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
프라임차한잔
ID/PW 찾기 회원가입

[뉴스]  미디어오늘 ㅡ권성동 필리핀행 독 됐나? 민주당 임시국회 열어 의장 선출 강행

 
8
  1188
2022-06-30 10:19:14

http://www.mediatoday.co.kr/news/articleView.html?idxno=304694
더불어민주당이 오는 7월 1일로 임시국회 소집 요구서를 제출하고, 단독으로라도 국회 의장단 선출을 강행하겠다는 의지를 드러냈다. 이미 법사위 위원장을 양보한 상황에서 책임 있는 여당 대표로 국회 후반기 원구성 협상에 나서야 할 권성동 국민의힘 원내대표의 필리핀행이 단독 강행에 더 명분을 준 것으로 읽힌다.

각종 민생 현안과 인사청문회 문제가 산적한 상황에서도 권성동 원내대표의 필리핀행은 원구성 협상에 전혀 의지가 없다고 본 것. 앞서 권성동 원내대표는 “지금 상황에서는 만나는 것이 의미가 없다. 원구성 협상 타결 가능성이 전혀 없기 때문에 만나는 것 자체가 적절치 않다”고 입장을 밝히고 필리핀으로 나갔다.

신현영 대변인은 29일 비상대책위 비공개회의 직후 백브리핑에서 “(오늘 비대위에서는) 어려운 경제 상황과 난제들이 많이 산적한 상황에서 필리핀으로 출국한 여당 원내대표에 대한 비판이 있었다”며 “과연 국회를 정상화할 의지가 있는 것인지 국민들께서 이 어려움 속에서 국회가 일을 하지 않는다는 상당한 우려를 표하고 있는데 책임 있는 정부·여당의 모습이 아니라는 우려가 있다”고 권 원내대표 필리핀행을 비판했다.

이어 신현영 대변인은 “특히 여전히 남 탓만 하면서 국회 정상화를 오히려 저지하려고 하는 여당의 모습을 보면서 아직도 본인들이 야당인 줄 아는 것인지 심히 유감스럽다”며 “민주당은 7월 1일 임시국회를 소집해서 국회를 정성화 시키고 국회의장 선출부터 불가피하게 진행할 수밖에 없다”고 전했다.

또 “7월 1일 오후2시에 집회 일시로 하는 요구서를 어제 제출한 만큼 국회가 해야 할 일, 제1 야당으로서 책임져야 할 부분, 이런 부분을 성실하게 수행하겠다”며 “국회가 정상화돼서 경제위기에서 필요한 민생법안, 장관 후보자 인사 청문 이런 부분부터 충실히 해나갈 필요가 있다”고 강조했다.

“7월 1일 본회에서 의장단 먼저 선출하는 것은 내부적으로 확정된 건가?”라는 질문에 신 대변인은 “오늘도 비공개 회의에서 논의가 되긴 했다. 불가피하다고 계속 말씀을 드렸다”며 “의장부터 선출해야 여러 후속으로 국회에서 시급성을 갖는 일들이 순차적으로 진행이 되지 않을까 싶다. 저희가 법사위 위원장도 양보한다고 한 만큼 지금 국회를 정상화 안 할 이유가 없다”고 단호하게 말했다.

신현영 대변인은 “특히 이런 부분에 있어 여당이 책임 있게 빠르게 가동될 수 있도록 해야 하는 데 지금 적극적으로 이에 대해 대응하지 않고 있는 이유가 원내대표의 그런 필리핀 출국과 관련된 것이 맞느냐?”며 “정말 서민과 국민들을 생각하는 여당의 모습이냐에 대해서 분명히 국민의힘은 비판받아야 한다”고 권 원내대표의 필리핀행을 재차 지적했다.


국힘재들에게 백날 양보해봐라 돌아오는게 있나
한두번 당하면 쉴드라도 쳐주지만 그이상 넘어가면
호구소리 들어도 싸다

설마 또 권성동 귀국해서 무슨 협의를 할려고 말로만 그러는건 아니겠지...


7
Comments
2022-06-30 10:21:52

밥 그릇 챙기기에 진심인 그들

국민은 안중은 내 알바가 아니다??

Updated at 2022-06-30 10:28:56

민주당은 그냥 밀어부쳐라~~

 

정권 뺏겼으면 뭐 더 잃을게 있다고 눈치보나???

할 일은 하길

2022-06-30 10:30:25

윤석열이 삽질해도 민주당 지지율이 안 올라가는 이유가 보이네요
의석수의 힘으로 밀어붙이려고 하는데 그 이유가 당리당략인 경우가 대부분이라서.

2022-06-30 11:46:46

윤석열 삽질만큼 민주당도 삽질하는건 맞는데

의석수 힘으로 밀어붙인다는 표현은 하면 안되는게 국힘이 다수였으면 안그랬을거냐구요. 

뻔한 이야기죠?

2022-06-30 12:44:36

다수당이 원래 국회의장을 할텐데 굳이 대화의 상대를 무시할 필요가 있을까요. 얻는 것이 크고 국민의 지지를 받을 의제라면 싸워야 겠지만 이미 다수당 몫으로 국회의장과 부의장 1명을 차지할건데 굳이 힘을 과시할 필요가 있는지 모르겠네요.

2022-06-30 14:13:09

상대를 무시하다뇨 문제의 본질을 보셔야지 그렇게 접근하시니...

 

국회 열어야하는데 생뚱맞게 필리핀으로 날아간 권성동이 오히려 국회를 무시하는 행동을 하고 있다 보셔야 맞는거죠?

 

설마 이것 때문에 튄걸까요?

 

https://imnews.imbc.com/news/2022/politics/article/6383590_35666.html 

 

말로 국회열자할 때는 딴짓하다가 민주당이 단독으로 움직이려니 이제와서 거대야당의 힘자랑이라구요? 지나가는 개도 안웃어요

2022-06-30 11:43:53

필리핀에는 왜 간거예요? 거기 카지노 구경하러 가셨나?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