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D/PW 찾기 회원가입
오세훈 근황
 
27
  3185
2021-03-06 10:47:30

 

 

진짜 ㅋㅋㅋㅋ

님의 서명
당신은 테러범을 쏠때 어떤 느낌을 가지시나요? "반동 입니다"
-미 해병대 저격수의 인터뷰중-
28
Comments
WR
2021-03-06 10:48:08

찰스 자리가 위협받고 있는듯 합니다.

찰스 더욱 분발해 주기를.....

2021-03-06 10:57:48

ㅋㅋㅋㅋㅋㅋㅋㅋ
왜이리 하나 같이 되도 안될 말을 하는지 ㅋㅋㅋ
거짓과 허풍이 국짐당의 기본소양이어야
하나봐요 ㅎㅎ

2021-03-06 10:59:14

오세훈은 이제 정계를 떠나는 게 맞지 않나 싶네요. 시장직 베팅한 순간부터 좋지 않은 모습만 보여주고 있네요. 박원순이랑은 비교도 어려운 인재였다고 보는데 참 안타깝습니다.

2021-03-06 11:01:48

언젠가 철수형님이랑 제대로 배틀 한 번 붙어봤으면 좋겠네요...

2021-03-06 11:02:09

서울 보궐선거 Vip 인정

2021-03-06 11:03:21

훈이 개그가 늘었네?

2021-03-06 11:10:54

이것도 직원이 썼다고 할듯

2021-03-06 11:13:41

GIF 최적화 ON 
955K    256K

2021-03-06 11:22:51

나경원한테 이기고 감격 하는거 보니 앞으로 10년은 더 보일거 같더군요. ㅋ
재기 성공한 사람 처럼 .. 비장했으니

2021-03-06 11:38:01

박영선 후보님 축하해요~

2021-03-06 11:57:02

 ㅎㅎㅎㅎㅎㅎㅎ

 

역시 국짐당 인재들입니다 

2021-03-06 12:17:12

ㅋㅋㅋㅋㅋㅋㅋ 주로 내가 만들었다 내가 아니까 이런 부류들만 모아놨구만

2021-03-06 12:20:48

본인이 만든건 뭐야
꿈에서 만든건가

2021-03-06 12:30:31

훈이 본인 계정 맞죠? 요샌 온라인상품 QnA도 저따구로는 안 하는데..

2021-03-06 12:32:27

숟가락 얹기

2021-03-06 12:39:29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저쪽애들 특징인가 ㅋㅋ

2021-03-06 12:59:07

철수형하고 비슷한데 ㅎ

2021-03-06 13:00:32

이 인간, 추억의 동대문 야구장 없애고

거기다 쇼핑몰 지은거 생각하면 짜증이...

2021-03-06 13:10:13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2021-03-06 13:56:27

어째 하는 짓마다 다 개그냐 ㅡㅡ;

2021-03-06 14:46:16

오세훈 지지합니다.

 

 

끝까지 안철수랑 싸워주시길 바랍니다.

 

 

 

 

 

 

 

 

 

 

안철수님 지지합니다.

끝까지 오세훈이랑 싸워주시기 바랍니다.~~ㅋㅋ

2021-03-06 14:51:35

멀티버스가 존재를 증명하는 듯 아니면 뇌에 문제가 있은듯.

2021-03-06 14:52:49

설사 자전거길이 있다해도 그게 오세훈 명령으로 만들어졌다해도 초등 저학년도 저렇게 말하면 밉상이라고 손가락질 받아요 정말 오세 훈이네요 내가 만들었는데~~~라니... 어휴 재수없어!!!!

2021-03-06 14:55:50

오  그거  기억나네요


반포대교  분수  할때  주접떠는  비난 과  비아냥을  엄청  받았는데

마치  경부고속도로  반대처럼요  ㅋ


지금은 한강의  명소중  하나가  됐네요 

2021-03-06 15:20:57

    야레 야레 ~         

2021-03-06 16:08:22

저거 정말인가요? 지난 십년동안 뭘 한거죠? 찰스 따라하기???

2021-03-06 16:39:06

에휴...

Updated at 2021-03-06 22:23:29

그 당시 당신이 밥 못주겠다던 애들이 이제 성인이 되었다죠.

맞벌이 부부가 대세인 세상에, 그만큼 학교급식이 중요해졌거늘...

그만큼 당신은 매정하고, 세상을 읽는 시야조차 좁은 존재...

그런 주제에 여전히 대통령을 꿈꾸고,

또 이제 와서 무슨 낯으로 스스로 팽개쳐버린 서울시장이 되겠다고...

 

묻노니

당신은 모친 뱃속에다 양심을 두고 나온 건가요, 아님 걍 변싱인가요?

퉷!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