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프라임차한잔
ID/PW 찾기 회원가입

이번 추석이 아버지 발인이였습니다

 
52
  3534
2021-09-26 14:32:22

 아버지 몸 안좋으신지 15년이 되셨는데

허리 헙착증으로 하체를 쓰지 못하셔서 

집에서 돌보다가 결국엔 요양병원으로 모셨었습니다

병원에 5개월 계셨는데 폐렴이 심해져서 중환자실로 옮긴다고 새벽에 전화가 왔는데

40분후에 또 연락이와 왜 병원에 안오시냐고 하네요

중환자실 가는거 알고있다고 말하니 처음 전화한게 위독하셔서 전화 드렸다고...

결국엔 어머니랑 저랑 2분차이로 어버지 마지막 가시는 길을 못봤습니다

코로나때문에 10시면 조문객이 끊겼는데 마침 친구가 와서 술을 좀 과음했습니다

외가집 큰삼촌과 형,저있었는데 밤,새로록 그렇게 울었다고 하네요

아마 전화를 똑바로 못 받아서 마지막 가시는길을 못본 한이 맺혀있었는지 모르겠습니다

발인이 추석날

그 새벽에 천둥과 비가 그렇게도 왔는데 아마도 아버지가 많이 슬프셨나봅니다

나가시는길엔 비가 그치고 햇볕이 쨍했습니다 자식들 고생하는건 보기 싫으셨나봐요

벽제 가는길에 비가 오는데 도착하니 또 비는 멈추고

외가집 할머니 할아버지 모신 곳 바로 옆에 수목작으로 치뤘는데 도착하니 또 비가 안오네요

일단 아버지 묻어 드리고 삼오제때 잔디와 나무를 사서 깨끗하게 정리하고 왔습니다

이제 일주일 지났는데 집에 5개월이나 못계셨는데도 

아버지 방을 보면 마음 한켠에 구멍이 뚫린듯하네요

 

 

 

님의 서명
우리 사회엔 암덩어리가 너무 많아
116
Comments
2021-09-26 14:34:39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WR
2021-09-26 14:36:37

감사합니다

2021-09-26 14:34:52

충분히 하실만큼 하셨습니다.
아버님도 잘 아실거예요.

WR
2021-09-26 14:37:22

감사합니다

2021-09-26 14:36:59

토닥토닥..  기운내세요..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WR
2021-09-26 14:39:47

감사합니다

1
2021-09-26 14:38:49

부모 여의는 건, 참으로 어려운 일입니다.
많이 효도하셨으리라 생각합니다.
삼가 명복을 빕니다.

WR
2021-09-26 14:40:27

감사합니다

2021-09-26 14:39:46

아이고...

기운내시길 바랍니다.

WR
2021-09-26 14:41:11

네 기운 차리고 있습니다 맛있는거도 많이 먹고요

감사합니다

2021-09-26 14:40:07

삼가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좀 안타까운 상황이긴하지만 너무 마음쓰지마세요.
부모는 자식이 괴로워하는거 마음아파하세요.

WR
2021-09-26 14:41:50

그래서 둘째날부터 식구들이 많이 올었다며 물어보면 아니라고 우기고 있습니다

2021-09-26 14:42:14

삼가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저도 비슷한 경험이 있어 그 마음 충분히 이해가 갑니다... 

WR
2021-09-26 14:43:37

다음날은 형이 울었다고 하네요 ㅎㅎ

2021-09-26 14:42:17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WR
2021-09-26 14:43:50

감사합니다

2021-09-26 14:43:22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잘 추스리시길 기원합니다

WR
2021-09-26 14:44:53

네 당분간은 어머니때문에 집에 일찍 들어갈려고 노력중입니다

우울증 올수도 있다고 하네요

2021-09-26 14:45:20

어떻게 해도 후회는 남더군요.
자책하지 마시고 편안한 곳으로 가시는 길 마음으로 보내 드리시길.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WR
2021-09-26 14:46:12

네 조언 감사드립니다

2021-09-26 14:48:30

 삼가 공인의 명복을 빕니다

 

부모님 빈자리는 세월이 흘러도 가벼워 지질 않네요.

저희 어머니 돌아가신지 16년이나 되었지만 지금도 안방에서

아머니 하면 금방 나오살것 같으네요

WR
2021-09-26 14:53:33

밤에 어머니 잘 주무시나 슬며시 들여다보고 있습니다

감사합니다

2021-09-26 14:50:37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척추관협착증...저도 남일 같지 않네요..

WR
1
2021-09-26 14:54:55

그나마 힘겹게 걸으시다가 못 걸으셨는데 코로나때문에 어디 움직이지 못했습니다

연세가 있어서 수술도 힘들다고

몸 않좋으시면 미리 미리 치료 받으시길 바라겠습니다

2021-09-26 14:51:23

안타까운 마음이 여기까지 전해오네요. 세월이 약이겠죠.

