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D/PW 찾기 회원가입
프라임차한잔 
[AC/DC] 앵거스 영 21살때....그리고 현재 56살.....................
 
1
3
  5230
Updated at 2011-07-10 11:01:14

55년생 앵거스 영.
1976년 21살때 클립이랑 현재 2011년 56살 클립입니다.
참 이 분은 진짜... 젊었을 때나 지금 때나 한결 같습니다.
1.57m의 작은 키에 무대를 장악하는 저 뛰어다님, 미칠듯한 헤드뱅잉등등...
"난 기타 삑사리 나거나 리듬 틀려도 상관없으니 머리만 계속 흔들거야"하는듯한 저 거만한 행동들...
너무 멋있는 분 같아요 ㅎㅎㅎ 말 그대로 인생 자체가 자기가 말한대로 fucking rock n roll!이죠.
2011년 영상에서 기타 리프 떼창 대박이네요. 새삼 덜티 디즈의 리프의 위대함을 느낀달까..ㅋㅋㅋ
2:25초에도 저 포즈... 35년전 하고 똑같네요.
이 분 보면 마음은 항상 10대인거 같아요.











 


21
Comments
1
2011-07-10 10:48:11

AC/DC 정말 좋죠. 제가 한참 메탈을 들을때가 테이프 시절이라 나중에 시디로 넘어오면서 중복된걸 거의 안 샀는데 AC/DC앨범은 4장을 사서 가지고 있습니다. 뭔가 기타 사운드가 동글동글한 느낌이 들어서 정말 좋아하는데 더 좋아하는 파트는 밑에 동영상에서 보컬을 하는 브라이언 존스 아저씨의 보컬입니다. 언제나 빵모자에 옆집 아저씨 패션을 하고 저런 목소리를 내시는 분이죠. ㅋㅋ
그런데 2000년대 초인가 90년대 말인가 마지막에 샀던 앨범에서 보컬이 바꿔서 한번 듣고 버렸던 기억이 나는데 아래꺼가 11년 동영상인데 브라이언 존스 아저씨가 보컬을 하네요.
초기 곡이라 위 동영상은 보컬이 초기맴버였을때 같네요. 그래서 전 밑의 동영상이 더 좋습니다. ^^;


1
2011-07-10 10:56:49

브라이언 존슨 가입 이후로 보컬 바뀐적 없습니다.

1
2011-07-10 11:00:41

어익후 그럼 제가 뭔가 착각했었던거네요.

1
2011-07-10 11:01:43

예 아마 그러신듯하네요 ^^

1
2011-07-10 11:13:48

유투보다도 내한공연 바라는 그룹입니다. 언제함 오려나. ㅜㅜ

1
2011-07-10 11:16:18

공연을 직접 본게 참 자랑스러운 밴드. 사실 한국에선 좀 듣보잡이죠.

1
2011-07-10 11:40:27

듣보잡이라... 한국에는 1~30대 초반의 메탈 팬만 있고 그들이 전부인가요?
온라인 사이트에서 목소리를 내지 않는 올드 팬도 많습니다. 특히 AC/DC의 경우에는요.

1
2011-07-10 11:47:55

AC/DC 까는 댓글이 된건가요? ^^
한국에서의 인지도는 해외에서의 압도적인 명성과 인기에 한참 못미친다고
생각합니다. 10~30대 메탈팬들 이런건 언급도 안했습니다만 무슨말씀이신지.
앨범이며 영상물이며 다있고 공연보러 해외까지 다녀온 열혈팬으로서
좀 아쉬워서 하는 소립니다.

1
2011-07-10 12:00:01

이건 무슨 반응인지??? 헐헐.

1
2011-07-10 12:32:57

듣보잡이 어떤 말의 약자인가요? 일부러 모욕하기 위해 쓰지 않는다면 조심해야 할 단어입니다.
당시 10대~20대 해적판 LP로 미쳐있었던 40대 후반부터의 올드팬들에게는 매우 기분나쁜 말입니다.

1
2011-07-10 12:41:51

누전트님이야 워낙 AC/DC를 좋아하시는 분이시고 현실이 안타까워서
자조적인 의미로 쓴 단어 가지고 그렇게 화내실 필요 까지야..

