

프랭크 다라본트 - 쇼생크 리뎀션(1994)

 

 

 

 

프리츠 랑 - 메트로폴리스(1927)

 

 

 

 

플로리안 헨켈 폰 도너스마르크 - 타인의 삶(2006)

 

 

 

 

피트 닥터 - 소울(2020)

 

 

 

 

허우 샤오시엔 - 비정성시(1989)

 

 

 

 

헨리 셀릭 - 크리스마스 전야의 악몽(1993)

 

 

 

 

혼다 이시로 - 고지라(1954)

 

 

 

 

황동혁 - 남한산성(2017)

 

 

 

제가 올린 이미지들은 클릭하면 좀더 크게볼수 있어요.

7
Comments
2022-01-18 16:03:03

방금 블레이드 러너 봤는데 정말 좋았습니다! 리들리 스콧의 최고작 맞는 것 같네요

2022-01-18 16:24:45

 옛날거 빼고는 본게 많네요 ㅎ

Updated at 2022-01-18 16:33:57

고레에다 히로카즈는 아직 안보셨는지요?라고 달았는데 코레에다로 되어있어서 뒤로 밀렸군용 ㅋㅋㅋ 잘 읽었습니당

2022-01-18 16:56:23

다시 읽어봤는데 저랑 일치하는게 많네요!
신기합니다!

2022-01-18 17:36:12

글 쓴 정성이 대단하십니다

2022-01-18 23:10:31

 잘 봤습니다^^

2022-01-18 23:42:31

정성글.. 추천을 안 할 수가 없습니다. 잘 봤습니다~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