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프라임차한잔
ID/PW 찾기 회원가입
별이 바람에 스치운다...
 
3
  493
Updated at 2021-05-13 21:31:20

시적표현에 있어 최고의 구절중 하나로 꼽히는 "오늘밤에도 별이 바람에 스치운다."

 

국립국어원에서는 스치운다를 스치우다의 시적 표현이라고 적어놨던데...

스치다 스치우다가 아니라 스쳐서 운다(울다) 이 표현이 아니었나요?

"운다"  울다를 뜻하는...

 

.

 

별이 바람에 스쳐서 운다. 당시 조선의 암울한 시대상을 나타내는 귀절인데 스치우다의 시적표현으로 해석해 놨더군요... 학교다닐때 국어샘이 울다라고 해석해준것 같아(아닐수도) 그렇게 알고 있었는데 공식 국립국어원에서는 울다라는 해석은 전혀 없더군요...

 

시적표현은 해석하기 나름이지만

2
Comments
2021-05-13 21:10:27

영화나 드라마에서 저런 표현? 본거 같애요.

2021-05-14 14:16:00

 스치다=스치우다.
스치우다의 진행형 : 스치운다.
이렇게 해석되는 게 일반적이지 않을까요?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