뭐 그리고 듣보잡인것도 사실이니깐요.
제가 좋아하는 밴드들도 다 듣보잡인데요..

1
2011-07-10 12:45:38

그사람들만 팬인가요? 저는 팬아닙니까? 황당하시네요. 무슨 의미로 쓴글인지는 더 설명안해드려도 될것같은데 왜 단어븉잡고 늘어지시는지요 저같은 새파란 30대에겐 그저 웃자고 쓰는 표현일뿐입니다. 그 밴드의 팬이 말하는거랑 안티가 말하는거랑 같다고 받아둘이시는건지.

1
2011-07-10 12:47:47

뭐 에씨도 그렇지만 반헤일런, 러쉬.. 도무지 이해가 안갈 정도로 무명이지요 한국에서 공연한다 치면 미사리에서 200명정도 모아놓고 해야 할 정도 될것 같습니다
에전에 반헤일런이 영국,한국에서 지지리도 인기가 없는게 이해가 안간다고 했었지요

1
2011-07-10 13:41:58

AC/DC 한국에서 듣보잡 취급 받는 거 사실 맞죠. 인기 있었음 벌써 다녀가도 두 번은 넘게 다녀가셨을 슈퍼밴드인데요. 우에스기님은 '듣보잡'이라는 단어만 보고 발끈하시고 뉴젠트님이 전달하려 하신 '안타까움'의 의미를 전혀 이해하지 못하신 같아 오히려 안타까워요...^^;;;

1
2011-07-10 14:59:36

저도 이 그룹,
슈퍼네추럴 보면서 알게됐습니다 ㅎㅎ

1
2011-07-11 01:16:34

한국에선 오로지 전기공학 용어 일뿐...
호주가면 무조건 AC/DC 좋아 한다고 합니다. ^^

1
2011-07-10 11:41:06

제가 최초로 산 CD가 back in black이었어요
플레이어도 없으면서..
이십여년도 훌쩍 넘은 오래전이네요

1
2011-07-10 12:57:54

AC/DC 에피소드

1. 새앨범이 나온 후 인터뷰. 기자가 물었습니다. 당신들이 낸 앨범 13장이 모두 비슷하다는 의견이 있다. 앵거스 영 왈. '아니다. 14장이다.' 역시 앵거스 영^^b(오래 전이라 앨범숫자는 틀렸을 수 있어요~)

2. 90년대초, 몬스터오브록 헤드라이너가 ac/dc였던 적이 있는데요. 당시 영국 살던 소녀(?)가 참관기를 핫뮤직에 보낸 적 있습니다. 머틀리 크루, 특히 니키식스 팬이었던 것으로 기억하는데, 직접 봐서 좋았다, 메탈리카 연주는 너무 CD처럼 정확해서 좀 지루하더라, 잘 하긴 하더라, 뭐 이런 내용이었지요. 그런데, 팬들은 스테이지 앞에서서만 시끄럽고, 뒤에서는 편하게 잔디밭에 누워서 잠도 자고, 먹을 것도 먹고, 원래 록페스티벌이 이런 것이냐, 좀 의아하다...이렇게 씁니다. 그러다 AC/DC가 등장하자, 정말 거기 있던 모든 이들이 광적으로 변하는 것을 보고, AC/DC가 달라 보이더라, 이렇게 말하더군요. 우리 나라에서는 뉴전트님 말씀대로 안타까운 인지도가 있습니다만, 해외에서는 거물 중 거물이죠. 멋있어요 앵거스 영.

1
2011-07-11 01:18:46

저두 그기사 잡지에서 봤어요 ^^
내용 정확하네요. 메탈리카 CD...ㅋㅋㅋ

1
2011-07-10 13:36:16

전세계에서 가장 많이 팔린 앨범2위. Back In Black.
한국에서의 인지도는 록 좋아하는 사람치고는 모르는 사람 없는.
사운드가 날카롭고 카랑카랑해서 한국정서에 상대적으로 덜 맞나봐요.
제겐 추억의 명곡들이 주르륵이지만.

1
2011-07-11 01:12:08

근데 엥거스영 저 스텝은 아무리 따라 해봐도 안되더군요. ㅋㅋㅋ
마이클잭슨 문워커보다 어려운거 같아요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