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D/PW 찾기 회원가입

국힘당 후보가 누가 나와도 국힘당이 이깁니다

 
14
  3798
2021-10-22 00:27:15

민주당 후보가 이재명이라면 말이죠.

국힘당 지지하는 유권자들은,

이명박이 사기꾼인 걸 알면서도 유능하다고 찍었고,

박근혜가 바보인 걸 알면서도 불쌍하다고 찍었죠.

그런데 민주당 지지하는 유권자들은 좀 달라요. 훨씬 까다로워요.

배신자 정동영은 안 찍어줬거든요.

민주당 지지 유권자들은 후보가 인물이 되야 제대로 찍어줍니다. 

김대중, 노무현, 문재인이 그런 후보였죠.

민주당 유권자들 중에는 전과4범에 쌍욕하는 사람은 도저히 못 찍어주는 사람들이 많아요.

그래서,

국힘당에서 윤석열, 홍준표, 유승민, 원희룡 중 누가 나와도 이깁니다.

오늘 투표해도 이기고, 내년 3월에 해도 이깁니다.

일단 이재명이 민주당 후보로 정해진 이상 승부는 끝난 겁니다.

그래서 저는 아무런 기대 없이 심심풀이로 구경이나 할 생각입니다.

님의 서명
Vere tu es Deus absconditus.
65
Comments
Updated at 2021-10-22 00:45:17

오늘의 일기~ 끝.

Updated at 2021-10-22 00:33:28

이 논리대로면 이명박근혜 사면 운운한 배신자 이낙연도 마찬가지죠. 민주당 유권자들은 까다로우니까요. 이낙연이었어도 무조건 졌을텐데 그나마 더 가능성 높은 이재명이라 다행입니다.

Updated at 2021-10-22 00:33:44

그래요. 구김당 꿈 많이 꾸시고 잠이나 주무세요. 내일 또 낙서하시구요.

2021-10-22 00:33:58
국민의심당 세력이  조국과 추미애 피하려다 이재명을 선택했는데
웬지 진창피하려다  똥창에 빠진건 아닌지. 
 
WR
2021-10-22 00:34:51

일단 구도와 흐름이 정해지면 바꾸기가 정말 어렵죠.

간혹 "님이 찍으면 됩니다!" 하는 사람도 있는데, 예전에 "이인제 찍으면 이인제가 된다!" 하던 것과 다를 바가 없습니다. 이 구도와 흐름에서 이재명은 절대 안 됩니다.

 

2021-10-22 00:37:01

굳이 이런 글을 쓰는 심리가 뭘까?
직선제 87부터 투표했지만 제일 유능한 후보던데
다 님같지않아요.
찍기싫음 찍지말고 맘속으로

WR
2021-10-22 00:38:32

굳이 이런 댓글을 다는 이유가 뭘까?

제 글에 동의 못하더라도 맘속으로만.

2021-10-22 07:49:49

이런글도 맘속으로만.

2021-10-22 00:44:32

대선으로 갈수록 이낙연 다시 데려와라 소리 절로 나올 겁니다.이재명 올라오면 필패라는 의견이 저랑 같으시군요

WR
2021-10-22 00:46:27

이낙연 다시 데려와라. 아니 유시민이다. 등등 별별 소리 다 나오겠죠. 하지만 이재명으로 그대로 가서 왕창 깨질 확률이 제일 높겠죠.

2021-10-22 00:46:16

제 댓글만 그런 줄 알았더니, 예의 탈수기라도 돌린 듯한 험한 댓글의 시즌이 열렸군요.

WR
2021-10-22 00:47:10

후보가 그 모양이니 지지자들의 댓글도 그러려니 합니다.

2021-10-22 01:05:12

내 글에는 내 주장에는 문제가 없나라고는 생각을 전혀 안하시나 봅니다. 

두분 모두 꾸준함과 집요함에는 경의를 표합니다.

2021-10-22 02:11:57

얼바인님의 지금 주장은 문제가 없습니까?

여기가 민주당, 이재명 게시판입니까? 국내정치 게시판 아닙니까?

