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프라임차한잔
2
프라임차한잔
ID/PW 찾기 회원가입
"코로나, 신발서 5일 생존"...gisa
 
2
  2569
2020-03-30 10:11:36

별의별 연구가 진행되고 있는 시점이니 이런 의견도 있을 수 있겠다고 생각하시면 될 듯 합니다.

"...허핑턴포스트UK는 식료품점이나 대중교통, 직장 등에서 착용한 신발이 잠재적 오염원이 될 수 있다고 전했다.

전염병 전문가 메리 슈미트는 "코로나19는 고무와 가죽 등으로 만들어진 구두 밑창에서 5일 동안 살아있을 수 있다"고 말했다.바이러스가 스테인리스와 플라스틱에서 2~3일은 살 수 있다는 미국 국립보건원(NIH)의 연구 결과도 근거로 들었다.

서양 문화에서는 밖에서 신은 신발을 집에서도 신는 경우가 많다. 서양 영화나 드라마에서는 심지어 침대에 신을 신고 앉거나 눕는 장면들도 나온다...

...특히 의료진의 경우 의료 현장에 떠돌던 바이러스를 옮길 수 있어서 업무화와 일상화, 실내화를 구분할 필요가 있다는 지적도 제기됐다.

의료진의 업무화로 인기 있는 크록스는 의료진에게 신발을 무료 기증하기로도 했다. CNN에 따르면 크록스는 코로나19 의료진에게 하루 1만켤레의 자사 신발을 기증하겠다고 밝혔다."


3
Comments
2
2020-03-30 10:15:37

충분히 예상할 수 있죠. 어디 신발 뿐 일까요.
마트에 진열된 상품들이나 택배들, 배달 음식도 마찬가지죠. 누군가의 손을 셀 수 없이 거쳐서 내 손에 도달하니까요. 그럼에도 이 정도라면 참 다행인 것 같습니다.

2020-03-30 10:34:48

미국 영화를 보면 신발을 신은채로 침대로 점프하는 광경을 많이 봅니다.

개인적으로 여간 불편한 게 아니예요,도대체 저기 문화는 왜 그럴까하면서요.ㅎ

거실은 물론 주방 등 온 집안을 신발을 신은채로 다니는데 미국의 모든 가정이 정말 저런가요?

집안에서 신는 슬리퍼 같은 간편하기 신는 것도 있을 법한데 그런 건 있는지 궁금합니다.

기사를 읽은 김에 궁금해서 쓴 댓글입니다, 아시는 분들은 좀 알려주세요...^^ 

2020-03-30 10:53:57

 요즘 기사는 겹따옴표 사용법에 대해서는 아예 무시하기로 했나 봅니다.

" "  는 그야말로  그사람이 한말에서 일점 일획도 빼면 안되는 겁니다.  

이해하기 쉬우라고 바꿔써도 안되는 겁니다 그야말로 그사람이 한말 또는 원문 그대로 인용해야하는겁니다

 

기사제목도 굳이 쓰려면    "코로나19가 신발에서 5일 동안 살아남을 수 있다" 이렇게 써야죠 

아니면 오보도 아니고 의도적 거짓기사 입니다.

 

본문의 글쓴 분에 대해서 하는 얘기가 아니고 링크 기사 제목을 보고 하는 얘기입니다.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