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
블루레이‧DVD
ID/PW 찾기 회원가입
괴물 종합 평가와 기억에 남았던 장면 (스포 유)
 
4
  3473
2021-04-19 13:01:24

결론은 5점중 3.5~4점입니다.

 

계속 이어지는 팽행한 긴장감

누가 범인인지 등장인물은 모두 의심해보는 흐름

등장인물 사이 서로 얽인 애증 관계

 

주연에서 조연까지 꽉찬 연기력을 바탕으로 묵직한 긴장감과 새로운 의심이 회차마다 이어집니다.

 

단점은 한주원의 아버지 한기환이 최종 범죄자였다는 전개는 추리극 클리세를 벗어나지 못했죠.

초반부터 짐작한 분도 적지 않았을 것 같고요.

소소한 논리적 실수도 보여줍니다. 민정이 살인범에서 두 형사는 시간적으로 알리바이가 성립되는데도 부서에서 의심했죠.

 

그리고 이동식, 한주원의 갈등 관계가 풀리고 협력 모드로 갈수록 조금씩 힘이 빠집니다. 

범인 뒤에 다른 법범인이라는 구조도 반복되면서 중후반부터 힘이 살짝 빠졌고요.

 

가장 인상적인 장면은 첫회 마지막 신하균(이동식)의 웃음을 클로즈업잡았는데 마지막회도 신하균의 웃음으로 끝났죠.

첫회는 신하균의 기괴하게 웃는 표정에서 그의 심리를 종잡을 수 없었죠. 슬픔인지 즐거움인지 가늠이 안되고 저놈 정신병자 아냐? 혹시 살인범? 하는 생각이 들게 하죠. 나중에 그 웃음의 의미가 여동생의 살해와 부모의 고통 자신의 억울한 누명이 만들어낸 애환이라는 걸 알게 되죠.  

마지막 웃음에서 슬픔의 기운이 있었지만 여동생의 죽음을 해결한 다음의 홀가분함이 느껴졌습니다.

 

신하균의 두번 웃음이 최고의 명장면이라고 생각해요.

 

최근 본 드라마중에서는 완성도가 가장 높았습니다.  

님의 서명
우리가 구하는건 답이 아니라 위로다.
32
Comments
4
2021-04-19 13:04:04

보면서 영화로 누가 드라마이후의 극장판을 만들어주길 바랬을정도로 두주인공의 케미가 괜찮았습니다.

WR
2021-04-19 13:14:30

새로운 사건을 협력하는 극장판이 나올 수도 있겠네요

2021-04-19 16:15:03

극장판 나오면 보러 갑니다..^^

1
2021-04-19 13:14:18

저도 지금 달리고 있습니다.

잘 만들어진 극본이네요. 

WR
2021-04-19 13:15:23

아가사 크리스티를 떠올리게 하는 시나리오였어요.

1
2021-04-19 13:18:22

2회인가 민정이 손가락 나오는 장면에서도 신하균이 웃으면서 끝나지 않았나요... 그땐 웃지는 않았나...

WR
1
2021-04-19 14:12:50

신하균이 웃는 장면이 몇번 있었죠. 

제가 말한 것은 신하균의 웃음으로 만든 수미쌍관을 구성을 칭찬한 것이었어요.

2
Updated at 2021-04-19 13:53:21
- 본 게시물은 읽기 전 주의를 요하는 게시물로서 내용이 가려져 있습니다.
- 아래 주의문구를 확인하신 후 버튼을 클릭하시면 게시물을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스포일러가 포함되어 있습니다.
WR
2021-04-19 15:59:20

개또라이구나 싶으면서 정체를 모르겠다 싶은 장면이었죠.^^

1
2021-04-19 13:54:01

 신하균 웃음이 정말 인상적이죠.

어떻게 보면 조커가 연상되더군요. ^^

WR
2021-04-19 16:00:17

조커가 모티브가 많이 되었을것 같네요.

1
2021-04-19 13:59:31

진짜 조커 연기하면 잘 할거 같아요. 몸도 마르고 호리호리해서 배트맨한테 얻어맞는 모습 상상만해도 그냥 조커네요.

WR
2021-04-19 16:01:10

신하균의 기묘한 표정연기가 워낙 뛰어나서 잘 잡아줬을 것 같기도 해요.