국내정치 게시판에서 각자 자신의 양심대로 글을 쓰는 게 도대체 무슨 문제가 있습니까?

정말 궁금합니다. 도대체 무슨 문제가 있습니까?

어처구니 없어서 한번 더 묻겠습니다.

자기 양심대로 자신의 정치적 의사를 표현하는 게 얼바인님은 문제라고 생각합니까?

그걸 잘못이라고 생각합니까?

자녀에게는 그렇게 교육합니까?

정말, 저와 numero1님에게 경의를 가지고 있습니까?

왜 타인을 존중하지 못하고 빈정거리십니까?

부끄럽지 않으십니까?

Updated at 2021-10-22 10:48:17

당연히 정치성향과 상관없이 자기가 원하는 글을 쓸수가 있습니다. 이미 두분 모두 자유롭게 많은글을 쓰고 계시지요. 

제가 지적하는 부분은 두분의 댓글입니다. "예의 탈수기라도 돌린 듯한 험한 댓글의 시즌이 열렸군요", "후보가 그 모양이니 지지자들의 댓글도 그러려니 합니다"

두분이 각자 자신의 양심대로 글을 쓰시듯, 두분의 글을 읽고 다른 의견을 가진분들도 자신의 양심대로 댓글을 쓸수 있는데, 마치 두분은 자신들이 쓴글은 아무런 문제가 없는데, 부정적인 댓글을 쓴 많은 분들이 문제가 있는것처럼 빈정거리셨습니다. 

저는 두분 모두 반복해서 글을 올리셨고 많은 분들이 충분히 이야기 하고자 하는 부분은 이해을 했으니 그만 동일한 글을 올리셨으면 한다는 의견을 드렸는데도, 집요하게 반복해서 글을 올리고 점점 조롱을 가득 담은 글을 올리다보니 부정적인 댓글도 점점 더 많이 달리고 있다고 봅니다. 그부분을 돌아보셨으면 하는 마음입니다.

2021-10-22 04:52:38

자기는 비판하고 조롱해도 되는데.
남들이 자신을 비판하면 바로 인신공격이다, 수준낮다 이렇게 하는 수준으로 가셔서...
안타깝지만 그러려니합니다

2021-10-22 05:11:23

가장 남의 의견을 존중하고  예의 도덕 민주적이라고 자부한다면서

오히려 자신의 의견과 다르면 견디질 못하더라고요 ㅎ

2021-10-22 00:47:37

이미 정해진 후보를 바꿀 방법도 없는거 같고 커뮤니티에서 반박해봐도 바뀔거 같진 않습니다.

문재인대통령이 이만큼 고생하셨는데 또 어떤 고초를 겪게하기도 싫고 저와 제 가족이 잎으로 살아갈 우리나라이라 심심풀이로 바라볼 여유가 없습니다.

WR
2021-10-22 00:49:47

저는 아예 포기했기 때문에 마음을 비우고 구경합니다. 사람마다 성격이 다르니 이런 사람도 있다고 이해해주시면 고맙겠습니다.

2021-10-22 00:52:16

내기하시죠~
백만원빵 어떠신지요 전 이재명에 걸겠습니다 ^^

2021-10-22 00:52:31

저도 요즘에 답답합니다...
하지만 윤석열 그인간만보면 울화가 치밀어
올라서 이번대선만큼은 이기고싶은 맘뿐입니다..

2021-10-22 00:55:42

정말 9년간 적폐들의 행태를 절절하게 느낀 사람이라면 

심심풀이 구경 이딴 말이 감히 나올런지 의문이로군요.

지난 글 보아하니 특정 후보 성토에 역사가 깊으시네요.

보십시오.

최소한 민주당은 누가 되더라도 국민들 피를 흘리게 하거나 생명을 빼앗진 않습니다.

반성도 하지 않은 저 무리의 패악질로 꼭 눈앞에서 사람들이 다시 죽어 나가야 

이게 아니다 싶어 또 광화문에 촛불 들고 나가니 뭐니 하실겁니까?

