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D/PW 찾기 회원가입

[영게]  [아치의 노래, 정태춘] 강추!!!!

 
6
  746
Updated at 2022-05-21 19:33:03

시대와 함께 걸어온 위대한 음유시인, 정태춘의 데뷔 40주년을 기념하여 만든 다큐멘터리 영화입니다

장르는 좀 달라도 마치 밥 딜런과 브루스 스프링스틴을 섞어놓은 듯 하달까요
물론 누구한테 비할 필요가 없는 분입니다만

데뷔부터 박은옥과의 만남 그리고 음반검열철폐를 넘어 사회적 문제제기에 비켜가지 않았으나 수준높은 음악까지 성취한 가수 정태춘의 40년을 잘 담았더군요

정말 서정성과 시대정신이 완벽하게 결합한 가수(부부)입니다

시인의 마을부터 눈물이...
지나간 세월이 그냥 속절없이 흘러간 게 아니라 많은 이들이 꽉꽉 채워서 함께 움직여왔음을 다시 깨닫습니다

가수의 노래도 충분히 들려주는 미덕까지 보여주는 영화입니다
그리고 엔딩조차도 현재진행형 가수로 보여서 좋았습니다
오랜만에 깜짝출연한 두 강씨들도 반가웠습니다

좋은 영화로 강추!


3
Comments
1
2022-05-21 19:52:22

보셨다니 부럽습니다. ㅎ
저는 어제 볼랬는데 .. 너무 걸었더니 피곤해서 못 봤네요.(시간대도 낮에만 있더군요)
내일은 주말이라 ㅋ 낮 시간대. 일정이 있던데 가능하면 한번 봐야 겠습니다.
예전 축제에서 떠나가는 배인가 92년 장마. 종로에서 인가를 부르는 거 본적 있는데 .. 참 좋았던 기억이 납니다.
그때는 촛불이나 사랑하는 이에게 같은 노래는 더 이상 부르지 않을때라서 아쉬웠던 기억도 있네요. ㅎ

WR
2022-05-21 19:58:03

맞아요 시간대가 그래서 주말에 큰맘 먹고 봤습니다
사람들이 별로 안찾는 영화라서 주말에도 쾌적한 환경에서...
말씀하신 92년 장마, 종로에서가 사회적 상황과 맞물려 중요한 곡으로 나옵니다(여기까지!)
그리고 촛불과 사랑하는 이에게도 나옵니다 ㅎ
시간 되면 꼭 보시면 좋겠습니다

1
2022-05-21 20:03:42

네. 꼭 봐야겠습니다.
감사합니다. ㅎ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