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블루레이‧DVD
ID/PW 찾기 회원가입

아시아경제ㅡ황교안 "명예훼손 고소할 것.. 언제부터 당이 이준석 소유였냐"

 
7
  521
2021-10-19 18:57:11

https://news.v.daum.net/v/20211019164400469?x_trkm=t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가 '국민의힘 대선 경선 2차 컷오프 부정선거 의혹'을 제기하고 있는 황교안 전 미래통합당 대표를 비판하자 황 전 대표가 반격에 나섰다. 황 전 대표는 "언제부터 당이 이 대표 개인의 소유였냐"고 비판했다.

앞서 이 대표는 지난 18일 당 최고위원회의에서 "일부 유투버와 야합해 선거 부정을 내세우는 분들이 있다"며 "오늘 이후 당 선거관리 절차에 과격한 이의제기를 한 인사에 대해 당 윤리위원회를 통해 철저하게 엄단하겠다"고 밝혔다.

이 대표는 같은 날 YTN 라디오 '황보선의 출발 새아침' 인터뷰에서도 "(부정선거 같은 음모론은) 기본적으로 보수의 악성 종양 같은 문제"라며 "선거를 질 때마다 부정선거, 또 본인이 불리하다 싶으면 역선택 등을 외치는 문화 자체가 작년 총선 이후에 깃들었는데 이것과는 단호하게 단절해야 한다"고 공개 경고했다.

이에 대해 황 전 대표는 전날(18일) 자신의 사회관계망서비스(SNS)를 통해 "(이 대표가) 나를 야합이나 하는 사람으로 내몰아 나의 명예를 훼손시켰다"며 "명예훼손 등의 혐의로 고소하겠다"고 밝혔다.

그는 19일에도 페이스북에 "이 대표는 본질을 호도하지 말라"며 "당 언저리에 발도 못 붙이게 하겠다? 언제부터 당이 이 대표 개인의 소유였느냐"고 반발했다.

이어 "경선 자료만 보여주면 되는데 왜 호들갑을 떠느냐"며 "이런저런 핑계로 어지럽게 하지 말고 그냥 경선 자료 보여주면 간단히 된다"고 말했다.

아울러 황 전 대표는 부정선거 의혹 제기를 '뒤에서 총질한다'고 표현한 이 대표 발언을 거론하며 "부정선거 이슈제기가 총질이냐. 이 대표, 인지능력이 그 수준밖에 안 되느냐"며 "대선에서 승리하려면 최우선적으로 부정선거 문제가 밝혀져야 하기 때문에 제가 이러는 것"이라고 덧붙였다.


3
Comments
2021-10-19 19:14:51

이야 이준석이 황교안맛 보게 생겼네요.
나름 공안검사라 기대됩니다.

2021-10-19 19:49:20

2021-10-19 20:33:38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