1
2021-04-19 15:03:39

초반 중반의 쫄깃함이 후반부에 너무 아쉽습니다. ㅠ

WR
2021-04-19 16:02:07

사건을 해결하는 과정이라 피할 수 없을 것 같기도 하고요.

2
2021-04-19 15:19:32

저도 최근 본 드라마 중 가장 완성도가 높아서

블루레이도 신청했습니다. ^^

WR
2021-04-19 16:02:50

높은 완성도 인정합니다^^

1
2021-04-19 16:00:53
- 본 게시물은 읽기 전 주의를 요하는 게시물로서 내용이 가려져 있습니다.
- 아래 주의문구를 확인하신 후 버튼을 클릭하시면 게시물을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스포일러가 포함되어 있습니다.
WR
2021-04-19 16:05:27

한주원역의 여진구도 범인인즐 모른다는 느낌을 줘서 긴장감이 더 높았죠. 샌님보다 뭔가 감춘게 있는 느낌이 좋았습니다.

1
Updated at 2021-04-19 16:51:13

 시나리오는 괜찮은 듯 한데 (막판은 좀 약간 늘어지는...) 감독의 촬영기법이 너무 인물 클로즈업이라서 제 스타일은 아니었습니다. 필요한 장면에서는 인물클로즈업이 좋기는 한데 너무 많아요. (덕분에 PPL은 거의 찾아볼수 없습니다 하하하)  과거 시그널 처럼 적절한 공간을 통한 의미 전달 같은 것도 나쁘지 않을 듯 합니다. 최백호 괜찮은 듯 한데 역시 각 회차마다 변화의 폭이 너무 크지 않아서... pd이야기를 들어보니 역시나 시그널과 비숲을 보면서 공부를 많이 한 듯 하군요. 아직 성장가능성이 있는 분이라 앞으로 많은 기대바랍니다.

1
2021-04-19 17:32:40

문주시에 자동차대리점은 쉐보레 밖에 없다는게 정설...

2021-04-19 18:45:07

아 쉐보레.... ㅋㅋ 그건 PPL이었군요. 아 전 얼굴밖에 안봐서 

WR
2021-04-19 17:35:18

촬영기법까지 비교해주시니 이해가 더 됩니다.

2
2021-04-19 17:51:28

이틀만에 16화 끝냈습니다.
시지프스로 버린 눈, 괴물로 정화했어요ㅎㅎ

정육점 사장역할 배우, 러시아말 섞어쓰는 배우분 앞으로 찾아봐야겠어요.
그리고 한기환 역맡으신 분도 이회창이 떠올라서 인상깊었습니다.

WR
1
2021-04-19 18:02:32

정육점 누나는 화면에 존재감이 확실히 있었고 눈여겨 봤네요. 괴물이 발굴한 배우입니다.
러시어어 형 허성태씨는 신의 한수 귀수편 보세요.

2
2021-04-19 22:32:31

허성태 씨는 노어노문과 나와서 정말로 러시아어 할 줄 아나봐요. 이 배우가 참 재미있는 게 낯가림이 엄청 심하다는 점입니다. 촬영 들어가면 아주 맛깔나게 개성만빵 연기를 하는데(특히 악역), 예능 같은 데 나오면 쭈삣쭈삣 한마디도 못하세요. 되게 순수하고 귀여운 느낌?

정육점 최성은이었나? 이 배우는 삼년 안에 특에이급으로 성장할 것 같아요. 시동에서도 괜찮게 나왔죠.

1
2021-04-20 11:32:14

허성태씨는 LG 근무 당시...실제로 러시아 영업 뛰었다고 하더군요...

2021-04-20 21:43:57

오 완전 신기한 사실이네요. 실무 들어갔을 때에는 또 일 잘했겠죠? 잘했을 것 같아요.

1
2021-04-19 17:54:59

쉐보레와 핸드폰 PPL ~
정말 징글징글하게 나오네요
몰입방해 장난아님

WR
2021-04-19 18:02:07

점 그런 디테일은 못 보는 편이어서 햄볶아요.^^

1
Updated at 2021-04-21 00:20:32
- 본 게시물은 읽기 전 주의를 요하는 게시물로서 내용이 가려져 있습니다.
- 아래 주의문구를 확인하신 후 버튼을 클릭하시면 게시물을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스포일러가 포함되어 있습니다.
WR
2021-04-20 00:28:25

그 점이 4점 이상을 주기 어려웠던 이유죠.

 
21-05-09
 
1891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