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D/PW 찾기 회원가입
꿀잼 주피터스 레거시
 
3
  4595
Updated at 2021-05-10 17:00:36

너무 재밌어서 8화까지 원샷으로 몰아봤습니다.

유니온 원년멤버 6인이 아떻게 초인이 되가는지 그린 약간의 스릴러 장르가 가미된 과거편과

실짝 시리어스한 히어로물(가족간의 갈등, 가치관의 대결, 신구의 세대차이) 현대편이 교차편집으로 나오는데...

편집의 힘 덕분인지 집중력이 끊기지 않고 끝까지 몰입해서 볼수 있어 좋았습니다.

아직 떡밥이 덜풀린게 많이서 시즌2도 매우 즐거운 마음으로 감상할수 있을 것 같습니다.

보면서 느낀 분위기는
엑스맨 + 와치맨 + 미이라 정도 되겠네요.

코스튬이 촌스러운건 좀 아쉽긴 한데
마크밀러 원작 비교하니 나름 공들여 많든것 같기도 하구요.

PS) 어째 1세대 초인들은 나이가 거진 130세 전후인데 자식들은 하나같이 20대인줄 모르겠네요.


9
Comments
1
2021-05-10 11:29:07

이 드라마는 정말 곱씹을수록 그 안에 녹아 있는 메시지가 대단하다고 보면서도 원작을 충분히 살리지 못한 아쉬움도 남는 작품인 것 같네요. 물론 시즌2를 기대합니다.^^(떡밥으로 마법사, 초인들, 전설과 신화, 외계인?이 무수히 많이 남았죠.)

 

특히나, 1세대 히어로와 그들의 자식 간의 나이차와 인종이 다른 점은 극적인 효과를 위한 일종의 상징적인 표현인 것 같습니다.(물론 히어로들이 나이를 천천히 먹는 설정으로 어쩌면 그 자식들도 30~40대 일수도 있겠죠...;;)

 

즉, 시대의 급격한 변화를 상징하면서 기성세대는 자신의 원칙을 고수하고 그들의 자식 세대에게 무조건적인 강요를 합니다. 그리고 그 강요하는 사람은 바로 지구상에서 가장 쎈 히어로며 지극히 선한 존재죠. 이게 참 아이러니 합니다. ^^;

 

옛말의 '물이 지극히 맑으면 물고기가 없다.' 라듯이 과연 유토피안이 옳은 것인가에 대해 생각하게 되고 진정한 정의와 자유는 무엇인가... 더 나아가 선악의 구별은 어떻게 되나 등등 생각할 거리가 많았습니다.  

WR
Updated at 2021-05-10 18:59:13

어휴 댓글이 본문글보다 낫군요.
사실 저런 화두는 다른 매체에서 많이 다루긴 했어요.

광야에 홀로선 백마탄 초인이 이끌어주기를 기대하는 대중들의 마음도 이해못할 바는 아니나..(무려 78% 지지율)
원론적으로는 초인의 힘을 자제하며 원칙대로 움직이는 유토피안의 말이 맞죠.

근데 비등한 힘을 가진 빌런의 존재만 없었다면 유토피안 말이 명료하게 맞아 떨어질텐데...
빌런 때문에 꼬여버렸네요

히어로 측은 유토피안때문에 강제 히무리 발도제행인데..
악당들은 죽이는게 거리낌 없으니

2021-05-10 13:05:14

시즌1 재밌게 봤습니다~ 시즌2에서는 액션도 좀 많아졌으면 좋겠네요. 

WR
2021-05-10 18:53:40

네 대충 세계관 소개랑 프롤로그도 끝난 것 같으니...
시즌2에선 액션 비중이 늘지 않을까 싶네요

Updated at 2021-05-10 13:10:52

재미있게 보고 있습니다. 그런데 생각보다 연출이 좀 저렴한 느낌이 들더군요. 액션은 좀 심하게 말하면 우뢰매 수준 ㅎㅎ. 캐릭터물로 보고 있어 나름 흥미진진합니다. 

2021-05-10 18:49:20

아 저만 그렇게 느낀게 아니네요. 먼가 전대물 느낌도 나고, 대본에서는 뒤통수를 후려갈긴다고 표현했는데, 연출은 땡콩 때리는 느낌이 나고...그랬습니다

WR
Updated at 2021-05-10 18:57:12

그나마 코스츔은 떡대좋고 비율좋은 양형들 입혀놨으니 저정도지...
일본얘들이 저 복장 입었으면 난리 났을듯 하고..

액션은 드라마란 특성상 한계가 있었지 싶네요.
팔콘x윈솔처럼 돈 처바르면 모를까

2021-05-10 22:09:54

큰 힘에는 큰 책임이 따른다

 

이 말을 가장 심도있게 다룬 작품

2021-05-17 09:49:29

저도 주말에 한방에 몰아서 감상했네요.

재밌었습니다.

( 이전에 더 보이스를 감상했던지라.. 별로 잔인한것도 느껴지 않더군요.. ㅠ_ㅠ )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