다시 감히 한 말씀드리겠는데...정신 차리시길 바랍니다.

WR
2021-10-22 00:57:15

님이나 정신 차리세요.

많은 사람들이 민주당을 지지한 이유가 이재명 같은 놈을 대표로 내보내지 않기 때문에 지지한 겁니다.

2021-10-22 01:02:27

그래요? 

민주당을 지지하는 많은 사람이 투표를 해서 누가 제일 표를 많이 받았던가요?

Updated at 2021-10-22 05:12:22

경선 투표에 참여 안한사람들이 압도적으로 많죠

2021-10-22 07:13:08

일즉다 다즉일.

일미진중 함시방. 

그런 식이라면 여론조사가 필요없지 않겠어요? ㅎ

2021-10-22 07:19:34

맨날 중도층이니 의사표시 않은층이 중요하다 할때는 언제고요 ㅎ

2021-10-22 07:20:59

그런 중도층이나 의사표시 하지 않은 층이 의사를 표할 때가 투표할 때에요.

아시겠습니까?

님의 논리라면 총선, 대선도 성립치 않아요.

투표 안한 사람이 얼마나 많은데...안그래요? 

Updated at 2021-10-22 07:24:23

그럼요  장기간 돈 내는 권리당원도 포기한 경선인데요 ㅎ

2021-10-22 07:25:49

몇 명이나요?

자기가 그렇다고 다른 사람들도 다 그렇다고는 여기지 마소서.

이 게시판만 하더라도 님처럼 주장하는 이들은 내 보니 소수이고

그 소수가 분탕에 가까운 글과 댓글을 다는 듯하니 말입니다.

이걸 부정하고 싶으면 게시판을 님과 같은 주장하는 이들로 가득 채워보시든지요.

2021-10-22 07:37:03

자신의견과 같지 않으면 분탕질이네 소수네 수박이네 똥ㅍㄹ네

이들 합치면 어마어마할껄요 ㅎ

2021-10-22 07:42:49
권리당원 투표에서 한 번이라도 이긴 결과가 나오고 이런 말이 나오면 이해는 할 수 있으련만...그래요...어마어마하다고 스스로 위안을 삼고 승리로 삼아야 그나마 버틸 수 있는 그 마음 십분 동정합니다.
2021-10-22 01:03:52

혹시 저나 다른 이들이 모르는 이재명의 문제를 알고 계시다면 님 말씀이 맞을 수도 있겠네요.
그게 아니면 그냥 님과 기존 민주당지지자중 소수분들의 바램일 거구요.

2021-10-22 05:02:33

경선 참가 안한 민주당원이 압도적으로 많습니다

2021-10-22 11:20:21

글쎄요.
당원인데 자기 당 대선후보경선에 참여하지 않았다면 어차피 대세에 그냥 따르는 분들아닌가요?
경선 참여가 그리 어렵지도 않았는데요.

2021-10-22 01:02:37

중도 확장성에서 이낙연이랑 이재명 중 누가 더 좋았을지는 모르겠습니다. 작년까지만 해도 민주당 지지층의 결집에는 이낙연이 압도적으로 유리했지만, 그 안에서 분열을 일으킨 건 전부 본인이 자초한거예요. 이낙연이 결선도 가지 못하고 고꾸라진게 안타깝긴 한데 죄다 본인이 똥볼 찬 것들 때문이라 누구 탓하기도 뭣해요. 이미 끝난 게임이고 그냥 안타까울 뿐이죠.

2021-10-22 01:06:50

"저는 아무런 기대 없이 심심풀이로 구경이나 할 생각입니다."라고 하지만 누구보다 더 열심히 글 쓰고 댓글 쓰시는군요. 승부가 끝났다는 확신이 들면 조용히 지내는게 더 본인에게 유익하시지 않겠습니까. 마음 한켠에는 이러다 이재명이 대통령 되는게 아닐까 하는 생각이 있으신거 아닙니까. ㅎㅎ 애써 초연한 척 하시는데요.