마음 잘 추수리시길 바랍니다.

WR
2021-09-26 14:55:41

1차 전화왔을때 빨리 오셔야한다고 말만 잘해줬어도 덜 슬퍼했을꺼 같다는 생각이 드네여

감사합니다

2021-09-26 14:54:43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WR
2021-09-26 14:55:53

감사합니다

2021-09-26 14:56:52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WR
2021-09-26 14:57:37

감사합니다 추석 끝나고 집으로 다시 모실려고 했는데

그게 안되서 더 마음이 아프네요

2021-09-26 14:57:23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힘 내세요.

WR
2021-09-26 14:58:20

감사합니다 

어머니께 더 잘해 드려야겠습니다

2021-09-26 14:57:46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WR
2021-09-26 14:58:30

감사합니다

2021-09-26 15:00:22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저희 아버지도 2년전 추석 다음날 연휴 때 갑작스런 사고로 돌아가셨는데 가족의 빈자리는 결국 시간만이 답이더군요...

WR
2021-09-26 15:01:58

병원에 5개월 계실동안 마음의 준비를 했다고 생각했었는데

그게 착각이였습니다

감사합니다

2021-09-26 15:05:01

어떤 말씀을 드려야 할지...

기운내시고 또 기운내시어요!!

WR
2021-09-26 15:08:08

네 감사합니다 기운차리고 있습니다 ㅎ

2021-09-26 15:05:49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WR
2021-09-26 15:08:18

감사합니다

2021-09-26 15:10:00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아울러 가족분들께도 위로의 말씀 전합니다. 

WR
2021-09-26 15:16:57

감사합니다

2021-09-26 15:12:30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WR
2021-09-26 15:19:03

감사합니다

2021-09-26 15:12:47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명절이라 더 마음이 아프셨을듯 싶어요. 힘내십시요.

WR
2021-09-26 15:18:16

명절이라 지인들에게 연락하기도 미안했습니다 

감사합니다

2021-09-26 15:13:00

많이 슬프시겠습니다 

용기백배 하기시 바랍니다  

WR
2021-09-26 15:18:35

어머니때문이라도 힘내고 있습니다

감사합니다

2021-09-26 15:13:46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WR
2021-09-26 15:22:11

감사합니다

2021-09-26 15:16:34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WR
2021-09-26 15:22:03

감사합니다 미르님

2021-09-26 15:18:32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빌며 기운 내시길 바랍니다.

요양병원에 모시는 것은 병을 낫고자 함이 아니니 언젠가는 이별은 오는것이지만 맘이 아프시겠습니다.

WR
2021-09-26 15:20:24

아버지는 아마도 병을 치료하러 가는줄 아셨을테니 더 마음이 아프네요


2021-09-26 15:19:40

저도 얼마 전에 아버님 보내드리고 추석 전 49재를 보냈습니다.

한동안 그 공허함이 지속되더군요.


좋은 곳에 가셨을껍니다. 힘내세요.

아버님의 명복을 빕니다.

WR
2021-09-26 15:21:52

감사합니다

13일에 어머니가 면회를 다녀오셨고 추석이 지나고 집으로 모셔

좋아하시는 음식 많이 먹게 하자고 이야기가 끝났는데 갑작스럽게 돌아가셔서 더 마음에 남습니다

2021-09-26 15:28:58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한동안 공허감에 힘드실 텐데 유가족분들께도 위로 드리고 힘내셨으면 합니다.

WR
2021-09-26 15:31:48

조언 감사합니다 힘내겠습니다

2021-09-26 15:34:38

명절에 많이 상심하셨겠어요.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WR
2021-09-26 15:44:00

감사합니다

마음의 준비는 했다 생각했는데 그게 아니였나보네요

2021-09-26 15:39:20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작년 아버지 보내드리고 어제꿈에도 오셨길래 못다한 이야기 많이 했네요. 기운내세요

WR
2021-09-26 15:45:00

아마 로또를 사야하나 생각중입니다 

삼오제 지내고 좋은 꿈을 꾼거 같은데 선물 주실려나 보네요 ㅎㅎ

감사합니다

2021-09-26 15:44:42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WR
2021-09-26 15:45:13

감사합니다

2021-09-26 15:44:48

마음 고생, 몸 고생 많으셨습니다.
앞으로 좋은 일만 가득하시길 바랍니다.

WR
2021-09-26 15:45:42

감사합니다 그래도 고생 덜하시고 가신거같아서 위로가 되긴 합니다

2021-09-26 15:46:39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편안하시기를
힘내십시오.

WR
2021-09-26 15:48:32

감사합니다

시간이 지나면 어버지의 향기는 희미해지겠죠

2021-09-26 15:55:03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WR
2021-09-26 15:57:24

감사합니다

2021-09-26 16:02:26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저도 지난 연말 코로나 엄청 심할 때 아버지 돌아가셨는데, 매일 아침 출근할 때마다 생각나고 눈물납니다.

