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D/PW 찾기 회원가입
산부인과 양수검사에서 성 염색체 이상관련....ㅜㅜ
 
2
  2073
Updated at 2020-10-24 12:13:44 (211.*.*.205)

임신 17주차라 양수검사를 했습니다.

요즘은 그날 오전에 검사하면 오후 5시쯤 1차검사결과를 알려주더라고요.

 

양수검사는 1차와 2차가 있는데,

1차는 형광정량법이라고 해서 주요5개 염색체(13,18,21,X,Y)를 빠르게 보는 거고

(그날 결과를 알려줍니다)

 

2차는 배양을 통해서 정밀하게 보고 확진을 내려주는 거라고 하더라고요

(2~3주가 걸린답니다)

 

문제는...

 

저희가 총 다섯개 중(13,18,21,X,Y) 중에 앞의 세개(13,18,21번 염색체)는 이상이 없다는 확정을 받았는데

뒤에 두 개(X,Y)는 정밀한 검사가 필요하다는 소견을 들었어요.

(거의 대부분 사람들은 1차 때 이상이 있다, 혹은 이상이 없다 이야기를 듣는다고 하더라고요..)

 

양수검사 2차 (배양법)를 통해 확진해줄 수 있다고 하는데요. 그 기다림이 3주랍니다 ㅜㅠㅠㅠ

성염색체 이상이 있다면 여아의 경우는 터너증후군, 남아의 경우는 클라인펠터 증후군이라고 하던데..

 

1차로도 거의 대부분의 사람들이 이상이 있다거나, 이상이 없다거나 확정적인 소식을 듣는데..

저희처럼 시간이 필요하다.. 정밀한 확인이 필요하다.. 라고 하는 분들은 많지 않은 거 같더라고요..

 

혹시 유사한 경험 있으신 분들 있으실까해서 여쭙습니다. 

16
Comments
2020-10-24 12:22:14

4자녀를 키우고 있습니다 기억이 가물가물한데 저희 둘째때인가 셋째때 유사한 경험이 있었습니다 병원에선 '최악의 경우 그럴 수도 있다'강조하며(아마 기형아쪽을 이야기했던것 같습니다) 기다려보자 했는데 차후 검사때는 다행히 문제가 없다고 하더군요 지금 아주 건강히 잘 크고 있습니다^^

WR
2020-10-24 12:29:18 (211.*.*.205)

답변 감사해요ㅠ 걱정과 고민이 많은 때인 거 같습니다.. 좋은 주말 되시길

2020-10-24 12:34:09

대개 정기 검사때는 되게 디테일하고 예민하게 검진했던거 같습니다 물론 담당 의사분별로 다를 수 있겠지만 저희 담당 선생님은 약간만 특이점이 보여도 매우 상세하게 설명해주는 편이셨죠 그래서 더 조심할 수 있었네요 거기에 제 아내가 워낙 건강한 체질이기도 했고요 혹시나하는 상황일 수 있으니 너무 염려마시고요 실제 아무 문제없이 순산하시기를 기원하겠습니다^^

1
Updated at 2020-10-24 12:38:06

차분하게 가다려 보세요.
순산하실껍니다~.
교회 안다닌지 오래됐습니다만 익명님과 가족을 위해 기도하겠습니다.

WR
1
2020-10-24 13:13:53 (211.*.*.205)

따뜻한 말씀 감사해요
저또한 종교는 없지만 제과님 가정의 평안을 기도하겠습니다

1
2020-10-24 12:39:42

우리 딸도 양수 검사때 다운증후군이 의심 된다는 얘기듣고 걱정 많이 했는데 정밀 검사결과 이상없다고 나왔습니다. 지금은 아무 이상없이 건강하게 잘 크고 있습니다~^^ 병원에선 항상 최악의 상황을 얘기하는것이니 너무 걱정마세요!!

WR
2020-10-24 13:14:49 (211.*.*.205)

공감과 위안의 말씀 감사드려요.
불안한 시간이지만 용기내서 잘 기다려보겠습니다-☆

2020-10-24 12:40:30

같은 경우인지는 모르겠지만, 디피에서도 그렇고 주변에서도, 

유전자 추가검사 필요하다는 말 듣고, 걱정하는 경우를 많이 봤는데,

 

실제로 문제가 된 경우는 한번도 못 봤습니다.

너무 걱정하지 마시고 검사 받으시길....

 

병원과 의사의 사정은 잘 모르지만,

예민한 산모와 가족들 생각하면 너무 겁주는게 아닌가 하는 생각이 듭니다.

 

솔직히 돈벌이 때문에 과잉 진료를 유도하는게 아닌가 하는 의심이 들고요.

WR
2020-10-24 13:15:44 (211.*.*.205)

그러게요.. 저도 평소 제 자신의 건강에 대해서는 크게 걱정을 안하고 무심히 살아왔는데 이게 자식문제라고 하니깐.. 아주 다르네요

3
2020-10-24 13:17:29

병원입장에서는 가능성을 설명해주지 않았다 만에 하나 문제 생기는 것보다 아무리 작은 확률이라도 설명하는게 낫죠..

2020-10-24 15:20:49

물론 입니다.

다만, 현실적으로는 문제가 될 가능성에

걱정의 크기와 비용을 매칭시키는게 중요한데,

 

이 경우 걱정의 크기와 비용이 부풀려지 있는게 아닌가 하는 의심입니다.

지진이 일어날 걸 걱정으로 일상에 문제가 생기는 사람이 있으면

 불행한 일이니까요.

1
2020-10-24 15:22:13

아이에게 문제가 될 가능성이 있으면 뭔들 걱정이 안될까요..

2020-10-24 15:28:07

불필요한 이야기를 자꾸 하시네요.

 

걱정하지 말란게 아니라,

의사들이 지나치게 부모들에게 심정적인 짐을 지운다는 생각입니다.

1
2020-10-24 15:32:55

아니 그럼 어떻게 해야하나요?
문제가 있을 가능성을 방치하나요?
문제가 있을 수도 있지만 별거 아니라고 해야되나요? 그랬다가 별거면 책임은 누가 지구요?

2020-10-24 13:42:58

산모님의 나이가 어떻게 되시는 지 모르겠습니다만, 저는 아내가 서른 중반즈음에 첫 아이를 가져서 참 조심조심했는데도 같은 조치를 받았습니다.

애엄마는 울고불고, 저도 마음이 무척이나 안 좋더라고요.

심지어 대전에서 제일 큰 병원으로 가 보라고 해서 충남대병원 산부인과까지 가서 검사했습니다.

지금은 벌써 십여년이 지나서 그때의 검사나 과정은 잘 기억이 안 나지만, 결과 나오는 시간이 정말 정말 힘들었던 기억은 생생합니다.

 그렇게 애태웠던 그 넘이 잘 자라 벌써 이제 아빠,엄마의 손길이 귀찮다는 사춘기가 되었습니다.

 

잘 되실 겁니다. 위의 댓글에서도 많은 분들이 그런 과정을 지나왔다고 쓰셨네요..^^ 저도 그런 과정을 겪었던 애 아빠로서 위로와 격려의 말씀 남기려 글을 씁니다. 

언제나 행복하시길 기원하겠습니다.

WR
2020-10-24 17:27:30 (211.*.*.205)

감사합니다. 기다림의 시간동안 이 댓글 캡쳐한 사진 꺼내보려고요.. 정말 감사합니다.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