실제 여론조사에서도 여권 후보 중 유일하게 가능성 남아있는게 이재명입니다. 정권심판론이 높지만, 이재명은 야권 후보와 엎치락 뒷치락이라도 하니까요.

2021-10-22 01:11:43

야밤에 난데없는 글하나올리고 댓글보는 재미에 빠진건아닐까 유추해봅니다.

2021-10-22 01:08:04

공단 지역이나 특수한 지역 산업이 집약된 곳에 정책의 선택과 지원에 따라 크게 좌우되며

그로 인한 시대 흐름을 한 번 놓치면 쉽게 복구가 어렵다고 지금 경험하고 있는데

그러한 핵심적인 부분에서 아무런 기대도 없이 심심풀이로 구경이나 하신다니

2021-10-22 01:21:07

대선에선 딱히 그런거 별로 영향 없어요

2021-10-22 01:23:15

박통일때 한바탕 영향이 있어서 

도시락 사들고 다녔어요.

2021-10-22 01:36:14

네 알겠습니다.
그래서요? 다시 경선 새로 해요?
여전히 분하고 열받는것 같은데 죽은자식 ㅂㄹ 만진다고 다시 살아나는것도 아닙니다.

2021-10-22 01:38:37

제가 이재명 늘 욕하던 민주당 지지자인데요. 경선에서 된 이상 이재명이 음주운전자이력이 있어도 노무현 대통령을 욕보이던 혜경궁 홍씨여도 이재명 찍을겁니다. 왜냐하면 윤석열이도, 유승민이도, 홍준표도, 원희륭이도 다 이재명보다 더 더러운 놈들이거든요. 국민의힘과 거기 소속의원들은 하나같이 다 없어져야 할 사람들이라..ㅈ

2021-10-22 01:53:51

선거에 2명만 나오는거 아닐텐데요 ㅎ

2021-10-22 12:59:04

대안이 있나요? 양강구도의 우리나라 선거구도에서 민주당 후보를 안찍는 것은 국민의힘 후보에게 1/2표를 주는거나 마찬가지라고 생각합니다.

그런 의사 표명도 의미있고 가치있는 일이라 생각하는 사람도 있겠죠? 존중합니다.

하지만 그렇게 생각하지 않는 제의견도 존중받길 바랍니다.

제생각은, 우리나라 최우선 과제는 언론개혁, 검찰 및 법원 등 사법개혁.

그리고 국민의힘 같은 말같지도 않은 정당 척결이라 생각하거든요. 그뒤에 소수정당도 좀 돌아봐야 되지 않나 싶습니다. 일에 우선순위란게 있드시 제게 우선순위는 국민의힘 척결이 상당히 앞부분에 있어서요.

Updated at 2021-10-22 13:55:16

님이 말하는 

'우리나라 최우선 과제는 언론개혁, 검찰 및 법원 등 사법개혁.

그리고 국민의힘 같은 말같지도 않은 정당 척결이라 생각하거든요'

 

그래서 민주당에 180석을 줬잖아요

언론이나 법원은 검찰개혁하면 부수적으로 따라오는거고요

그런데 송영길이 대표되고 검찰개혁특위가 사라졌다고요

180석 앞으로 우리생애에 다시는 민주당은 가질 수 없는 의석수에요

민주당은 더이상 약자가 아닙니다

국회서 님이 원하는 법안들 대부분 통과시킬 수 있어요

더 이상 국민이 어떻게 해준답니까  

 

 

2021-10-22 05:19:13

저랑 생각이 똑같으십니다.
딱 하나, 저는 민주당도 지지하지 않는다는 정도 다르고요.
국짐만은 안된다는 대전제에만 충실하려구요.

2021-10-22 07:51:58

극짐당 지지 친정에서 시집와서 저 때문에 반강제(?) 민주당 비례 정의당 찍던 마눌님이 

이재명 좋다고 해서 이재명은 안된다~~  외치던 저였지만 

아무리 살펴봐도 국짐당 후보에 비교하니 선녀네요~~~ 

2021-10-22 01:49:46

구경이 아니라 적극적으로 강요하고 계시는데요? 뭐 좀 불안하십니꽈~~~??

