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D/PW 찾기 회원가입

ㅡ 제가 맘을 막 쥐어뜯고 있었더니

 
7
  1143
2021-09-20 19:24:44


아내가 조용히 옷입으랍니다.
데려온곳은 꼬기
돼지갈비집

돼지갈비를 좋아하는 전
맘이 조금 내려갑니다.
오라이~~


님의 서명
feel me fill you
15
Comments
1
Updated at 2021-09-20 19:26:12

기분이 저기압일땐 고기앞이 
가장 좋은 해결방안 입니다. 

마마님이 뭘 좀 하시는군요.

2021-09-20 19:25:59

2021-09-20 19:26:30

즐거운 명절 풍성한 한가위 되세요

2021-09-20 19:26:48

기분이 저기압일땐 고기앞으로 가라 -에이 링컨-

 

2021-09-20 19:27:07

천생연분이 별거 있나요^^

2021-09-20 19:31:41

인생은 고기서 고기죠...

2021-09-20 19:32:35

아... 배고프네요.

혼자 있는데 오늘은 음식점들도 문을 잘 안열더군요. 

2021-09-20 19:38:36

앙님은 고기드세요..전 그냥 국수 삶아서 비빔면이나 해먹을게요..

탄수화물이나 먹어야죠

2021-09-20 19:46:22

전 오징어랑 새우 넣어서 진짬뽕 먹었어요. 태종 이방원 때부터 추석엔 짬뽕 아잉교!

2021-09-20 19:39:59

고기 먹으면 확실히 기분 좋아집니다~

좋은 시간 보내세요 ^^

2021-09-20 19:57:36

재난지원금 쓴거 보니 재난이군요

2021-09-20 20:14:19

기분이 가라앉고 우울할 땐..

그래도 좋아하는 먹을거리 먹는게 좋더라구요..

힘 내시고 아내 분과 즐거운 명절 보내시기 바랍니다..!! 

2021-09-20 20:49:31

인생이 고기같네요..

Updated at 2021-09-20 21:21:05

산다는게 뭐 별거있나요. 맛난거 먹을때가 가장 행복한것 같네요

Updated at 2021-09-20 21:49:09

이걸 노리신거였나…ㅎㅎㅎ

원래 딴게 이전의 구망사에선 위로할 때 토닥토닥이 아니라 통닭통닭이었다죠. 통닭이라도 먹어야 기분이 좋아진다는…

고기 드셨다니까 기분 좋아지셨을꺼 같아서 저도 괜히 기분좋아지네요.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