WR
Updated at 2021-09-26 16:06:47

힘든일 겪으셨네요

우리 힘내요 그리고 감사합니다

2021-09-26 16:17:32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저도 누님이 암으로 쓰러져서 이번 추석연휴는 진짜 지옥같았습니다.
치료가 불가능하여 내일 요양병원으로 옮기는데 착잡하고 서글프네요 갑작스런 죽음도 너무 힘들지만 서서히 옭죄어 오는 죽음의 시간도 무섭고 힘듭니다.

WR
2021-09-26 16:23:42

위로의 말씀을 어떻게 드려야할지 모르겠네요

면회도 되지 않아 힘드시겠습니다 ㅠㅠ

2021-09-26 16:29:55

아버님께서도 더이상 고통없는곳에서 편하시길 빕니다

WR
2021-09-26 16:35:16

감사합니다 더이상 아프지도 않고 잘 걸어다니실꺼라 믿습니다

좋은곳에 먼저가 기다리고 계시겠죠

2021-09-26 16:34:20

많이 안타까우시겠어요.

저로선 다만 아버님의 명복을 빌어드릴 뿐입니다. 

WR
2021-09-26 16:36:01

감사합니다 

할머니 할아버지와 아버지 세분이서 같이 기다리고 계시겠죠

거기에 식구였던 댕댕이 4마리하고요

2021-09-26 16:35:38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WR
2021-09-26 16:36:14

감사합니다

2021-09-26 16:38:17

제 아버지는 십여년전 추석 이틀전 돌아가셔서 발인을 하루미뤄 4일장을 치뤘더랬습니다.

아프지 않은 좋은곳으로 가셨을거니까 너무 슬퍼하지 않으셨으면 좋겠습니다.

 

WR
1
2021-09-26 16:39:38

네 더이상 안아프곳에 계시니 그나마 마음이 편합니다

어머니가 고생을 진짜 많이 하셨습니다

감사합니다

2021-09-26 16:40:35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좋은 곳으로 가셨기를 빕니다.

WR
2021-09-26 16:42:19

감사합니다 더이상 안아프신곳으로 가셨으니 디행입니다

2021-09-26 16:53:54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WR
2021-09-26 17:47:08

감사합니다

2021-09-26 16:54:15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고생많으셨습니다..

WR
2021-09-26 17:47:43

어머니가 고생 많으셨지요
감사합니다

2021-09-26 17:01:27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WR
2021-09-26 17:47:54

감사합니다

2021-09-26 17:03:45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좋은 곳으로 영면에 드시길...

WR
2021-09-26 18:00:17

감사합니다

2021-09-26 17:07:10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WR
2021-09-26 18:00:32

감사합니다

2021-09-26 17:15:19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WR
2021-09-26 18:02:12

감사합니다

2021-09-26 17:39:42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좋은 곳으로 가셨을거라 생각합니다..

아울러 경운기풀옵션 님도 기운내시기 바랍니다..

WR
1
2021-09-26 18:01:57

감사합니다
훌훌 털고 일어나야죠
편한곳에 계실테니까요

2021-09-26 17:45:36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하늘에선 아프시지 말고 행복하시길........ 

WR
2021-09-26 18:01:14

아마도 아버지 지금쯤 살아 계실때 좋아했던 시추랑 만나고 있을듯 합니다 감사합니다

2021-09-26 18:22:35

마음의 상심이 크실텐데 힘 내세요.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WR
2021-09-26 19:33:56

감사합니다 힘내는 중입니다

2021-09-26 18:23:04

49재 지내기 전까지
고인의 물품이나 옷가지들
잘 챙겨놓으시고
고인과의 친분이 있으셨던 분들
미처 연락이 못닿은 분들에게도
부고 소식을 전하심이 좋을듯 합니다.
(코로나 시국이라 어렵더라도)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WR
2021-09-26 19:35:09

삼오제때 좋아하셨던 옷은 불에 태웠습니다
감사합니다

2021-09-26 18:26:00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WR
2021-09-26 19:35:23

감사합니다

2021-09-26 18:31:29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WR
2021-09-26 19:36:37

분명 좋은 좋은곳에 가셨을테죠
감사합니다

2021-09-26 18:42:39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WR
2021-09-26 19:36:47

감사합니다

2021-09-26 23:00:08

 제가 너무 어릴 때 돌아가신 아버지라 많은 기억이 없어요...

풀옵션님의 헛헛한 마음 한 켠은 아버님과의 추억으로 조금이나마 채우시길 빕니다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WR
2021-09-27 08:11:44

좋은 말씀 감사합니다

2021-09-27 04:41:30

아버님은 좋은곳에 가셔서 영면에 드실겁니다
힘내세요

WR
2021-09-27 08:12:05

감사합니다

2021-09-27 12:06:07

뒤늦게 봤네요.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WR
2021-09-27 12:07:22

아버지의 명복을 빌어주셔서 감사합니다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