Updated at 2021-10-22 02:50:18

정치판 관련

"절대로"라고 얘기하는 사람치고

"제대로"된 논리를 못봤네요

2021-10-22 03:15:37

국민의 힘 지지자들을 머리없는 사람으로 묘사하는데 주저가 없으신 분들이 많은데 윤석열이 헛소리한걸 쉴드치거나 윤석열 힘내세요 이따위 오글거리는 도배질 안하는 것만 봐도 품위가 더 있지요

2021-10-22 05:19:53

축하합니다.
이기셨습니다.
정.신.승.리!

2021-10-22 06:24:24

이재명으로 결정됐으니 지는 선거죠.
이제 그 좋아하는 여론조사 추이가 바뀌어도
다른 탓 찾을겁니다.

Updated at 2021-10-22 07:34:08

지지하는 사람이 지지정당의 후보가 못되면 투표 안할란다 라고 말하는 이런 사람들이 정말 잘못 생각하는게 있는데, 이런 사람들은 그게 뭔지 모릅니다. 그래서 투표 않고 상대당 후보가 당선되면 그봐라 내가 뭐랬냐 그런 헛소릴하죠. 지지정당의 후보에게 투표를 외면한 건 상대 후보 당선을 돕는 행위이고 방조한 책임이 있는겁니다. 상대당 후보 찍는거와 같은 거에요. 속이 좁아서 결국 변싱짓하게 되는거죠. 이걸 몰라요. 지만 고고한척 심지있는 척 똑똑한 줄 착각하는데, 정작 지가 그런 바보인줄 몰라요.

2021-10-22 08:46:30

냅두세요..
이낙연지지자들이 이모양 이꼴이니 이낙연이 경선에서 떨어진거죠...

2021-10-22 07:40:08

김대중, 노무현, 문재인이 그런 후보였죠.
- 문재인은 제대로 된 후보였는지 의문이네요.
말씀하신 대로라면 박근혜한테 이겼어야...
그냥 탄핵정국과 안철수로 분산..
흠흠흠흠흠

2021-10-22 07:45:20

경선 이겨서 후보 선출됐는데 컨벤션 효과가 없는 게 좀 거시기하죠.. 상당한 수의 열혈 고정표는 확실히 있는데 확장성은 거의 제로라고 봅니다

2021-10-22 07:50:54

 도와주지않을거면 그냥좀 가만히있었으면 좋겠네요...

2021-10-22 08:23:48

이럴땐 토착매국당 지지자들이 대단하다고 느낍니다.
하지만 조금씩 바뀌는걸 느낍니다.
이제 우리나라도 점점 더 좋아질거에요.
그 엄청난 미국도 트럼프 뽑았는데 아픔은 있는거죠.

2021-10-22 08:26:33

아 몰랑 내 의견은 예의가 있고 너네 의견은 예의가 없다고 ㅋㅋㅋㅋㅋㅋㅋ

2021-10-22 08:57:44

나중에 이불킥

Updated at 2021-10-22 09:14:39

쿨병걸린 난닝구 스타일~

2021-10-22 09:30:39

지더라도 할수있는데까지 해보고 최대한 표차를 줄이면서 지면 후일을 도모할수 있는겁니다. 미리 포기하면 안되죠.

2021-10-22 10:07:30

 난 이재명이 압도적으로 이길것같은데

 

정동영때랑 비교하는것 자체가 웃기는거지

그뒤로 이명박근혜 겪고 지금 국짐 보면서 깨달은게 있으니까

2021-10-22 16:10:59

정동영 때 그러한 선택으로 잃어버린 10년을 만들어봤으면

이번엔 그런 역선택이 의미없다는 걸 알아야 제대로된 사람이겠죠.

역사를 잊은 민족에게 미래는 없다..

과거를 잊어버리고 똑같은 우를 범하는 일이 없기를 바래봅니다.

 
글쓰기