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
못웃기면맞는다
ID/PW 찾기 회원가입
[6 언더그라운드(2019)] 자세히 보니까 날림으로 찍었네요
 
3
  4376
Updated at 2020-05-31 20:33:01

마이클 베이 감독의 1억 5,000만 달러 R등급 액션 블록버스터인 [6 언더그라운드(2019)]

 

넷플릭스 특성상 제작에 일절 간섭 안하는 입장인지라 마이클 베이 감독이 하고싶은거 다 넣은 느낌이 강했는데요.

 

근데 오프닝부터 상당히 날림으로 찍었더군요 ㅡㅡ...

오프닝 차량 추격씬에서 분명히 사이드미러 박살났었는데 다음 장면에선 멀쩡히 등장하는 장면은 애교구요... 

차량 긁히고 총알구멍 생겼는데 다음 장면에서 다시 새차로 변신하질 않나

구경인원 제어한다고 라인 쳐놓은거 그대로 찍히질 않나

유리창에 자동차 스턴트 장비랑 촬영장비 고스란히 찍히지 않나

 

이런 장면들이 심심찮게 나오더군요.

마이클 베이 감독의 전작 [13 시간(2016)]은 상당한 디테일을 보여줬었는데 이 영화는 디테일따윈 일절 신경 안쓰고 만든 느낌이 한가득입니다. 이번껀 트랜스포머 시리즈보다 더 심했어요.

 

촬영 기간도 2018년 7월 31일~2018년 12월 5일까지 찍었다던데 이정도면 나름 시간들여서 찍은거거든요. 그런데도 저런 날림으로 나오는거 보면... 그냥 마이클 베이 감독의 평소 성향인거 같네요.

9
Comments
8
2020-05-31 20:34:42

마이클베이는 저런거 신경쓸 시간에 폭파장면 더 찍을겁니다

1
2020-05-31 21:21:51

촬영장 비하인드 보면 마이클베이 감독님 진심으로 즐거워하는 것처럼 보리더라고요

2020-05-31 22:02:27

생각 없이 감상했을때는 전혀 못 느꼈습니다.

역시 마이클베이 작품은 그냥 생각없이 보면 되는 것 같아요ㅋㅋㅋㅋ 

2020-05-31 22:03:54

트랜스포머도 뒤로 갈수록 디테일 말아먹은 걸로 유명한데, 이 영화는 그보다 더 완전 개판이죠. 뭐 배우들은 비싼 돈 받고 놀면서 찍었을 테니 배우 복지 차원에서 제작했다고 생각하면 마음이 편해지긴 합니다.

1
Updated at 2020-06-01 01:23:16

전 글쓴이분의 의견에 아느정도 동의 합니다.

마이클 베이라고 스토리도 없이 생각없이 보는
쾅쾅 터지는 영화만 만든건 어니거든요.

최근작인 13시간 페인앤게인 만 봐도
꽤나 괜칞았구요.

진주만도 좀 길어서 그렇지 괜찮았어요.

그러고 보니 실화에 기반을 둔 영화들은
생각보다 괜찮았네요.

직간접적인 제작자들의 간섭이 필요한 감독입니다.

2020-06-01 16:33:28

 저도 사이드미러 장면 보고 영화 전반의 기대를 확 낮춰놓고 시청했었어요.

2020-06-02 15:25:32

ㅋㅋㅋㅋ 그 감독꺼는 그냥 아무 생각 없이 광고처럼 보면 되는 것 같아요.
진짜 보고 있는데도 무슨 내용인지 하나도 모르겠더라구요

2020-06-03 00:19:11

영화 촬영이란게 시간 순서대로 찍는게 아니라서 그런 옥의 티는 다른 영화에서도 많이 나옵니다.

2020-06-09 14:13:11

그런거 다 떠나서 3번 끊어서 다 봤어요.

더록, 아마겟돈, 진주만 광팬이라 마베형 영화 나름 좋아하는데 이건 별로,,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